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시줍줍 - 전지적 투자자 시점에서 건진
김보라.박수익 지음 / 어바웃어북 / 2021년 9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주식을 시작한지 꽤 오래된 개미인 나는 대기업 위주로 투자를 했었다. 

위험이 크지 않은, 그리고 그 회사에 대해 내가 찾아보지 않아도 알 수 있을 정도로 유명한 그런 회사들. 

그렇기에 큰 수익은 없었지만 잃을 위험도 크지 않았다. 

 

최근 생겨난 주식 붐. 

주식 대한 정보가 많아져 공부하지 않아도 알게 되는 것이 많아졌다. 

그렇게 하나씩 배워 나가다 보니 생각보다 공부해야 할 것 들이 많다는 것을 알게 되었다. 

그 중 가장 중요한 것이 바로 기업 공시. 

누구나 다 아는 회사이기에 많은 정보를 알고 있다 생각했던 기업에도 내가 모르는 정보가 있다는 것. 

조금 더 넓은 시야를 가지고 투자할 기업을 찾을 수 있는 기본 지식이 될 기업공시. 

그것에 대해 자세히 알고 싶어 졌다. 

 

그동안 읽었던 주식관련 책보다 이 책이 좋은 이유. 

가장 큰 부분은 기업공시라는 하나의 주제를 아주 세세하고 쉽게 설명해 주고 있다는 것이었다. 

수박 겉핥기가 될 수밖에 없는 간단한 주식 입문기같은 책이 아니라. 

관련 내용에 대해 꽤나 깊은 정보까지 알려주는 책. 

이 책을 통해 알게  정보를 가지고 내가 가진 기업의 공시를 확인해보고. 

그동안 기업에 대해 가졌던 생각을 다시금 정리해보고. 

사람들이 말하던 무증하면 주가가 오른다, 감자한다는 말들을 완벽하게 이해하게 된 책. 

특히나 최근 이슈가 되었던 lg화학의 물적분할. 

인적분할과 차이가 있다 들었는데 딱히 찾아볼 생각을 못하고 있었는데 예를 들어 상세히 설명해주고 있어 도움이 많이 되었다. 

관련 자료를 어디서 찾아봐야 하는지, 어떤 것을 중점으로 찾아봐야 하는지도 상세히 알려주는 책. 

 

공시의 내용을 듣고 결과적으로 보통 이렇게 된다라고 어렴풋이 알던 것들을 완벽하게 정리하게 만들 어 준 책. 

다른 말 필요없이 이 책이 주식 입문도서라고 강추!! 




출판사로부터 도서 협찬을 받았지만, 

본인의 주관적인 견해에 의하여 작성되었습니다. 



댓글(0) 먼댓글(0) 좋아요(1)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