미스터리 유튜브 1 - 좀비 앱의 비밀
전건우 지음, 정용환 그림 / 주니어김영사 / 2020년 6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DSC00001.jpg

추리전문 전건우 작가가 쓴 어린이용 미스터리 신작! 역시 재미있다! 두둥!


개인적으로 참 좋아하는 작가님인 전건우 작가님.

사실 이분의 책은 추리만 봤는데, 이분이 추구하는건 요럼 미스터리, 호러!(앗! 그러고 보니 고시원의 기담을 보긴 했군.)

아무튼!!!


이 책은 호러답게 좀비가 나온다.

그래서 아이들이 좀 무서워 할 줄 알았는데...

뭐... 좀비 퇴치법이 어립지 않아서 그런지 아이들도 순삭으로 읽어주셨다는... ㅋㅋㅋ


사실 이 책에서 아이들은 바이러스에 의해서 좀비가 된다는 설정이다.

그런데...

요즘 아이들은 뭐 유튜브로 이미 좀비가 된건 아닌지... ㅠㅠ

그래도 뭐랄까...

나쁜X때문에 아이들이 그리 된거지, 좀비가 된 아이들 자체가 문제가 되서 그런건 아니니 안심!

또한 우리 아이들은 스마트폰을 사용하지 않고, 아직도 X팔리는 키즈폰을 사용중이라 또 안심!

뭐... 그런거 아니겠어? 후후후~~~


엄마의 병원비를 벌어야 하는 다부진 찬미, 백만 유튜버를 꿈꾸는 우리와 그의 단짝(?)인 동우.

이 셋은 전혀 어설프지 않게 사건을 해결해 내고, 마지막엔 백만 유튜버가 되기위한 걸음을 다가선다.


가장 호러스럽지만 또 내용을 보면 호러스럽지 않는 미스터리 유튜브.

딱 보면 다음편도 조만간 나올꺼 같은데...

음...


그나저나 처음 제목을 보고 이제 유튜버가 되었으니 더이상 이야기는 진도를 못나가나 했더니, 아이들이 지은 채널의 이름이 미스터리 유튜브.


작가님~

미스터리 유튜브 하나 개설하시기를 희망합니다. 후후후~~~


댓글(0) 먼댓글(0) 좋아요(0)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위저드 오브 원스 2 : 마녀 사냥 위저드 오브 원스 2
크레시다 코웰 지음, 김선희 옮김 / 예림당 / 2020년 6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11.jpg

쟈와 위시가 다시 만났다! 마법사의 아이와 전사의 아이들의 대 활약상!


마법을 할 줄 모르는 마법사 왕의 아들인 쟈!

마법을 절대적으로 싫어하는 전사 왕의 딸이지만 절대 마법을 타고난 위시!

두 아이가 이번에도 또 사고를 쳤다!

12.jpg

1편에서 부활한 킹위치를 무찌르려 두 아이가 만난 것은... 아니고~ 후후후~

어쩌다 보니 두 아이는 또 다시 마녀중의 마녀인 킹위치를 마주하게 된다.


오랫만에 만난 시리즈라 사실 집중하는데 다소 시간이 걸렸다.

그도 그럴 것이 이 책은 1편에 이어 이번 2편도 분량이 장난 아니다. ㅠㅠ

그럼에도 또 마구 보고 싶어지는 욕구가 생기는 것은...

13.jpg
이렇게 책의 뒷편에 나오는 것처럼 한 번 만났으니 또 다시 만나게 되는 운명이라고나 할까? ㅋㅋㅋ

아마도 이 말은...

킹위치와 두 아이가 아닌, 위시와 쟈의 이야기가 아닐런지...

아닌가?

쟈의 아빠인 인칸조와 위시의 엄마인 시키록스의 이야기려나? 후후후~~~

14.jpg
사실 이 모든건 위시의 엄마가 마법을 싫어해서, 그리고 쟈가 마법이 없이 태어나서 생긴 일들일 수도 있다.

그러나 이 모든 일을 두 아이의 잘못이라고 하기엔...

너무나 무지막지, 무시무시한건 아닐까?


