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상의 탄생 나의 첫 성경 시리즈 1
장피에르 프레보 지음, 김주경 옮김, 허규 감수 / 조선북스 / 2016년 12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하나님의 말씀이 담겨진 성경은 전세계에서 가장 많이 팔리는 책입니다. 인간이 살아가는데 있어서 보편적인 지혜를 제공하며, 어떻게 살아가야 하는지 가르쳐 주는 성경에는 하나님의 말씀에 관하여 많은 이야기가 있으며, 우리 삶을 이해하고 도와 줍니다.성경은 구약성경과 신약성경으로 나뉩니다. 구약 성경에는 모세 5경과, 역사서, 예언서,시서, 지혜서로 나누며, 신약성경은 예수 탄생 이후의 예수의 제자들의 삶과 가르침을 기록해 놓았습니다.


이렇게 성경을 많은 사람이 읽지만 실제 성경의 모든 것을 이해하기는 참 어렵습니다. 아이들에게는 더 어렵게 여겨질 수 있으며, 하나님의 말씀을 이해하기 위해 어린이의 눈높이에서 쓰여진 책이 <나의 첫 성경> 시리즈입니다. 이 책은 구약성경에서 처음 모세 5경 즉, 창세기,출애굽기,레위기,민수기,신명기를 다루고 있습니다.


창세기 하면 먼저 떠오르는 것이 바로 우리가 사는 세상을 어떻게 만들었는지 하나님의 일주일이 등장합니다.하나님께서는 첫날 하늘과 땅을 만들고, 밤과 낮을 만들었던 하나님은 별과 달을 만들었으며, 바다와 땅을 구분지었습니다. 그리고 이 땅에 우리가 살아갈 수 있는 터전을 만들었습니다. 물론 에덴의 동산을 만들었으며, 아담과 하와가 살아갈 수 있게끔 하였습니다. 여기서 하나님은 아담과 하와에게 한가지 조건을 내걸었으며, 아담과 하와에게 스스로 선악과를 먹지 않는 것입니다. 하지만 뱀의 꾀임에 빠진 아담은 결국 선악과를 먹었으며, 에덴의 동산에서 쫒겨나 스스로 농사를 짓고 목축을 하면서 살아가야 합니다. 아담과 하와는 카인과 아벨을 낳았으며, 농부인 카인은 목자였던 아벨에게 질투와 미움으로 인하여 아벨을 죽였으며, 그로 인하여 카인은 자신이 누렸던 모든 것을 박탈되었습니다.


이렇게 카인과 아벨의 이야기, 그리고 하나님에 의해 진행되었던 대홍수는 처음 선악과를 먹었던 아담의 원죄에서 비롯되었으며, 죄악이 가득한 세상에서 자신의 이익만 추구하는 인간들을 보면서 슬퍼하였으며, 후회합니다. 그래서 스스로 땅 위에 모든 것을 없애기로 결심한 하나님은 커다란 방주에 노아와 노아가 선택한 암수 한 쌍으로 된 일곱 들짐승과 날짐승을 제외한 모든 것을 앲애기로 결심합니다. 그렇게 책에는 아브라함과 야곱의 이야기와 모세의 예언과 기적으로 마무리 됩니다.


이 책은 그렇게 어린이 스스로 성경 속에 담겨진 지혜를 이해하기 쉽게 기획되었으며, 성경을 이해하는데 있어서 기본적인 배경지식 또한 습득할 수 있습니다. 특히 이스라엘 땅 즉 가나안의 땅,하나님께서 약속한 땅을 가지기 위한 이스라엘인의 여정 또한 알게 됩니다.  


댓글(0) 먼댓글(0) 좋아요(0)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