왜 똑똑한 사람들은 행복하지 않을까? - 행복에 서툰 당신을 위한 7단계 심리수업
라즈 라후나탄 지음, 문희경 옮김 / 더퀘스트 / 2017년 6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행복하려면 긍정적인 습관을 가지고, 부정적인 습관을 버리는 것이다. 긍정성을 높이는 것, 부정성을 낮춘다면 행복해질 수 있다. 그럼에도 우리가 행복하지 못하는 것은 행복이라는 것에 대한 정의와 의미에 대해 착각하기 때문이다. 행복은 추상적이고, 성공과 돈은 구체적이라는 생각이 우리에게 자리하면서, 행복과 성공이 충돌할 때, 행복의 가치는 낮아지고, 돈과 성공을 추구하려는 성향이 강하다. 한편 인간은 성공하면 행족할 거라는 착각 속에 살아간다.


저자는 행복해지려면 행복을 쌓아나가야 한다 말하고 있다. 행복을 쌓아가는 습관을 가지는 것이 중요하며, 우월성 추구를 버리고 플로우를 자주 느끼며 살아나가야 한다. 여기서 우월성 추구란 성공에 대한 욕망와 성과에 대한 집착이며, 성공과 성과는 인간을 불행하는 이유가 된다. 더 나아가 자신이 스스로 열등감을 느끼는 핵심적인 요인이 될 수 있다. 반면 플로우를 자주 느끼면 행복해질 수 있다. 플로우는 나와 동등한 사람과 관계를 맺는 것이며, 취미나 사회생활에서 그런 사람을 찾는 것이 좋다. 나와 비슷한 수준을 가진 사람이나 나보다 조금 더 높은 사람, 내가 도달 수 있는 범위에 있는 사람과 함께 하면 행복해진다. 반면 나의 성공에 대한 욕망이 커지면 커질수록 플로우는 작아지며, 사라질 수 밖에 없다.


저자는 행복해지려면 이타적인 사람이 되라고 말한다. 남에게 이타적인 사람, 나에게 이타적인 사람이 되어야 한다. 주변 사람에게 베푸는 습관을 가지고, 나눔을 실천하는 것, 그런 삶은 자신을 행복하게 만든다. 더 나아가 주변에서 불신을 끌어당기지 않아야 한다. 신뢰를 끌어당길 줄 아는 사람은 스스로 행복할 수 있게 된다. 누군가 나에게 신뢰에서 벗어난 행동을 하고, 그 사람이 내가 싫어하는 사람으로 바뀔 때 우리는 그 사람을 멀리하는 성향이 있고, 용서하지 않으려 한다.행복한 사람은 그렇지 않다. 행복한 사람은 남을 신뢰할 줄 알고 용서를 실천하며 살아간다. 상대방을 용서하는 것은 그 사람의 행복이 아닌 바로 나 자신의 행복을 위해서이다. 행복한 사람은 긍정적인 사건에서 긍정적인 면을 바라보고, 부정적인 사건에서도 긍정적인 면을 찾아낸다. 스스로 행복해지는 습관을 가지고 있기 때문에 그 사람은 행복해질 수 있다.


댓글(0) 먼댓글(0) 좋아요(2)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