도쿄대생의 교활한 시험 기술 - 읽기만 해도 점수가 올라간다!
니시오카 잇세이 지음, 황선종 옮김 / 갤리온 / 2019년 1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당연한 말이지만 객관식 문제의 정답은 보기 중에 있다. 이 마지막 문제, 즉 '지문 전체를 읽어내지 못하면 답을 맞힐 수 없는 문제'의 보기 중에 답이 하나 있는 것이다. 눈치가 빠른 사람은 이쯤에서 알아채지 않을까. 이 마지막 문제에는 지문을 독해하는 데 매우 도움이 되는 아주 유용한 정보가 담겨 있다. 지문이 무슨 내용인지 이 문제를 통해 파악할 수 있는 것이다. 그렇기 때문에 지문을 읽기 전에는 무좃건 마지막 문제를 먼저 훑어봐야 한다. 지문을 독해할 때 훨씬 수월하게 이해할 수 있다. (p64)


가령 영어나 국어의 장문독해 문제의 마지막 문제로 번번히 출제되는 문제가 있다. "이 글의 주제로 적절한 것은 무엇인가? 다음 보기 중 하나를 고르시오."혹은 요즘에는 "이 글의 제목으로 적절한 것은 무엇인가?" 와 같은 문제가 출제되는 비율이 높아지고 있다. 장문독해 문제 에서는 이와 같이 '글 전체의 취지나 주제를 묻는 문제의 출현 비중이 매우 높다. (p68)


그들에게는 응용력, 독해력, 정보처리능력 등과 같은 '문제해결 능력'이 뛰어나다는 공통점이 있었다. 그렇다면 과연 문제해결 능력은 어떻게 하면 몸에 배는걸까? 애당초 문제해결능력이란 무엇일까? 내가 생각을 거듭한 끝에 찾아낸 답이 있다. 문재해결 능력이란 바로 '출제자의 의도를 읽는 힘' 이다. 출제자는 이번 문제에서든 수험자에게 질문을 하고 있다"당신은 이런 지식을 갖고 있는가?" "이런 응용을 할 수 있는가?" "이런 능력을 갖추고 있는가" 그들은 다양한 유형의 문제로 수험생의 능력을 묻고 있었다.(p88)


이 챡을 쓴 저자 니시오카 잇세이는 대학 입학이 불가능한 상태에서 무모한 도전을 하게 된다. 그것은 도쿄대 입학이며, 당연히 불합격 통보를 받게 되었다. 문제는 저자는 이 도쿄대 불합격 통지를 받고서도 도전을 멈추지 않았다는 데 있었다. 도쿄대 입학에 재차 도전하게 되었고,  목표를 가지고, 삼수생인 채 저자는 도쿄대 입학을 위해서 30년간 기출 문제를 풀었고, 그 안에서 시험 출제에 관한 패턴을 읽어서 분석하였고, 그 결과 도쿄대 입학은 현실이 되었다. 그건 남들이 감히 도전하기 힘든 결과물이며, 누군가는 혀를 끌끌 찼을 그럼 모습이다. 하지만 이 책을 읽어본다면, 저자의 무모한 도점이 결코 무모하지 않았다는 걸 볼 수 있다. 


그의 도쿄대 입학을 위한 준비과정에서 문제를 출제하는 출제자의 생각을 읽어 나가고 있다. 각 과목에서 출제자의 문제 방향은 어떤지 파악하게 되었고,긴 지문을 가지고 있는 국어와 영어는 그 지문을 완전하게 이해하지 않더라도 답을 찾을 수 있는 독특한 방법들을 찾아 실제 시험에 써먹게 된다. 더 나아가 문제와 문제들이 서로 각각 독립된 문제가 아니며, 전 지문에 걸쳐 서로에게 영향을 주고 있는 유기적인 관계라는 걸 기출문제를 통해서 분석해 나갔으며, 남들이 보지 못하는 새로운 관점에서 답을 맞춰 나가게 되었다.


이 책을 읽으면서 이 책이 도쿄대 입학 뿐 아니라 서울대 입학,더 나아가 대한민국 명문대 입학에 있어서 도움이 되는 요소들은 무엇이 있는지 생각해 보았다. 저자의 기출문제 분석 과정 중에서 우리가 수능이나 논술을 준비할 때, 지문이 너무 길어서 애를 먹은 수험생들이 있으며, 나 또한 그 범주에서 벗어나지 못하였다. 독서를 잘 한다고 해서 국어 지문을 완전히 숙지한다는 것은 현실적으로 불가능하다는 걸 최근 들어서 알게 되었고, 문제를 푸는 과정에서 요령이 절대적인 요소로 작용한다는 사실도 깨닫게 된다. 이 책에서 중요하게 생각하는 기출문제 분석 과정 하나 하나에서 수험생들이 문제를 푸는 과정에서 무엇이 미흡한지 그대로 이해할 수 있다. 저자는 30년간의 기출문제를 풀어왔기에 그 안에서 답을 얻게 되었다. 이것은 도쿄대 입학을 위한 문제 풀이 뿐 아니라 어떤 문제에서도 자신감을 가질 수 있는 또다른 이유였다. 


국어나 영어 뿐 아니라 수학이나 사회, 과학에도 적용할 수 있다. 문제를 이해하고, 제한 시간을 두면서 풀어간다면 효율적으로 문제를 풀어나갈 수 있으며 , 높은 점수를 얻을 수 있다. 그동안 대한민국 수험생들이 생각해왔던 4당5락처럼 열심히 공부하면, 좋은 점수를 얻을 수 있다는 것과는 배치되는 또다른 요소가 된다. 저자의 특별한 문제 분석, 어려운 문제를 푸는 요령 뿐 아니라 절대로 틀리지 말아야 하는 문제들을 놓치지 않는 방법 까지 세세하게 이해할 수 있고 , 분석할 수 있다.



댓글(0) 먼댓글(0) 좋아요(4)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