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장 쉽고 재미있는 그림 그리기 - 엄마가 알려주는
황명석 지음 / 좋은친구출판사 / 2022년 5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띵똥~~


정말 궁금했던 책~


그림을 어떻게 하면 쉽게 그릴 수 있는 방법을 알려주는 책


좋은 친구 출판사의 엄마가 알려주는...


 가장 쉽고 재미있는 그림 그리기~! 그림책이 왔어요.


"택배 아저씨~~ 감사합니다."



좋은 친구들의 엄마가 알려주는... 


가장 쉽고 재미있는 그림 그리기 그림책은


유아부터 초등학생까지 간단하고 재미있게 


그리는 방법을 알려주는 그림책이예요.



부모님이 먼저 "가장 쉽고 재미있는 그림 그리기"를 읽고 책 활용법을 이해하세요.


가장 쉽고 재미있는 그림 그리기"에서는 동물, 탈것, 곤충, 식물, 바다동물을 구성해


주제별로 쉽게 따라 그릴 수 있도록 만들어져 있어요.


그리는 순서대로 따라 그리기 쉽게 세분화 되어 있어요.



동물편에서는 총 16마리의 동물을 쉽게 그리는 방법이 있어요.


원숭이 친구들 그리기를 따라해 봅니다.



얼굴을 그리고 눈코입 그리고 귀를 그리고 얼굴 무늬를 그립니다.


몸통과 발을 그리고 팔은 그린다은 배 모양과 꼬리를 그리면 완성~!


세분화해 그려져 있어 따라 그리기 쉽네요.



6살언니와 테크노퀸은 꽃그림 중 장미를 따라 그려보기로 했습니다.


전체 꽃잎 모양을 기리고 안쪽까지 꽃잎의 선을 그렸어요.


장미꽃은 은근 힘드네요.


꽃을 그린 후 줄기와 잎을 그리면 돼요.


줄기와 잎은 그리기 쉬워요.



가장 쉽고 재미있는 그림 그리기" 책의 장미꽃 그리는 순서대로


도화지에  장미꽃을 그린 후 색칠을 했어요.



"가장 쉽고 재미있는 그림 그리기" 그림책은 성취감과 집중력을 키워주는


새로운 미술교육 방법이래요.


테크노퀸도 그렇게 생각해요.


여러번 따라 그리다보면 응용력을 활용 새로운 창작물이 


탄생할 것 같아요.



6살언니 장미꽃 그린 후 그림 그리기에 자신감을 가지네요.


엄마가 알려주는 "가장 쉽고 재미있는 그림 그리기" 그림책 완전 좋아요 



〔출판사로부터 도서 협찬을 받았고 본인의 주관적인 견해에 의하여 작성함〕


댓글(0) 먼댓글(0) 좋아요(0)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나도 잘하고 싶은데 맑은아이 8
이미현 지음, 김이조 그림 / 맑은물 / 2022년 5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띵동~~


재능 발견 자신감 쑥쑥


맑은물의 "나도 잘하고 싶은데" 가 왔어요.


"택배아저씨~ 감사합니다.



구리구리는 무언가를 하고 싶은데 잘 하는 것이 없어요.


친구들이 부러워요.


그래서 구리구리는 속상해서 울어요.


누가 구리구리의 울음을 멈추게 할까요??



구리구리가 울기 시작하면 숲이 엄청 시끄러워요.


구리구리가 한번 울음을 터트리면 그칠 줄 몰라요,


아무리 귀를 막아도 소용없어요.



친구들이 구리구리에게 달려왔어요,


"왜 우는 거니?? "



생쥐는 그림을 잘 그리는데, 


구리구리는 그림 그리다 말고 연날리기하느라고 완성을 못했어요..


 두더지는 자전거를 잘 타는데, 


구리구리는 꽃밭에서 손톱에 꽃물을 들이느라고 자전거 타는 법을 배우지 못했어요.




무엇 하나 끝까지 해 본 게 없는 구리구리는 


친구들에 비해 잘하는 게 없으니 울기만 한거예요.


