캡틴 언더팬츠 4 - 똥빤스 교수의 음모 Wow 그래픽노블
대브 필키 지음, 심연희 옮김 / 보물창고 / 2020년 3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이 글에는 스포일러가 포함되어 있습니다.

 

지구 최강 장난꾸러기 아니 말썽꾸러기 조지와 해럴드를 아시나요? 둘은 제롬 호윗츠 초등학교에 같이 다니는 지구 최강 단짝이라고 할 수 있죠. 선생님들은 조지와 해럴드를 '주의력 결핍증', '과잉 행동 장애', '못된 놈들' 이라고 말씀하신다죠? 하지만 조지와 해럴드는 단지 자신들이 학교 다니는 게 너~무 싫증나고 지루해서 걸린 싫지병에 걸렸을 뿐이라고 말해요. 두 친구의 엄청난 장난으로 엄청난 일들이 일어나지만 결국 또 해결하는 건 두 친구랍니다.

 

캡틴 언더팬츠 1편과 2편이 궁금하신 분들을 위해 링크 걸어두었어요. 오늘은 3편 빼먹고 캡틴 언더팬츠 4편을 소개해 드릴게요. 4편에도 엄청난 사건이 일어나는데요. 이건 순전히 이름 때문에 일어난 것이랍니다. 듣기만 해도 웃긴 이름 때문이었죠.

 

 

뉴 스위스랜드라는 자그마한 나라가 있었어요. 그런데 그 나라에 사는 사람들은 무두 이름을 웃기게 지었대요. 엄청난 사건을 일으킨 사람도 바로 뉴 스위스랜드에서 제일 똑똑한 사람이라고 할 수 있는 삐삐 P. 똥빤스 교수랍니다. 그는 뚱뚱 Q. 코딱지코 대학을 최고 성적으로 졸업하고 평생을 바쳐 터무니없고 환상적인 발명품을 만들었는데요.

 

대표적인 발명품으로 '줄어줄어-돼지 2000''무럭무럭-기러기 4000'이 있는데요. 줄어줄어-돼지 2000으로 지구의 모든 쓰레기를 먹어치우 게 할 수 있었지요. 무럭무럭-기러기 4000이 무엇인지 오늘은 생략할게요. 그냥 여러분이 이름만으로 상상해보세요. 벌써 눈치 챈 분들도 있겠죠?

 

어쨌든 똥빤스 교수가 지구에 살고 있는 사람들을 위해 만들어낸 발명품으로 지구인 모두가 행복하게 잘 살았으면 얼마나 좋았겠어요. 사건은 엉뚱한 곳에서 터졌답니다.

 

 

 

언제나 늘 역시나 말썽을 피우는 조지와 해럴드 덕분에 과학 선생님이 학교를 그만두게 되었는데요. 그때 과학 선생님으로 온 사람이 바로 똥빤스 교수였어요. 똥빤스 교수가 지구를 위한 발명품을 만들었지만 아무도 그걸 알아주지 않아서 무일푼이 되었을 바로 그때, 학교 채용 공고문을 보고 오게 된 것이었지요.

 

그런데 아이들이 똥빤스 교수의 이름을 듣자마자 너~무 웃기다며 끊임없이 웃기만 했어요. 똥빤스 교수는 기다렸지요. 아이들이 그만 웃기를 바라면서, 하지만 아이들은 일주일이 지나도 계속 웃기만 했답니다. 똥빤스 교수는 자신의 새로운 발명품인 달리쥐 2000을 소개하면서 잠시 동안 아이들의 웃음을 그치게 할 수 있었는데요. 하지만 자신의 가운데 이름인 뿡뿡이 때문에 또다시 터진 아이들의 웃음을 멈추게 할 수는 없었답니다.

 

 

똥빤스 교수는 그래도 참을 수 있었죠. 그 사건만 없었다면 말이죠. 바로 조지와 해럴드가 쓰고 그린 만화 '캡틴 언더팬츠와 피쿠아의 피리 부는 사나이' 때문이었어요. 화가 난 교수는 이 세상을 자신처럼 망쳐 버리기로 결심했지요.

 

그래서 줄어줄어-돼지 2000과 무럭무럭-기러기 4000 그리고 달리쥐 2000으로 엄청난 사건을 일으켰답니다. 그것도 여기기선 생략할게요. 아직 읽지 않는 분들을 위해서요. 사건은 당연히 해결이 되었겠죠? 히어로 캡틴 언더팬츠가 있으니까요. 캡틴 언더팬츠가 누구인지는 아시죠? 바로 조지와 해럴드가 다니는 제롬 호윗츠 초등학교의 교장 선생님이죠.

 

, 똥빤스 교수가 지구에 사는 모든 사람들이 자신처럼 웃긴 이름으로 개명해야 한다고 명령했는데요. 거기에 제 본명을 넣어서 바꿔보니까 이런 이름이 나오네요. '사랑둥이 미친 궁둥이'~;; 어떻게 바꾸는지는 책 뒤쪽에 똥빤스 교수가 만든 이름 바꿔라 표 2000에 수록되어 있답니다.

 

 

 


댓글(0) 먼댓글(0) 좋아요(1)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