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늘은 운동하러 가야 하는데 - 하찮은 체력 보통 여자의 괜찮은 운동 일기
이진송 지음 / 다산책방 / 2019년 10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하찮은 체력 보통 여자의

괜찮은 운동 일기

나의 운동, 건강을 위해 고고!





'괜찮은 운동 일기' 이 말이 딱!이다 싶은

운동에 관한 이러저러 경험+생각 에세이.

말빨 + 생각 빨 있는 작가인터라, 술술술

책장이 넘어가는 책이라죠!

열혈 운동가가 아닌, '보통 여자'의 입장에서

이러저러 여러 운동을 겪어보며의 운동 자체와

자신, 선생님, 운동동료 등등의 사람이야기들이

읽는 재미도 있고, 더불어 건강을 위해

나의 운동을 찾아, '여행'을 떠나야겠다는 결심을 준답니다.




작가가 겪어본 운동이 한 둘이 아닌데요 ㅎㅎㅎㅎ

보통 사람이라면, 그리고 여자입장이라면 특히

많이 공감할 수 있는 부분들이 많더라구요.

작가는 기능성(?) 평발이고 손발목이 쉽게 아프기에

의사선생님도 너무 걷지는 말라고 하는 보통체력.

그래서 격렬한 운동도 도전해보더라도

무리해서는 안되는 입장의 에너지와

그리고.... 운동계에 금전적 도움도 참 많이...

독자로서는 부담이 적어지는 운동에세이.

좋아하는 것, 잘하는 것, 못하는 것,

못하지만 좋아하는 것, 잘하지만 싫어하는 것,

즐기지만 오래할 수 없는 것....

운동에 대해서는 그 요건이 참 여럿.

하지만 작가가 짧게나마 복싱을 한 덕분에

눈에 띄는 근력증가도 체중 감량도 없었어도

위급 상황에서 느끼는 무력감을 크게 덜어냈다고.

취객의 무차별 폭행에 바로 대응할 수 있었다고요.

어찌되었든 기본기라도 조금 배워두면

사람이 아이템 장착을 하게 되는 것 같다 싶어요.





이전에 나를 밀어냈던 곳과는 완전히 다른 느낌과

경험으로 다가왔기 때문이다. 처음으로, 나도

할 수 있다는 용기가 봄날의 아지랑이처럼

피어올랐다. 기꺼이 들어가 그 풍경의 일부가 되면서

깨달았다. 굿 플레이스는 찾아다니는 곳일 뿐만 아니라

만들어가는 것이었다.

그리고 '운동경험'에 대한 생각도 은근 멋짐!




운동에세이 <오늘은 운동하러 가야하는데>에

진~~짜 여러운동이 나오거든요 :D

그 운동을 생각하면서 작가가 된 마냥 쏙 들어가는데,

운동 자체 뿐 아니라, 만나는 분위기, 선생님들 이야기.

"잠은 좀 주무세요?"

"몸이 좀 쉬어야 살도 빠져요."

프로 운동가가 되려는 것이 아닌 이상,

건강하려고, 행복하려고 운동하는 것이죠.

여유롭게, 본인에게 맞는 운동을 즐기기.

욕심내지 말고 차근차근 내 리듬에 맞추기!




ㅎㅎㅎㅎㅎㅎ 요가 이야기는 은근 웃겨요!

"숨을 죽지 않을 만큼만 쉬고 계세요."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요가시간에 들어가보면

선생님들마다 요가 이야기를 하지만

생각해보면 삶의 지혜랑도 참 많이 맟닿아있어요.

'호흡'을 따르라는 것. 동작을 하는 걸 좀 포기해도

호흡을 지키라고 선생님들이 많이 이야기하죠.

그리고 힘을 적당히 주기는 해야하지만

'불필요한 힘은 빼라'고 이야기도 하고요.

아무튼 성질 급한 사람도 은근 빠져들게 되는 요가.




