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민이 고민입니다 - 일상의 고민을 절반으로 줄이는 뇌과학과 심리학의 힘
하지현 지음 / 인플루엔셜(주) / 2019년 2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살다보면 고민하지 않고 살아갈 순 없다. 어제의 세상과 오늘의 세상이 다르고, 내일의 세상이 다른 가운데, 우리 앞에 놓여진 고민들은 나에게 힘겨운 순간이 될 수 있고, 성장의 자양분이 될 수도 있다. 고민이라는 실체는 나에게 긍정적인 씨앗과 부정적인 독약, 이 두가지가 교차되면서 나타나고 있다. 문제는 우리 사회가 지나치게 고민을 많이 하게 되는 사회로 지향하고 있다. 자본주의 사회의 밑바닥에는 미디어와 돈이 있으며, 내가 가지고 싶은 돈의 실체는 우리의 고민과 걱정을 통해서 생성되고 소멸되고 있다. 



고민을 하되 지혜로운 고민을 하자는게 이 책의 목적이다. 고민을 하지 않을 순 없지만, 고민하되 적당하게 고민을 하고, 그 고민을 스스로 해결하고, 책임질 수 있다는 가정하에 고민을 시작하는 것이다. 고민이 내 앞에 머물로 있지 많고, 스스로 소멸될 수 있는 고민을 시작하는 것이다. 특히 내가 가지고 있는 삶의 에너지를 갉아먹는 그런 고민들은 내 삶을 좀먹는 또다른 이유가 되고 있으며, 내가 어떻게 살아가야 하는지 그 방향성조차 놓칠 수 있다. 저자는 바로 그 부분을 짚어나가고 있었다. 내 앞에 고민과 걱정이 놓여질 때 그 고민에 대해서 내가 정말 해야 할 고민인지, 아니면, 신경쓰지 않아도 될 고민인지 응시하는 습관, 훈련이 필요하다. 또한 내가 생각하는 고민들을 직접 적어내고, 소거하는 방법을 통해서 나는 책임질 수 있는 고민은 무엇인지 선택할 수 있고 결정할 수 있다. 더 나아가 나는 내 앞에 놓여진 고민에 대해서 어떻게 처리할 것인가 생각해 볼 필요가 있다. 


이 책은 바로 그 부분에 대해서 말하고 있다. 내 앞에 놓여진 고민들은 최대한 덜어낼 필요가 있다. 특히 삶의 여유를 잃어버리게 만드는 고민들, 내 삶을 불행으로 바꿔 버리는 고민들, 내 욕구와 욕망을 채워주는 고민들은 조금은 덜어내야 한다. 최선의 답을 얻기 위한 고민보다는 차선의 답을 얻는 고민으로 나아가야 하며, 궁극적으로 최악의 선택을 하지 않는 고민을 습관화 한다면, 나 스스로 고민의 양을  덜어낼 수 있다. 저자는 바로 그 부분을 짚어 나가고 있으며, 내 삶에 있어서 중요한 요소들, 방향성을 잃지 않는 방법은 무엇인지 생각해볼 수 있게 도와주고 있다.


댓글(0) 먼댓글(0) 좋아요(5)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