그나저나 1편에서도 그랬는데, 이 이야기의 주인공은 위시와 쟈이지만, 이야기를 이끌어가는건 위시와 쟈가 아니다.

15.jpg

그 비밀이!!!

밝.혀.진.다!!! 가 아니고...

이번 에필로그 2에서 힌트를 줬다고나 할까?


에필로그에 나와있듯 쟈와 위시의 모험은 다음편에도 쭈우욱 이어지고, 아직 쟈에게 남아있는 마녀의 저주를 풀려면 2가지 재료를 더 모아야 하니 최소 2번은 더 책이 나오지 싶다.


두 아이의 또 다른 활약상을 기대해본다.


댓글(0) 먼댓글(0) 좋아요(0)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신라 공주 해적전 소설Q
곽재식 지음 / 창비 / 2020년 7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DSC00002.jpg

그 누구도 상상하지 못했던 역사를 비틀어버린 이야기.


아마 그 누구도 이런 상상은 하지 못했을 듯 싶다.

솔직히 그렇기에 엄청 큰 기대를 했는데...

약간은 좀 뭐랄까 기운 빠지고 정신사나웠다고 해야하나?


나같은 기대를 하지 않고, 생각을 하지 않고 읽었다면 정마 재미있게 볼 수 있지 싶지만, 너무 큰 기대는 역시 금.물!!!


어리버리 한수생과 똑똑하지만 좋지 않은 쪽으로 잔머리가 최고로 잘 돌아가는 장희의 이야기다.

이 둘은 정말 살고자 했더 행동들이였건만 본의아니게 그 덕에 되려 더 많은 것을 얻게 된다.


뼈속부터 신라인인 장희.

그런 그녀가 백제의 앞잡이가 되어버리다니.

이런 통탄할!!!

하지만 그녀가 누구인가!

바로 장보고의 부하가 이녔던가.

그렇기에 그녀는 모든 일을 싸움보다는 말빨로 이겨낸다.

(누가 뭐라해도 장사치다.)


그런데 그런 그녀가 어쩌다보니 보살피게 되어버린 한수생!

완전 샌님인 한수생은 뭐든 FM대로 움직이려 하고, 이런 그를 살리기 위해(서라기보다는 본인도 살기 위해) 그녀는 백제의 앞잡이 노릇을 하게된다.

물론 여기엔 숨은 이야기가 있다.

그녀가 이리된건 신라관리들이 장보고를 칭찬고 챙기기보다는 자기보다 잘 나가고, 백성들의 칭송까지 받은 그를 최대한 나쁘게 폄아하고 내리 깔고...

암튼 아다리가 딱딱 맞은 그런 상황에서 장보고 일당에서 나온 그녀는 결국 이리저리 뒹굴다가 한수생과 한배를 타게 되었다.


마지막은 해피엔딩!


읽기 전엔 이 책의 저자를 몰랐는데, 다 읽고나서 알게된 작가는...

꼭 옆집 아저씨같은 편안함이 있다.

그런데 어찌 그런 작가에게 요런 뚱딴지 같은 이야기가 나왔는지... 후후후~~~


이 책은 역사를 깊이 파면 재미가 없다.

가볍게 휘릭~ 읽는 맛으로 읽어야 재미난 이야기가 아닐까 싶다.


댓글(0) 먼댓글(0) 좋아요(0)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아홉 살 탐정 레베카 4 : 오싹오싹 유령 추적 작전 아홉 살 탐정 레베카 4
PJ 라이언 지음, 토리아트 그림, 김경희 옮김 / 제제의숲 / 2020년 8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DSC00001.jpg

엄마보다 아이가 더 기다리는 아홉살 탐정 레베카의 활약상. 그 네번째 이야기.



레베카~

이번엔 유령잡기에 나서다!!!


과학이 아닌 현상은 믿지 않는 레베카!

그런 그녀의 앞에 나타난 유.령!

마우스와 레베카는 각각 유령이다, 유령이 아니다를 증명하기 위해 나선다!


대충 어른들은 예상했을 것이라...

하지만 아이들에겐???

어마 무시한 사건이다.


