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 친구의 집은 어디일까? 샘터어린이문고 66
안미란 외 지음, 황성혜 그림 / 샘터사 / 2022년 2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사람들이 마음대로 만든 집에서 뛰쳐나온 나온 햄스터 햄순이, 사람의 먹잇감이라는 비극에서 탈출해 나다운 집을 찾아가는 개 코점이, 사람에게 버림받은 아픔을 뒤로하고 자신만의 방식대로 집을 구하려는 하늘다람쥐 쉬웅, 사람 말을 하는 앵무새 땅콩이, 아파트 재개발을 막기 위해 비밀 작전을 펼치는 동물들까지 손만 뻗으면 닿을 수 있는 가까운 곳에 인간이 아닌 주민들이 살고 있다. 과연 그들은 도심 속에서 행복하게 살아갈 수 있을까? 숨고, 쫓기고, 피하는 게 일상인 녀석들의 내집 사수 대작전! 도심 속 동물들의 세계에 오신 것을 환영합니다!

지금 우리 일상에서도 충분히 찾아볼 수 있는 사람과 동물의 공존 그리고 작가들의 손길로 자연스럽게 화두가 되어버린 동물권에 대한 논의까지. 겉으로만 보면 귀엽고 아기자기한 책 같아 보이지만, 속을 들여다보면 그 무게가 결코 가볍지만은 않다. 사실 인간과 동물의 공존은 지금까지도 그 잡음이 끊이질 않고 있다. 여기서 우리가 반드시 알고 있어야 할 것은 우리는 함께 살아가는 공생의 관계나 다름이 없다는 것. 그렇게 인간의 이기심으로 또 과욕으로 고립되어 살 곳을 잃어가는 동물들을 보면 마음 한구석이 착잡하다. 이 책을 통해 우리 아이들이 제대로 깨달았으면 좋겠다. 지금 우리가 살아가는 환경의 주인은 정해진 이가 없음을. 우리는 모두 함께 더불어 살아가는 존재들이라는 것을.


댓글(0) 먼댓글(0) 좋아요(0)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