당연히 [백야행]. 제가 이전에 읽었던 글들은 범인을 추리하던 범인.증인.경찰-탐정 의 단순한 스타일이 대부분 이였는데, [백야행]은 의외성은 물론, 캐릭터들의 뛰어난 심리 묘사에 ‘흑 과 백‘으로 나뉘었던 나의 추리소설 읽기에 ‘감동‘을 덧붙이며, 가슴까지 울려준 글 이였으니까요

댓글(0) 먼댓글(0) 좋아요(6)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