용감한 아빠 - 예수 믿는 가장답게 사는 남자
존 맥아더 지음, 오찬규 옮김 / 넥서스CROSS / 2016년 9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TV와 인터넷,스마트폰은 우리 삶을 바꿔 놓았다. 무지하고 순진했던 어린 시절 우리들의 모습과 달리 요즘 아이들은 똑똑해졌으며, 영악해졌다. 아이들이 그렇게 바뀐 건 우리들의 문제이며, 우리가 해결해야 하는 것이다. 가정에서 아빠의 역할들 더 중요해졌으며, 아이의 육아에 있어서 아빠의 역할이 더 많아졌다. 책은 이렇게 아빠의 달라진 모습과 변화 속에서 사람스러운 남편,용감한 아빠, 지혜로운 아빠로서 신앙을 통해서 답을 얻고 있다. 

바울은 남편들이 자기 아내를 사랑하는 방법을 어렵게 제시하지 않는다. 그는 가급적 몇개 안 되는 단어로 핵심적인 내용을 짧게 끊어 놓았다. 그는 매우 간결하게 특화된 말로 남편이 자기 아내를 이렇게 사랑해야 한다고 말한다.'그리스도께서 교회를 사랑하시고 그 교회를 위하여 자신을 구심 같이 하라.(엡 5:25) 

(p26) 

아내를 사랑하는 방법. 주님께서 교회를 사랑하는 마음으로 남편이 아내를 사랑하면 되는 것이다. 아내를 아끼고 아내가 이끄는 데로 남편이 행한다면 아내에게 사랑 받을 수 있다. 그리스도께서 교회와 떨어질 수 없듯이, 남편 또한 아내를 자신의 몸과 같이 아끼고 사랑한다면 아내와 함께 할 수 있으며, 영원히 함께 할 수 있다. 사랑에 대한 근본적인 대답, 그 안에서 남편으로서의 역할을 강조하고 있다. 


그녀를 단순히 예쁘게 보아주는 것만으로는 안 된다. 그녀를 용서해야 한다. 그리고 영혼 속에서 그녀에 대한 생각을 잠시도 지워서는 안 된다. 그녀는 그 남자의 마음에서 결코 몰아낼 수 없는 대저택이다. 그녀는 남편의 분깃이다. 그녀는 남편 몸의 일부이며, 그녀는 그의 살 중의 살이요. 뼈중의 뼈이다. 그녀는 그리스도에게 교회 같은 존재로서, 영구하고 영원한 반려자다.

(p30) 

용감한 아빠,지혜로운 아빠, 현명한 아빠가 되기 위해서 필요한 것은 무엇일까. 그건 아이의 마음을 이해하는 아빠이다. 세상의 변화 속에서 아이의 눈높이도 변화하게 된다. 과거의 권위적인 아빠는 이제 외면 받게 되었으며,친근한 아빠, 아이와 함께 하는 아빠로서의 역할이 더 중요시 되었다. 어떤 아빠가 되어야 하는지 고민한다면 아이에게 올바른 벗이 되어야 한다고 말한다. 여기서 올바른 벗이란 아이의 꿈을 만들어주고 키울 수 있는 아빠이다. 


아비들아 너희 자녀를 노엽게 하지 말고 오직 주의 교훈과 훈계로 양육하라(예배소서 6:4)

네 자녀에게 [하나님의 말씀을] 부지런히 가르치며 집에 앉앗을때에든지 길을 갈 때에든지 누워 있을때에든지 일어날 때에든지 이 말씀을 강론할 것이며_신명기 6:7

(p120) 

여기서 노여움을 주는 아빠란 어떤 아빠일까.우리는 아이를 자신의 소유로 생각하게 된다. 그래서 아이의 의사에 반하는 결정을 할 때가 있다. 아이는 언제나 소극적이며, 반항할 수 밖에 없는 상태..그런 상태가 아이의 노여움을 만들어내게 된다. 부모의 과잉보호 편애,비현실적인 성취 목표,아이가 제멋대로 하도록 내버려둘 때,기가 꺽일 때,성장이 아닌 완전함을 바랄 때,방치할 때,욕설을 들을 때,육체적 학대를 당할 때, 이런 모습이 아이의 삶을 망치게 하는 이유가 된다. 


아빠가 아이에게 가르칠 10가지 교훈을 말하고 있으며, 10가지 교훈을 통해서 아이를 바른 길로 인도할 수가 있고, 올바른 어른으로 성장할 수가 있다.

  1. 하나님 경외하기를 가르치라
  2. 자기 마음을 지키도록 가르치라
  3. 부모에게 순종하기를 가르치라
  4. 친구를 삼가서 사귀도록 가르치라
  5. 바른 몸가짐을 가르치라
  6. 자기 배필을 즐거워하라고 가르치라
  7. 말조심을 가르치라
  8. 열심히 일하라고 가르치라
  9. 재정관리 요령을 가르치라
  10. 이웃사랑을 가르치라



댓글(0) 먼댓글(0) 좋아요(2)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