매력은 습관이다 - 일도 사람도 내 것으로 만드는 매력 습관
이케하라 마사코 지음, 이주희 옮김 / 동양북스(동양문고) / 2018년 3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우리는 본능적으로 사람을 보면 매력있는 사람과 매력없는 사람을 파악한다. 매력있는 사람을 보면 가까이 할려고 하고, 그들이 가지고 있는 장점과 강점을 내것으로 만들수 있다. 매력있는 사람과 가까이 있으면, 자신도 매력있는 사람이 될 수 있을 거라 생각하게 되고, 그런 사람들을 도와주고 때로는 협력한다. 이런 모습을 보면 우리가 매력있는 사람이 될려고 하는지 분명해진다.어려운 일을 쉽게 할 수 있고, 누군가의 도움을 쉽게 얻을 수 있기 때문이다.내가 가지고 있는 능력이 부족하더라도 매력이 잇는 사람이라면 주변 사람들을 통해 자신의 부족함을 메워 나갈 수 있다. 


이 책을 읽으면서 내 주변에 먀력있는 사람들이 누굴까 곰곰히 생각했다. 그 사람은 외모가 다른 사람들에게 호감을 얻을 수 있고, 항상 자신감이 넘치는 모습을 보여주고 있다. 처음에 계약직 은행직원으로 시작해 정직원이 될 수 있었던 건 그사람이 가지고 있는 특별한 매력 덕분이다. 사실 그 사람의 외모는 다른 사람에 비해 특별히 아름답지는 않다. 키도 마찬가지다. 그렇지만 그 사람의 모습에서 뿜어져 나오는 아우라, 자신감 넘치는 모습과 바른 자세, 언제 어디서나 자신의 위치를 정확하게 알고 있는 모습을 보면, 나도 저 사람처럼 되고 싶어질 때가 있었다. 이 책에는 바로 매력적인 사람이 되기 위해서 후천적으로 어떤 습관을 가져야 하는지, 매력있는 사람들을 관찰하고 분석한다.


얼굴보다 표정,몸매보다 자세, 실력보다 매력. 내가 가진 콤플렉스가 그 사람의 매력이 될 수 있다. 키가 작아도, 모생겨도 자신이 가진 매력을 습관을 바꿔 나가면 그것이 매력이 될 수 있다. 여기서 중요한 것은 표정이다. 찡그린 표정을 가진 사람에게 매력을 가지는 경우는 없다. 또한 항상 근심 걱정을 안고 사는 사람에게도 마찬가지다. 사람들은 잘 알고 있다. 내 무의식적인 행동이 주변 사람들을 통해 잘 드러나며, 그것이 자신의 본모습이라는 걸 말이다.그 무의식적인 행동을 바꿔 나가려면 나 자신의 잘못된 습관들을 바꿔야 한다. 먼저 내가 바꾸고자 하는 사람을 내곁에 두고 그 사람을 따라 하면 된다. 나 자신에게 직설적인 피드백을 해 줄 수 잇는 사람을 곁에 두어야 한다. 그 사람의 행동이나 표정, 말과 목소리들 하나 하나 내것으로 만들 수 있어야 한다. 여기서 표정은 내 매력을 증가할 수 있고 때로는 반감이 될 수도 있다. 나의 이미지를 신경쓰고, 좋은 것만 바라보면서 긍정적인 요소들로 내 삶을 채워 나가야 한다.


외모:표정, 화장,복장
몸짓:제스처, 자세, 목소리
아우라:힘, 배려, 집중력, 활력 


이 세가지 요소는 나 자신의 매력을 측정하는 중요한 요소이다. 내가 머무는 곳에 따라서 , 상황에 따라서 적당한 표정과 복장을 할 필요가 있다. 몸짓 하나 하나 내 안의 무의식적인 행동을 바꿔야 한다. 나 자신의 매력을 더해지는 결정적인 요소 아우라는 내 주변 사람들에게 영향을 끼치는 것들이다. 내가 가진 힘과 언제 어디서나 사람을 배려할 수 잇는 것, 삶에 잇어서 집중력을 가지고, 하루 하루 활력을 가지고 살아간다면 그것이 바로 나 자신의 매력이 된다.중요한 것은 아는 것이 아닌 실행이다. 매력을 증가 시키는 방법에 관한 책들은 많다. 그렇지만 모두다 매력있는 사람이 되는 건 쉽지 않다. 내가 가진 매력을 내가 먼저 의식하고 살아가는 것, 작은 행동 하나 하나 모이게 되면 그것이 습관이 되고 나 자신의 매력이 된다.


댓글(0) 먼댓글(0) 좋아요(3)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