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물지도 16 - 기적을 보기 원하는 이들의 꿈의 목록 보물지도 시리즈 16
지성희 외 지음, 김태광 기획 / 위닝북스 / 2019년 2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나는 책을 통해 나를 알리고 강연 무대에 설 것이다. 그리고 힘든 시간을 함께 견뎌내고 있는 교사와 학생들에게 꿈과 비전을 제시하는 강연을 할 것이다. 그로 인해 다시금 꿈을 찾고 사명감과 비전을 갖는 사람들이 생긴다면 그보다 더 큰 영광은 없을 것이다. (p69)


사실 처음 책을 내고 싶다는 생각을 했을 때는 그 책을 내가 썻다는 것을 알리고 싶지 않아서 본명대신 필명을 생각해둔 적이 있었다. 그때 정했던 필명은 바로 '구름' 이었는데, 그 이유는 바로 이렇다. 그 이름은 어릴 적 내 이름을 정할 때 ,후보로 올렸던 이름 중 하나였다고 한다. 엄마께서 들려주신 이야기를 듣고 나는 그 이름이 너무 마음에 들어서 이름을 바꾸고 싶기까지 한 적도 있다. 엄마는 아쉬워하던 나에게 나중에 글을 쓰게 된다면 필명으로 쓰라고 하셨다. 나는 그 말을 듣고 꼭 그러고 싶었다. 그래서 내가 책을 내게 된다면 ,본명이 아닌 필명으로 출간하게 될지도 모르겠다. (p68)


"상위 유투버들은 자신만의 콘셉트를 정한다. 그리고 그것에 온 신경을 집중한다. 유행을 따라 움직이지 않는다. 자신만의 색깔을 계속 덧입혀 자신만의 콘셉트를 잃어버리지 않는다. 끈기 있게 자신의 색깔을 찾고 연마하는 연습을 계속한다. 그렇게 자신이 재미있어하고 좋아하는 일로 콘셉트를 잡을 것을 추천한다"고. (p116)


이 책의 주제는 꿈과 희망이다. 그리고 책에는 동기 부여와 버킷리스트가 등장하고 있다. 사람들은 저마다 꿈과 버킷리스트가 존재하고 있으며, 그 안에서 자신이 원하는 바를 찾아 나가게 된다. 책 속에 등장하는 저자들의 생각과 꿈 속에서 꿈을 꾸고 기적을 꿈꾸는 이들은 무엇을 추구하였는지, 그 본질을 따라가 보게 된다. 저자의 생각 이면에 그들은 삶에 대해 어떤 의미를 염두에 두고 살아왔는지, 찾아볼 수 있으며, 그것이 나의 꿈과 연결해 보면 남의 꿈이 내 꿈이 될 수 있다.


이 책을 읽는 목적은 여기에 있다. 꿈을 말하기는 참 쉬운 일이다. 중요한 것은 꿈을 현실로 바꿔 나가는 과정을 스스로 만들어내는 힘이다. 어떤 일을 이루고자 할 때의 의지와 목적이 분명하고, 꿈을 이루기 위해서 나는 어떻게 어떻게 하겠다는 전체적인 그림을 만들어 나갈 수 있어야 한다. 문제는 그것을 제대로 해 나가는 이들이 많지 않다는 데 있으며, 많은 사람들이 성공과 꿈에 대해 말하지만, 현실로 바꿔 나가는 이들이 소수인 것은 여기에 있다. 수많은 이들이 알리바바의 마윈이나, 애플의 스티브 잡스를 꿈꾸지만, 그들처럼 위대한 기업가가 되지 못하는 이유는 여기에 있다. 


그래서 이 책을 읽는 목적과 의미를 다른 것으로 생각하였다. 책에는 자기계발과 동기부여가라는 말이 참 많이 등장하고 있다. 나는 '스스로 동기부여가가 되는 길은 무엇일까'질문하게 되었다. 동기부여가가 되기 위해서는 용기를 스스로 만들어 나갈 수 있는 힘이 필요하다. 어떤 것을 하기 위해서는 그것을 시작하고, 해 나갈 수 있는 용기 말이다. 용기가 있으면 어떤 일을 추진할 수 있는 힘이 생기고, 용기를 통해, 지속적으로 그 일을 해낼 수 있다. 작은 성과가 모여서 큰 성과가 되는 이유는 여기에 있으며, 책 속에서 각자 자신의 분야와 경험에서 자신의 꿈을 찾아 나가고 있으며, 작은 꿈들이 모여서 자신의 색깔이 될 수 있다.


댓글(0) 먼댓글(0) 좋아요(4)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