 친구들은 구리구리가 좋아하는 일이 무엇인지 생각해 보라고 합니다. 



구리구리는 곰곰이 생각했어요.


구리구리는 펄적펄쩍 뒤는 것을 좋아하고 잘해요.



줄넘기를 하기 시작했어요.


힘들어 그만둘까?? 


드디어 음악줄넘기를 마쳤어요.


친구들은 구리구리의 성공을 축하해줬어요.



힘들고 어려울 때 도와주는 친구


친구의 재능을 알아주는 친구가 있다는 것은 행복이예요.


6살언니에게 테크노퀸은 구리구리처럼 울지만 말고 혼자라고 생각말고


가족에게 말하라고 이야기 했어요.


그리고 친구들과 사이좋게 지내라고 말했어요.


맑은물의 "나도 잘하고 싶은데" 를 읽고 


재능발견하고 자신감 뿜뿜 업 해요.



〔출판사로부터 도서 협찬을 받았고 본인의 주관적인 견해에 의하여 작성함〕


댓글(0) 먼댓글(0) 좋아요(0)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담장을 허물다
공광규 지음, 김슬기 그림 / 바우솔 / 2022년 5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띵똥~~


바우솔의 담장을 허물다~!


고광규 시의의 시에 어우러진 멋진 그림책이 왔어요.


"택배아저씨~! 감사합니다."



바우솔에서 출판한그림책은 언제나 좋아요.


그림을 보면 마치 미술관에 전시된 그림을 감상하는 듯해요.


자연을 노래하고 시골풍경에 대해 시를 짓는 공광규 시인의 시에


어우러진 자연을 그린 그림을 보면 힐링돼요.



고향에 돌아와


오래된 담장을 허물었다.


기울어진 담을 무너뜨리고 삐걱거리는 대문을 떼어냈다.


멋진 발상이죠??


보통은 대문을 고칠텐데....



담장을 없앴더니


우선 텃밭 수백 평이 정원으로 들어오고


텃밭 아래 사는 백 살 된 느티나무가 아래 둥치째 들어오고


그늘 수십 평과 까치집 세 채도 생겼다네요.



기울어가는 시골 흙집 담장을 허물고 나니


눈에 들어오는 세상의 모든 초록들이 정원이 되었습니다.



하다못해 보령 땅에 솟아오른 오서산 봉우리 마져


자신의 정원으로 만들어 보겠다네요.



담장을 허물고 보니 세상이 눈에 들어오고


하늘 구름 해 달 별까지 내 정원에 머물러 있다는 생각이 듭니다.


자연 속에 있으면 오만가지 모든 생각이 다 사라지고


마음이 아주 커지는가 봅니다.



바우솔 "담장을 허물다" 뒷면에는 공광규 시인의 시를


영어로 번역해 두었습니다.



영어로 한번씩 읽다보면 절로 영어 공부도 되겠어요.


자연을 노래하는 시 "담장을 허물다"를 읽고 그림을 보면서


나는 어떤 모습을 하고 있을지 상상해 보며 상상력을 키워나가봅니다.



〔출판사로부터 도서 협찬을 받았고 본인의 주관적인 견해에 의하여 작성함〕



댓글(0) 먼댓글(0) 좋아요(0)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아하 한글 단어 만들기 1 - 재료와 모양 편 아하 한글 단어 만들기 1
최영환 지음 / 창비교육 / 2021년 12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띵똥~


유아그림책과 어린이학습서, 교양서, 동화,청소년시와소설, 에세이 등을 


기획하고 출간하고 있는 교육출판사 창비의 한글 학습 1위


어휘력 키우는 단어 놀이 책 "아하 한글 단어 만들기"가 왔어요.


"택배아저씨~! 감사합니다."



『아하 한글 단어 만들기』는 한글학습 1위 저자 최영환 교수의


어휘력을 키우는  학습 놀이 책입니다.


자음과 모음을 직접 조합해 한글의 기본원리를 익히고


더 쉽고 빠르게 한글을 깨우치게 됩니다.


