흑과 다의 환상 - 하
온다 리쿠 지음, 권영주 옮김 / 북폴리오 / 2006년 12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J삼나무~

그 나무의 실체가 궁금해져서, 2권에 곧바로 돌입하게 되었다.

그리고, 마키오의 과거가 궁금하고, 진실이 무엇일지가 정말! 궁금했는데,

정작! 마키오의 이야기를 보고나서, 오히려 헷갈리기 시작했다.

그가 그의 전부를 말한것인지, 아니면 오히려 거짓말을 한것인지 말이다.



이야기의 열쇠는 마키오에게 있다고 생각하는데,

나로서는~ 결론을 내기 힘들어져서 조금 난감하게 해석하고 책을 덮었다.



단지, J삼나무를 보기는 했으나, 생각했던 화려한 꽃이 펴있지 않은것,

오히려 거꾸로 보이는 모습에서, 진실이 가려진것을 말하는것이라는 확신을 갖게 되었을뿐~



모두에게 진실! 을 말한다는것이 반드시 중요한것은 아닐 수 있다고 생각한다.
생각하기 나름이겠지만, 하지만, 하산을 하면서, 그들은 더욱! 견고한 친구가 되었음을 확인하는 계기가 되었던 '비일상의 여행'이 된것은 확실하다!!







댓글(0) 먼댓글(0) 좋아요(0)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흑과 다의 환상 - 하
온다 리쿠 지음, 권영주 옮김 / 북폴리오 / 2006년 12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마키오 너가 정말! 궁금했는데~ 좀 더 뭔가 감춘듯한 느낌이 들어~

댓글(0) 먼댓글(0) 좋아요(0)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흑과 다의 환상 - 상
온다 리쿠 지음, 권영주 옮김 / 북폴리오 / 2006년 12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처음 '흑과 다의 환상'을 구매한건 5년전이다.

그동안 계속 책장에 꽂혀 있으면서, 내 눈앞에 언젠가 꼭! 읽을 책으로 뇌리에 인식되어 있던 책!

요즘에와서, 마음먹고 책을 꺼내들었다.

일단, 제목부터 뭔가 신비스럽고 궁금함 투성이었다.

동창 4명이 어느 한날 모여서, 과거로의 비일상을 주제로 등산을 하기로 약속을 한다.

그리고, 각자의 생각을 반영하는 구성으로 책이 나뉘어 있으며, 친구지만 다~ 말할 수 없는 비밀을 각자 간직하고 살아가는것처럼, 그들 또한 같다.

나이대가 동일해서 그런지, 더더욱 이야기에 공감이 되고, 문화적 차이가 느껴졌지만, 그들을 이해하는데, 나의 살아온 세월이 녹아들어가기 시작했다.

 

'3월의 붉은 구렁을'에 연결되는 책으로 이해하면 된다고 해서, 조만간 그 책도 읽어보려고 한다.
온다리쿠의 책을 처음으로 접하면서, 일본 문화에 대해서 조금 더 이해하려고 노력하고, 다른 사람의 생각도 알 수 있는 표현력이 멋진~책이라고 느꼈다~


댓글(0) 먼댓글(0) 좋아요(0)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흑과 다의 환상 - 상
온다 리쿠 지음, 권영주 옮김 / 북폴리오 / 2006년 12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친구4명이서 떠나는 과거로의 여행. 그렇게 편하게 갈 수있는 기회가 나에게도 생겼으면~합니다^^

댓글(0) 먼댓글(0) 좋아요(0)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여성동아 A형 2015.1
여성동아 편집부 엮음 / 동아일보사(잡지) / 2014년 12월
평점 :
품절


이자녹스 썬크림이 함께와서 더욱 알차네요^^


댓글(0) 먼댓글(0) 좋아요(0)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