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이크로비트로 메이커 되기 - 컴퓨팅 사고력UP STEAM 창의융합교육 시리즈 7
한선관 외 지음 / 생능출판사 / 2020년 3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마이크로비트는 작지만 많은 일을 할 수 있는 소형컴퓨터입니다.이러한 컴퓨터를 마이크로컨트롤러(microcontroller)'라고 부르기도 합니다.우리가 날고 있는 컴퓨터보다 훨씬 작은 (4cm* 5cm) 이 보드가 어떻게 컴퓨터의 기능을 할까요? 여러가지 하드웨어를 중심으로 마이크로비트를 살펴봅시다. (-15-)


마이크로비트도 센서는 마이크로비트가 x,y,z 축으로 움직임이 감지됐을 때 그 움직임을 감지할 수 있습니다.방향지시등을 만들기 위해서 어떤 값을 사용해야 하는지 찾아봅시다. (-117-)


앞으로 10년 안에 우리 사회는 크게 바뀔 것이다.제4차 산업혁명으로 인해 손에 쥐고 다니는 스마트폰을 활용한 응용기술이 구축될 수 있고,지금 우리가 쓰고 있는 컴퓨터보다 1000배 이상의 속도와 성능을 가진 컴퓨터가 나타날 가능성이 크다.그걸 양자컴퓨터라 하는데 , 기존의 연산방식에서 벗어나 한계를 규정짓지 않은 새로운 특징의 컴퓨터다. 그로 인해 어린 자녁들을 둔 부모들은 걱정과 고민이 크다. 내 아이의 밥그릇을 로봇과 인공지능이 빼앗을까 하는 두려움 때문이며,그 문제를 풀기 위해서 창의성을 기르는 사회를 중시하게 되었고,코딩과 전자기기에 대한 상식,소프트웨어에 대한 이해를 요구하게 된다.이 책은 스크레치,엔트리와 같은 코딩 교육을 습득한 아이들에게 다음 단계로 마이크로 비트로 교육을 하는 것이 필연적이다. 그건 이 책에서 요구하는 것들이 컴퓨터 뿐만 아니라 정보통신,즉 무선통신,블루투스와 같은 통시기능을 구축한 전자기기에 대한 이해가 요구되기 때문이다.물론 이 책에서 말하는 것들은 실제 블루투스 기반 전자기기보다 낮은 수준의 지식을 다루고 있으며, 학교 교육을 위한 목적에서 시작된 것이다.


무선통신과 블루투스 기능이 추가된 마이크로 비트로 하면 감이 안잡힐 수 있다.그러나 우리가 길을 가다가 신호등을 보면 마이크로비트의 원리와 비슷한 것이 구축되어 있었다.그건 신호등의 버튼을 누르면 시각장애인을 위한 음성과 목소리가 들리며, 그것은 이 책에서 말하느 것과 흡사하다.쓰레기를 버릴 때 ,사람을 감지하고 목소리가 나오는 것도 마찬가지다. 즉 신호등 안에 내장된 반도체는 일존의 어떤 특수한 목적을 시도하기 위한 소형 컴퓨터이며, 소프트웨어가 내당된 전자기기이다. 즉 버튼을 누르면 소리가 나오는 것은 서로 무선 통신이 연결되어 있기 때문이다.여기서 길을 가다가 LED간판이 서 있는 것도 마찬가지이다. 책에는 그 원리를 이해할 수 있도록 돕고 있으며,컴퓨터에서 중시하는 연산작용과 논리,추론에 대해서 다루고 있어서 그 원리를 익힌다면, 마이크로 비트의 특징에 대해서 알 수 있고, 이 책과 함께 대중적인 프로그래밍 언어 파이썬을 같이 공부한다면 도움이 될 수 있다.


댓글(0) 먼댓글(0) 좋아요(6)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