글자와 소리가 결합하는과정을 시각적으로 구현하여, 


한글을 직관적으로 조합해 단어를 만들며 쉽게 익히게 됩니다.



창비 어휘력 단어 한글학습 1위, 아하 한글 단어 만들기에서는


단어를 더 정확하고 이해하고 새로운 단어를 만들수 있습니다.



테크노퀸은  한글공부하고 있는  6살언니를 위해 


창비 어휘력 단어 한글학습 1위, 아하 한글 단어 만들기를 선택한 이유는


페이지를 넘기면  단어끼리 조합하게 됩니다.


조합된 단어로 새로운 단어를 배우며  한글 공부를 할 수 있어 좋았습니다.




6살언니는 페이지를 넘기면 물건과 재료가 조합되면서


새로운 단어가 만들어진 것을 무척 재미있어 했어요.


페이지를 넘기면서 큰소리로 단어를 읽으면서 한글을 


읽을 수 있다는 자신감을 갖게 되었습니다.



한글 공부 시작한 6살친구들에게 도움되는 


놀이하면서 한글 익힐 수 있는 책


어휘력 키우면서 새로운 복합 단어 만들 수 있는 


창비  한글학습 1위, 만 6세 「아하 한글 단어 만들기」


도서 추천합니다.



〔출판사로부터 도서 협찬을 받았고 본인의 주관적인 견해에 의하여 작성함〕


댓글(0) 먼댓글(0) 좋아요(0)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오늘은 매랑 마주쳤어요 - 별똥이랑 이모랑 산마을 야생 일기 키다리 그림책 65
유현미.김아영 지음 / 키다리 / 2022년 4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띵똥~


자연을 벗삼아 살아가는 별똥이랑 이모랑 산마을 이야기를 담은 책


키다리의 "오늘은 매랑 마주쳤어요" 가 왔어요.


"택배아저씨~! 감사합니다."



별똥이랑 이모랑 사계절을 보고 느낀 것을 그림으로 담은 산마을 야생일기


"오늘은 매랑 마주쳤어요"는 


 자연을 그대로 느끼고 있는 그대로를 받아들이며 성장하고 있는


맑은 아이의 모습을 상상할 수 있어요.



1년에 일곱번 산마을 성덕리로 놀러오는 이모와


그림을 그리며 노는 별똥이는  야생동물들을 관찰하고


사계절 자연의 변화를 느끼며 성장합니다.



자연일기 성장일기를 그림일기로 쓰고 있는 별똥이는 매와 마주쳤습니다.


날카로운 발통을 들이대며 작은 새를 잡으려고 합니다.


작은 새는 어찌 되었을까요??


분명 잡혔을 꺼야... 약육강식~!


 자연의 섭리를 받아들입니다.



뱀이 축축한 몸을 말리기 위해 햇볕을 쐬고 있다는 것을  알게된 별똥이는 


그림일기를 통해 자연에서 살아가는 동물들의 생태를 알려줍니다.



비가 내리는 날~!


별똥이는 시원함을 느껴 자꾸만 놀고 싶어집니다.


그러나 엄마는 감기에 걸린다고 소리칩니다.



별똥이는 눈이 오는 겨울에는 


아랫집 아흔살이 넘은 할머니와 썰매를 타고 놀며 


하루를 즐겁게 보내는 산마을 이야기를 그려냅니다.



별똥이랑 이모랑 산마을 이야기를 담은 책


키다리의 "오늘은 매랑 마주쳤어요"는 


꽃과 자연의 현상을 그림을 통해 배울 수 있는 재미있는 


자연백과 같은 책입니다.



6살언니와 테크노퀸은  자연을 벗 삼아 사는 친구 별똥이를 통해


 사계절의 변화와 계절마다 자라는 꽃과 자연에서 일어나는 현상을


재미있고 쉽게 배울수 있어 무척 좋았습니다.



〔출판사로부터 도서 협찬을 받았고 본인의 주관적인 견해에 의하여 작성함〕


댓글(0) 먼댓글(0) 좋아요(0)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