힉스를 ‘빌어먹을 입자’에서 ‘신의 입자’로 만든 물리학의 전설! 《신의 입자》 서평단을 모집합니다! 

70년대 리처드 도킨스의 <이기적 유전자>, 80년대 칼 세이건의 <코스모스>... 그 뒤를 잇는 과학 고전, 1993년 출간되어 전 세계 과학 독자들의 사랑을 받고 있는 <신의 입자(The God Particle)>. 노벨 물리학상 수상자인 저자의 유쾌한 입담으로 입자물리학 2,600년의 역사를 만나보세요.


《코스모스》 곁에 두고 읽을 책

 

신의 입자

우주가 답이라면, 질문은 무엇인가?

리언 레더먼, 딕 테레시 지음|박병철 옮김




이론이 제아무리 아름답고 완벽하다 해도, 거기에 생명을 불어넣는 최후의 해결사는 실험이다. 이론물리학자가 상상을 펼치는 시나리오 작가라면, 실험물리학자는 그 상상을 현실로 구현하는 영화감독이다. 그런데 희한하게도 물리학계에서는 영화감독보다 시나리오 작가가 훨씬 유명하다. ‘힉스입자’라는 당대 최고의 캐릭터에 이미 시나리오작가의 이름이 붙어 있지 않은가. 레더먼이 불평을 늘어놓는 것도 무리가 아니다. 내 잘못도 아닌데 죄책감이 쓰나미처럼 몰려온다…….

- 옮긴이 박병철

《신의 입자》를 읽고 리뷰를 남겨 주실 서평단을 모집합니다. (5명)


* 서평단 신청 방법

1. 본 게시물을 본인의 블로그나 SNS에 스크랩해 주세요. (전체 공개)

2. 스크랩 주소와 함께 이 책을 읽고 싶은 이유를 아래 댓글로 남겨 주세요.


- 모집 인원: 5명

- 모집 기간: 2월 17일 ~ 2월 23일

- 당첨자 발표: 2월 24일 금요일 예정 (휴머니스트 서재 공지)

- 도서 발송: 발표 게시물 비밀댓글로 당첨자 정보 취합 후 일괄 발송     


* 서평단 활동 방법

1. 도서를 받으신 후, 일주일 내에 알라딘 서재와 개인 블로그 또는 SNS 1곳에 리뷰를 남겨주세요.

2. 당첨자 발표 게시물 댓글로 리뷰 주소를 남겨 주세요.





댓글(5) 먼댓글(0) 좋아요(6)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AgalmA 2017-02-19 03:53   좋아요 0 | 댓글달기 | URL
http://blog.aladin.co.kr/durepos/9146456

신청 이유 : 칼 세이건 <코스모스> 읽었고, 리처드 도킨스 <이기적 유전자> 올해 안에 다 읽을 예정이므로 <신의 입자>도 집에 꼭 있어야 할 거 같아서 신청합니다/ 이번 달 도서관 희망도서로 이미 신청도 했지만, 소장할 수 있는 이 기회를 놓치고 싶지 않습니다!
온몸으로 서평 쓰겠습니다. ‘빌어먹을 입자‘에서 ‘신의 입자‘ 소리로 나오나 안 나오나 저를 써서 실험해 주십시오(-ㅅ-)!!

북플로 스크랩했는데, 양식에 맞지 않음 알려 주세요. 고칠께요. 굽신굽신

mira 2017-02-19 15:01   좋아요 0 | 댓글달기 | URL
https://www.facebook.com/eunsuk.rho.7
별에 대한 이야기를 읽고서 과학에 대한 두려움을 약간 떨칠수 있었어요. 입자에 대한 이야기를 어떻게 풀어쓰고 있는지 궁금하네요. 과학도서를 너무 읽지 않아서 이책을 올해의 과학도서로 지정해야할것 같아요

DE,*D 2017-02-21 04:23   좋아요 0 | 댓글달기 | URL
http://blog.naver.com/pinkpoint08/220940542775

물리학을 좋아하여 평소 과학서적을 자주 찾아서 읽어보게되는데요. 신의입자 책소개을 읽고 너무 재미있겠다는 생각이들어 서평단에 신청하게 되었습니다.
서평은 블로그와 알라딘에 올리겠습니다.

보노보노 2017-02-22 14:34   좋아요 0 | 댓글달기 | URL
http://blog.aladin.co.kr/702226135/9155821

과학 서적을 도통 손에 잡아본 기억이 없는데 최근에는 과학에 관한 이야기들을 많이 접합니다. 생각보다 어렵지 않게 읽힌다는 추천글을 보고 도전해봅니다.

VANITAS 2017-02-22 22:23   좋아요 0 | 댓글달기 | URL
https://www.facebook.com/sungjin.bae.56

서점 과학신간 코너에서 이 책을 보게 됐습니다. 과학 초심자에게 다소 어렵고 분량 또한 만만치 않아 구매를 망설이다, LHC 와 힉스보손에 대해 명쾌하게 쓴 <젭토스페이스>를 먼저 집어들게 됐네요. <젭토스페이스>를 읽다 보니 <신의 입자>에 도전해보고픈 용기가 생기는군요. 기회가 된다면 접해보고 싶은 책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