예쁜 몸매를 위해 누구 보이고자 하는 것이 아닌

내가 좋아하고 할 수 있는 것을 찾아

내 인생에 맞는 운동을 찾는 여정~

자기계발이 아니라 건강하기 위한 운동 :D


이제 작가는 운동 에세이를 냈으니

'오늘은 운동하러 가아햐는데' 작가님,

농땡이 아니피우시게 응원하겠습니다! :D




댓글(0) 먼댓글(0) 좋아요(6)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공부 #철학

공부 철학이라는 게 말처럼 그렇게 심오한 것은 아니다. 내가 한 잔의 커피를 세 번에 나눠 즐기는 것처럼, 세상에는 분명 무언가를 즐기는 다른 방법이 있다는 것을 아이에게 알려주면 된다. 우유도 뜨겁게,
미지근하게, 차갑게 즐길 수 있다. 관성에 빠져 ˝엄마 우유가 식었어요.
좀 데워주세요.˝라고 말하는 아이에게 ˝미지근한 우유는 어떤 맛일지한 번 마셔보는 게 어때?˝라고 말하며 다른 방법으로 즐길 길을 열어주는 것도 좋다. 아이에게 ˝공부 좀 해라.˝ 라고 말하기보다는 공부할 수 밖에 없는 철학을 심어주는 게 현명하다.


댓글(0) 먼댓글(0) 좋아요(1)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일상, 다 반사
키크니 지음 / 샘터사 / 2019년 10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키크니 작가, 제대로 인생을 즐기며 일하니..!

국밥을 먹으면서도 뭘 먹을지 생각한다. 다음 날 2킬로그램이 쪄 있고, 얼굴은 찐빵이 돼서 어디 나가기도 부끄러운 몰골로 변하지만 살은 빼면 되지 않겠는가! 먹을 걸 빼는 일은있을 수 없다. 물론 먹을 때의 분위기도 뺄 수 없고, 그나저나 오늘은 뭐 먹지?


댓글(0) 먼댓글(0) 좋아요(1)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기적의 계산법 7 : 초등학교 4학년 - 자연수의 곱셈과 나눗셈 고급 / 분수의 덧셈과 뺄셈 중급 기적의 계산법 7
기적의 계산법 연구회 지음 / 길벗스쿨 / 2017년 7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초등4학년 수학문제집, 연산부분을 책임질

길벗스쿨 <기적의 계산법 7권>! :D

초등4학년 수학은 7권~8권으로 커버가 됩니다.

사실, 즤 아이는 구구단을 제대로 한 지가 얼마 안되서,

이제 활용을 좀 쪼금씩 넘나들게 되는데요.

기적의 계산법 7권을 막 시작했을때 생각하면

지금은 사뭇 안정적으로 연산연습을 하고 있네요.





초등3학년에 구구단이 나오는데,

암기마냥 몸에 익혀야하는 면이 없잖아 있어요.

근데, 저는 어느정도는 '체화'가 중요하다는 주의라

문제는 입으로만 구구단을 익힐 수 없는 법!

초등연산문제집 활용이 큰도움이 되지요.

길벗스쿨 기적의 계산법, 개정판으로 보니

설명도 연습문제도 깔끔하게 눈에 딱.




길벗스쿨 기적의 계산법은 엄마표 수학의 레전드로

이미 많이 알려져있지요. 첫째때부터 해봐서 압니다요~

그리하여 지도팁을 통해 아이에게 살짝 알려주기.

가뿐하게 구성되어 있어요.




초등연산 문제집, 아이가 푸는 것만 뒀더니

채점을 제가 하면서 아이의 약점 파악.

아. 큰 수가 나오면 아이가 좀.. 동공지진.

초3때 수학 내용에 나오는 곱셈과

초4때 나오는 곱셈은 수의 단위 정도만 다른데

아이가 큰 수가 나오니 혼란스러워하더라구요.




그래서 으응? 하고 갑자기 곱셈 계산 방식 자체도..

기적의 계산법! 엄마가 곁에서 아이의 약점을

캐치해 보아요 >_< 그리고 설명도 해주고

다시 비슷한 문제도 풀어보면서

좀 더 연습해보렵니다.




초3 그녀는 요즘 학교에서 나눗셈을 배우고 있는데

초4 과정도 그리 다르지 않으니

아이에게 나눗셈에서 어찌해야할 지,

다시 한번 팁따라 지도해보고요.


