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Book] [세트] 말하지 아니하고 (총4권/완결)
트리블 / CL프로덕션 / 2019년 3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좀더 힘쎄고, 좀더 영악한 이들이 살아남는 곳에서 꽃중의 꽃 '모란'이였으나, 모두가 바라는 단 한 사람의 시선이 떠나버리면 단 하룻밤만에 꽃잎이 지고 빛나던 영화로움도 사라진다.   지쳐버린 어느날... 무명끈과 함께 원망과 사랑을 내려놨는데.  

어랏, 다시 또 궁궐?

 

글은, 귀비로 사랑받던 여인 란희가 냉궁에서 무명끈을 마지막으로 끝냈던 삶이 연유를 알수없는 회귀와 함께 다시 쓰여지는 판타지 고전물 로맨스다.  

 

 

자유롭게 살겠다, 떠나겠다 하면서도 끊어내지 못하는 미련 같은 란희의 사랑과 질투가 알기 쉽고, 이야기의 배경과 등장 인물이 궁궐이라 물밑 권력 다툼이나 음모가 숨어있는 흥미로운 요소가 듬뿍 들어간 글이라 역시나 쉽게 읽혔다.   또한, 구성이 매끄럽고 어색하지 않은 짜임새, 란희(소소)의 심리, 황제의 순정 등이 몰입력을 높여서 잘 읽었으나, 후반 사건의 비중에 비해 긴장감이 덜한점, 이마를 치는 독창성 부족 등은 아쉬웠다.

 

<후궁 견환전> <보보경심> <삼생삼세> 같은 중국 고전 드라마를 좋아하는 이들이라면 자주 봤던 몇몇 설정으로  독자, 시청자는 다 알고있는 신선하지 않은 계략, 꼬여있는 인물관계 등에서 전혀 새로울게 없어 재미있게 읽었으나, 다소 허전했던 글이다.  

작가의 다음 글을 기대해보고 싶다.   

 


댓글(0) 먼댓글(0) 좋아요(1)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eBook] [세트] 말하지 아니하고 (총4권/완결)
트리블 / CL프로덕션 / 2019년 3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공개된 5회까지 읽어 본 후 재미있어서 구매~
절세 미인 귀비에서 평범한 궁녀로 회귀했는데, 과거의 연과 자꾸 얽힌다...고전풍 중국 드라마를 좋아하는 이들이라면 어디선가 본듯한 장면이 좀 많지만, 짜임이 엉성하지 않아서 재미있게 3권 ing. 신비한 일,음모, 복수 등 흥미가득하고 몰입력 있다

댓글(0) 먼댓글(0) 좋아요(1)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고깔모자의 아틀리에 4 (엽서 8장 포함 한정판)
시라하마 카모메 지음 / 학산문화사(만화) / 2019년 4월
평점 :
품절


잔잔한 판타지. 마법사가 되기위해서는~

댓글(0) 먼댓글(0) 좋아요(5)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eBook] [고화질] 약속의 네버랜드 10 [고화질] 약속의 네버랜드 10
시라이 카이우 원작, 데미즈 포스카 그림 / 학산문화사(만화) / 2019년 4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자유를 향한 갈망이 피터지는 싸움으로 이어지는...누가 더 대범하고 머리를 잘쓰는가?
˝너의 이상은 아름다워. 그러나 세계는 아름다운 것만으로 이루어지지 않는다.˝ - p161 중에서.
자꾸만 피를 보고 선택의 기로에 놓이게 되는 이 아이들 때문에 내 손 끝이 찌릿거린다.

댓글(0) 먼댓글(0) 좋아요(0)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나가베 [바깥 나라의 소녀]

 

어두운 배경 때문일까?    조용하고 간결한 서술이 오히려 잔혹 동화처럼 되는게 아닐까 슬슬 불안해지는 동화같은 판타지 만화.    

이번에도  본문에 전혀~ 영향을 주지않는 부록 동화가 있어서 한정판으로 구매.

 

 

예쁜 이야기 같은데, 은근히 살벌한 마법 판타지 이다.

 

 

 

 

 

 

 

 

 

 

시라하마 카모메 [고깔 모자의 아틀리에4]

소개글에 올라와 있는 일러스트로 구성된 엽서 일까?   움, 궁금해서 한정판 예약.

 

잔잔하게 판타지를 꿈꾸는 이를 위한 만화.

마법사가 되기 위해서는 ~ ?

 

 

 

 

 

 

 

 

 

 

 

 

 

 

 

시라이 카이우 [약속의 네버랜드]

 

ebook 구매.

 

 

 

 

 

 

 

 

 

우지혜 [너와 사는 오늘]

전에 알라딘 ebook 로맨스 소설 무슨 댓글 달기 이벤트가 있었는데, 거기에  [너와 사는 오늘] 을 재미있게 봤다는 글들이 제법 있어서 검색 했던 글인데, 종이책 출간 되었으니 구매.

 

 

책 상부에 더러운 끈으로 묶은 자국.... 지워지지도 않는게 이 책  복불복 실패했다.

 

 

 

 

 

 

 

 

 

히가시노 게이고 [인어가 잠든 집]

 

 

 

 

 

 

 

 

 

 

 

 

 

 

트리블 [말하지 아니하고]

로맨스 소설.   중화풍.  판타지.........

옛시대물 회귀 소설.  순정남, 전생을 복수한다...

본듯한 설정이 많은데도 지루하지 않고 몰입력 좋다.     처음 접해본 작가의 글인데 이 글이 재미있게 읽히는 나는 아무래도 작가의 다음 작품 역시나 기다릴 듯 싶다.

중화풍의 순탄한 로맨스를 좋아한다면 추천~

 

 

 

 

 

 

 


댓글(0) 먼댓글(0) 좋아요(2)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