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비아파트 고스트볼 더블X 6개의 예언 : 다시 시작된 속담의 저주 신비한 어휘력 학습 만화 5
이수겸 지음, 이준희 그림, 방민희 감수 / 위즈덤하우스 / 2020년 7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속담공부를 시작한 아들.

속담 그대로 만들어진 이유를 알려주고 싶어서 선택했던 방법.

이게 무슨 말이야?

왜 이렇게 말해?

속담이라는 것이 익숙하지 않다보니 공부하는 중에 계속해서 물어보곤 했다.

이 방법은 아이에게 맞지 않다는 생각이 들었다.

 

최근 만화로 된 책을 읽으며 다양한 정보를 접하던 아이였기에 속담도 그런 방식으로 공부할 수 있는 책을 찾아보았다.

아이에게 익숙한 신비아파트.

이야기가 진행되면서 나오는 여러 상황.

그 상황에 맞는 속담이 나온다.

뜻은 나중에 알려준다.

그저 속담 자체를 익숙하게 생각할 수 있도록 구성되어있었다.

주된 이야기는 신비아파트 만화의 내용이기에 아이가 어렵다 생각하기도 전에 이야기는 계속 진행되고 있었다.

그리고 하나의 이야기가 끝나고 나면 알려주는 속담설명.

처음 읽을 때는 속담만 읽어보고 넘어가더니 두 번 세 번…….

책이 재미있다며 그 자리에서 여러 번 읽고 나니 내 옆으로 와서 쫑알쫑알 이야기를 하기 시작한다.

“엄마 하늘이 무너져도 솟아날 구멍이 있대. 이게 무슨 뜻인지 알아?”

나에게 뜻을 묻지도 않고, 신비가 이러이러 했는데 라며 설명하기 시작한다.

딱 맞게 떨어지는 뜻풀이는 아니지만 얼추 무슨 뜻인지는 아는 느낌.

이 책을 통해 속담과 친해지고 나서 정확한 뜻을 다시 공부하도록 하는 것이 더 나을 것 같다는 생각이 들었다.

 

교과서에 나와 있는 속담을 위주로 구성이 되어 있어서 좋았고, 어려워하는 속담을 쉽게 접할 수 있어서 마음에 드는 책.

책 뒤편에 수록된 속담카드를 보며 동생과 노는 아이의 모습을 보니 아이의 학습에는 다양한 방법과 재미가 필요하다는 사실을 또 한 번 깨닫게 된 것 같다.


댓글(0) 먼댓글(0) 좋아요(2)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