분명 레베카도 무서운 듯 싶은데...

마우스 앞에선 아니라고 하는 모습 하며~

대장부가 따로 없다.(장군감이다!)


그나저나...

아무리 동화라지만 아이들이 한밤중에 유령 확인한다고 나가는건... 좀... ㅠㅠ

잠자러 가야하잖아???!!!


유령은 과학이 아니기에 여기에선 초자연현상이라 부른다.

자연현상이지만 사실 우리가 알지 못하고, 증명하지 못한 자연현상 말이다.


그래서 마지막에 초자연현상에 대한 관심과 관찰도 중요하지만 지금 현재 우리 주변에서 볼 수있는 자연을 더욱 사랑하고 열심히 관찰하자고 나온다.

결국... 너무 먼 이야기, 현실과 동떨어진 그런 사실에 집착하기보다는 지금의 나와 내 가족, 그리고 내 주변에 더욱 충실하라고 책에선 말한다.


그간은 뭐랄까...

재미만 다뤘던 레베카였는데, 이번엔 좀 아이들에게 꼭 필요한 말을 해주는 듯 하여 더욱 마음에 들었다.


엄마가 천천히 좀 읽고 준다는데, 그 사이를 못참아서 빨리 달라고 징징거리는 아이들!

아홉살 탐정 레베카는 아이들에겐 부모들이 모르는 매력이 존재하나보다.


과학을 사랑하는 꼬마 탐정 레베카가 밝혀낸 유령에 대한 진짜 진실은???!!!


궁금하면 500원~


댓글(0) 먼댓글(0) 좋아요(0)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탐정왕 미스터 펭귄 3 - 호화 유람선의 음모를 추리하라! 탐정왕 미스터 펭귄 3
알렉스 T. 스미스 지음, 최정희 옮김 / 아름다운사람들 / 2020년 7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11.jpg

이상한 호화 유람선에서 벌어지는 음모를 해결해라!


역시 미스터 펭귄이다.

일단...

죽는 사람도 없고, 다치는 사람도 없다.

하지만 사건은 잘 해결해 낸다.

그렇기에 이 책은 아이들용이 아닐까 싶다.


역시나 이번에도 미스터 펭귄은 콜린과 에디스, 그리고 고든과 함께 사건을 해결한다.

그런데 앞서 이야기들과는 조금 다르게 이번엔 에디스의 역할이 조금 작았다.

(난 에디스 좋은데~~~)
12.jpg
지난번과 마찬가지로...

이번에도 사건을 해결하러 움직인게 아니다.

이번엔 휴가를 떠났는데, 거기서 사건을 해결해 버린 것!
13.jpg
유명한 사람들과 함께 한 호화 유람선을 이용한 여행!

하지만 이번에도 생각지 않은 나쁜X이 존재했다.


친구들과 함께 항상 사건을 해결해내는 미스터 펭귄!

14.jpg
그리고 미스터 펭귄의 부족한 점들을 모두 커버해주는 그의 탐정사무실 친구들!


미스터 펭귄과 대활약을 펼친 친구가 하나 더 있으니...

그녀는 바로 마리나!

마리나는 이번에 사라진 할아버지를 찾아 미스터 펭귄이 탄 호화 유람선에 숨어들고, 의도치않게 미스터 펭귄과 함께 사건을 해결하고 할아버지를 구해낸다.


또한 가장 미스터리한 인물이 하나 더 있으니!!!
15.jpg

바로바로 이렇게 말하는 한.사.람!!!

사실 누군지 뒤에 가서야 나오기에 앞에선 엄청 궁금해 했는데...

거의 마지막에 가야 이렇게 잠이 많은 사람이 누구인지 알 수 있다.(처음엔 마리나의 할아버지인 줄... 그 다음엔 나쁜 놈인 줄... 후후후~~~)


추리소설이지만 다치는 사람도, 죽는 사람도 없는 정말 건전한 추리소설인 탐정왕 미스터 펭귄.

이번 이야기에선 정말 크으은 교훈도 있으니 아이들과 함께 한번 더 읽어봐야겠다.


댓글(0) 먼댓글(0) 좋아요(0)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