하루에 2쪽씩 꾸준히 하면 꽤 진도를 괜찮게 나가요.

꾸준한 노력과 더불어 길벗스쿨 기적의 계산법에서는

초를 재서 스피드 높이기도 권장하니,

(실제로 이게 현실적으로 큰 도움이죠!)

시계를 안겨주시는 거, 추천해봅니다 :D




앞서 곱셈을 풀어둔 것과 비교하자니

나눗셈은 훨씬 결과가 좋더라구요.

아무래도 나눗셈 처음은 쉬운 덕도 있지만

원리를 보고나니 처음이라 더 신중해지기도.




길벗스쿨 기적의 계산법 7권

: 자연수의 곱셈과 나눗셈 고급.

분수의 덧셈과 뺄셈 중급.

초4 과정이더라도, 수를 넘나들 나이라면

택해봄직한 초등수학문제집이고요.

길벗스쿨 홈페이지에 아이의 수준이 어떤지에 따라

바람직한 레벨도 택해 볼 수 있어요

↓↓↓↓↓


https://school.gilbut.co.kr/board/jt/?idx=27




댓글(0) 먼댓글(0) 좋아요(9)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초등 필수 영문법 무작정 따라하기 - 초등 영어 교과서 영문법 한 권으로 끝내기! 초등 필수 영어 무작정 따라하기
문단열 지음 / 길벗스쿨 / 2015년 10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너도 영어 할 수 있어~ 하며 공책까지 마련한 초3 아이.

관리형보다는 즐기는 식으로 영어를 접해온 초등영어 학습자.

그녀에게 여러 영문법 책을 안겨보았지만,

위트있는 길벗스쿨 <초등필수 영문법 무작정 따라하기>

역시나 원톱!





초6 아이도 이맘때쯤 초등영문법을 이 책으로

학습하면서 감을 잘 잡아보았다 싶거든요.

초3 그녀, 오빠처럼 여유롭되

필요한 포인트 쏙쏙 영문법 책으로!

과한 진지함은 사양하는 집안 분위기상,

길벗스쿨 <초등필수 영문법 무작정 따라하기>는

최고의 선택이었다죠 :D





틈틈히 익혀오는 초등영문법,

최근에는 아이가 둘째마당의

변덕쟁이 동사 따라잡기에 안착 중!

물론 문장으로는 자연스레 접하긴 했지만

각을 조금 세워줘야 아이가 '영작'에 도움이 되니,

초등 3학년 즈음 되면 영문법책, 추천해요!




물론 영어책들 읽으면서 자연스레 접할수는 있어요.

그치만, 초등학교 들어가면서는 유아떄랑 달라서

그 절대량이 다른 외국어인거죠!

그래서 이제 논리적 구조를 이해가능한 나이,

무겁지 않지만 내용은 담아 포인트 전하는

길벗스쿨 영문법책, 넘나 감사!

단복수, 시제 등등을 챙겨야한다고

논리적 설명을 해줍니다.





문제수가 많은 편이 아니라서

어찌보면 초등 중~고학년즈음 정리하는

초등영문법 책으로 속도를 내기 좋더라구요.

아이가 '정리'에 초점을 주게 되는 책이랄까요.

집마다 교육스타일이 다르겠지만

저로서는 아이들이 영어책/DVD/영화로

자연스레 문장들을 접하고 문맥지능을 높이되

초등 중~고학년때 가뿐히 맥을 짚어보는 영문법책,

정리하듯이 꼭 완성해보면 좋겠다 싶어요.




좋아하는 책을 만나면 이렇게!

아이가 스스로 공책에 정리해보고 싶은 욕망도 불끈!

초등3학년 그녀, 스스로 필기해보겠다며

정리하는 모습에 칭찬도 가득해주며

학습의 동기, 선순환을 돌려봅니다.


아직 진도가 그리 빨리 나가고 있진 않아요.

그러면 더 많이 접할 수는 있겠지만

이해하고 즐기며 두어달 지나면 완성하리.

좋은 책인 거, 저도 아이도 아니까

놓치지 않을꺼에요~ ♥




댓글(0) 먼댓글(0) 좋아요(6)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