누나는 어디에 풀빛 그림아이 58
스벤 누르드크비스트 글.그림, 김경연 옮김 / 풀빛 / 2016년 8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아스트리드 린드그렌 상


스웨덴  문학 진흥상


독일 청소년  문학상  수상 작가인  세계적인 그림책 작가 스벤 누르드크비스트의 신작 그림책


<누나는 어디에>


이 책은 <핀두스> 시리즈로 유럽 어린이들의 사랑을 한 몸에 받고 있는 세계적인 작가 스벤 누르드크비스트의 신작입니다.


화려하고 아기자기한 스벤  누르드크비스트의 그림책은 아이들의 눈을 아주 휘둥그레 만들어 주는데요


볼때마다 새롭고 흥미로운 그림들을 찾아 낼 수 있어서 손에서 뗄 수 없게 만드는 마력을 지닌 그림책입니다.


한 장 한 장 미술관 에 온 듯한 기분까지 느끼게 하는 아주 웅장하고 화려한 그림들의 대향연


큼직한 그림책 속 세상은 그 크기보다 더 풍성하고 볼거리와 이야기 거리가 가득합니다.




 이 이야기는 아주 다급한 목소리로 할아버지를 찾은 동생의 목소리로 시작을 합니다.


자주 사라지는 누나를 찾기 위해 할아버지를 찾는 동생.


동생은 누나를 찾기 위한 아주 흥미로운 여행을 시작합니다.


꼭꼭 숨은 고수머니 누나를 과연 어디에서 찾을 수 있을까요?


동생은 우선 누나가 자주 가는 곳과 누나가 좋아하는 곳을 떠올려 봅니다.


그리고 누나와의 추억을 떠올리며 누나와의 대화에서 단서를 찾고 싶어 합니다.


누나가 가고 싶었던 곳과 하고 싶었던 것을 떠올리며 동생은 누나와의 그 순간을  떠올립니다.


동생은 할아버지와 열기구를 타고 온 세상을 여행합니다.


동생은 누나가 했던 말들을 떠올립니다.


누나의 말을 모두 다 이해하지는 못합니다. 그러나 누나가 왜 그런 말을 했고 그 때 무슨 마음이었는지


동생은 누나를 찾아 다니면서 다시 생각해 봅니다.


엉뚱하지만 어쩐지 다 일리가 있던 그 말이 동생을 즐겁게 만들기도 합니다.


아프리카로 가는 길을 찾았다는 누나


그 신기한 길은 다름아닌 집 쇼파뒤에 나  있다는 데요


정말 우리집 쇼파 되에는 그런 신기한 길이 정말 있는 걸까요?



누나의 이야기를 듣는 내내 우리 아이들은 누나의 엉뚱함과 황당함에 놀라지만


그 엉뚱한 이야기에 점차 동화되는 것을 알게 될 것입니다.


우리들은 점점 누나의 그 기발한 상상에 물들어 가게 됩니다.


세상 곳곳 누나가 있음직한 곳은 참 많습니다.


구름위부터 시작한 누나 찾기 여정은 종잡을 수 없이 많은 곳을 기웃거리게  만듭니다.


이제 우리들은 누나를 찾기 보다는 누나가 만들어 낸 풍성한 상상의 세계에 더 깊이 빠져들게 됩니다.


동생은 아마도 누나가 만들어 내고 있는 그 흥미진진한 이야기 속으로 다가가고 싶고


우리들을 안내해 주고 싶었던 것 같습니다.



댓글(0) 먼댓글(0) 좋아요(3)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