녹음 과 단풍 사이.     

 


억새밭 거닐며.




식탁위에 영양제가 또 하나 늘었다.   

좋아하는 과일 열매가 많이 익어가는 가을인데 보조식품들 먹느라 입이 바쁘게 생겼다.   다행이라면,  아직 한 주먹 삼키지는 않는다는 거?  



이러저러 정리를 겸해서 들썩대다가 다시 읽은 타무라 유미 작가의 재난 만화 [세븐시즈] , 재건 만화 [바사라]



  [바사라]   

  종말 ?   대재앙?   이후의 만화.  

  

물론, 로맨스도 있지만 그보다는 각지에서 재건을 위해 달리고, 부패를 쓸어내고자 들고 일어난 이들의 슬픔과 희망이 커다랗게 펼쳐지는 만화.     

  종이책 완전판  출간 될 때마다 하나씩 소장했는데, 다시 읽어도 역시나 좋다.      타무라 유미 작가의 이 작품에 반해서  후속 작품 [세븐시즈]도 달림.   






   [세븐시즈] 

   닥쳐오는 종말 <세븐시즈 계획>에 의해 선택 되었고, 기나긴 잠에서 깨어난 이들이 펼치는 모험과 지푸라기 같은 희망을 다룬 생존형 재난만화.    

 역시 장편이 예상 되어서 대여로 읽다가 21권이후 1~21권 한꺼번에 구매하고  매번 출간 될 때마다 1권씩 구매해서 전권 소장했던 작품이다.    며칠동안 다시 봤는데 으훙~   소설 읽은 기분.       






 

  


댓글(1) 먼댓글(0) 좋아요(5)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꼬마요정 2020-10-29 22:58   좋아요 0 | 댓글달기 | URL
바사라, 세븐시즈 오랜만이네요. 바사라 정말 재밌게 봤는데... 사라사랑 슈리랑 또... 이름이 갑자기 기억 안 나는데 첫째 왕자 있잖아요.. 넘 아팠어요.

세븐시즌은 달리다가 어느 순간 멈췄는데 다시 달려야겠어요. 추억이 새록새록 돋아납니다^^
 

노랗게 피어나 햇살을 부르는 가을.   

한아름 꺾어 올려놓은 베란다 난간에서 진하게 번져가던 향기가 제 영역안에서 연하게 바람에 실려 내게로 온다.   그 옆 조립식 의자 두개.  그 하나위에 만화책3권.   커피 타령 시집 한권...  글을 읽는건지 멍 때리는 것인지 맹한 눈의 1인.   마당에 내린 가을도 좋구나.   



 

 핑크,주황,노랑,자색 등등  여러 색상을 심었지만,

이렇게 단체 사진은 역시 노란 국화구나~



 

잠시,

가을 핑계대며 테트리스 마냥 눕혀놨던 책을 하나둘 꺼내어 본다.   


 






 



 

야마시타 카즈미 [천재 유교수의 생활]


 

 

 


자네는

다음에 또 실패할지도 모른다는 두려움을 느끼지 않나?

:

:

교수님은 이론 증명에 한 번 실패했다고 연구를 그만두시나요?

안 그만 두시죠?   


물론이지.


교수님은 또 새로운 가설을 세워서 그걸 검증하실 거죠?


그거랑 똑같아요-.


- [천재 유교수의 생활 17]  p243 ~ 244 중에서 ~


사제간 나누는 대화 자체는 그냥 딱딱하고 무겁게 느껴지지만, 

 만화에서 캐릭터 표정과 함께 보면 전혀 딱딱하지 않고, 오히려 부드럽고 온유한 느낌이다.

만화만이 줄 수 있는 이런 분위기가 나는 좋다.

지금
내 안에 있는 것은.
공감에서 오는 편안함이다.
- [천재 유교수의 생활 17] 232화 p245 ~ p246 중에서


댓글(0) 먼댓글(0) 좋아요(3)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슬픔이 없는 십오 초 문학과지성 시인선 346
심보선 지음 / 문학과지성사 / 2008년 4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짙은 안개속 아무도 모르게 홀로 앓고 있는 듯 . 1부가 어둡고 무거워서 끊어 읽기 절대 필요 !

댓글(0) 먼댓글(0) 좋아요(6)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eBook] 데스마치에서 시작되는 이세계 광상곡 17 데스마치에서 시작되는 이세계 광상곡 17
아이나나 히로 지음, 박경용 옮김, shri 그림 / 엘노벨 / 2020년 8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이야~ 펑펑 터지는 사건에 어설픈 탐정놀이 합류까지 바쁘게 달린 17권. 수상한 스킬 감추기를 비롯 위화감 느끼면서도 경계하지 않고 너무 느슨하게 방조했지...마족,마왕을 넘어서 ‘마신찌꺼기‘ 거기다 꿈에서 뿐 아닌 현실로 등장한 새 캐릭터까지 이번에는 진도가 빠르게 나갔다.

댓글(0) 먼댓글(0) 좋아요(1)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eBook] [세트] 서녀명란전 (총16권/완결)
관심즉란 / 위즈덤하우스 / 2020년 8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초반 맛보기 읽는데 재미있어서 세트 구매~긍정적 사고. 주인공 버프에 의한 민폐 캐릭도 아니라서 일단 시작은 좋음. 고사 응용이 많지만 여러곳에서 자주 등장했던 소재들이고, 쓸데없이 비비꼬지 않으며 가벼운 문체에 유머러스한 일상 라이트노벨 느낌이다. 16권 그까이꺼~

댓글(0) 먼댓글(0) 좋아요(14)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