변신 요가
홍미령 지음 / 모래알 / 2019년 8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자연스럽게 요가와 친해지는 책

변신 요가를 만나보았어요.

 

이 책은 "변신 요가"라는 제목과 그림이 재미나

아이와 읽게 된 책인데요, 책을 받아보니

책의 겉표지부터 심상치 많더라고요 ㅋㅋ

 

 

책을 싸고 있는 종이를 펼치면

변신 요가를 배울 수 있는

커다란 포스터로 변신하는데요~!

 

 

 

 

책을 읽은 후에 책에 나온

요가 동작을 따라 해보고

다양한 동물 요가 자세도 배울 수 있어서

아이들이 너무 재미있어 했어요.

^ㅁ^

 

 

♪♬♪

 

죽순을 잡으러 어디로 갈까나?

죽순을 잡으러 산으로 가야지!

그물에 가득히 넣어 가지고요.

랄라랄라 몽땅 잡아 올 거야.


 

아이들과 고기잡이 동요를 신나게 부르며

책을 읽어 보았어요~^^

 

 

 

 

 

욕심쟁이 판다 모모를 피해

숲속을 떠돌던 꼬마 죽순들이 있었어요.

 

모모가 언제 나타날지 몰라

밤마다 두려움에 떨던 죽순들은

전설의 대나무 도사님을 찾아가

도움을 청하기로 했지요.

 

 

 

 

그런데 그때 갑자기 모모가 나타났어요.

모모는 나무 위에 있던 꼬죽이만 빼고

꼬마 죽순들을 잡아가 버리고 말았어요.

 

홀로 남겨진 꼬죽이는 친구들을 구하기 위해

대나무 도사님을 찾으러 멀고 험난한 길을 떠나고..

한참을 걷다 마침내 사막에서

대나무 도사님을 만나게 되었어요.

 

 

 

꼬죽이는 변신 요가의 대가인 대나무 도사님에게

매일 변신 요가를 열심히 배우고 익혔어요.

 

그리고 최선을 다해 열심히 수련한 끝에

드디어 변신 요가를 할 수 있게 되었지요.

 

 

 

 

 

친구들을 도울 준비를 마친 꼬죽이는

변신 요가를 하며 친구들을 구하러 떠나는데

과연 친구들을 무사히 구해낼 수 있을까요?

 


............................



 

 

꼬죽이는

변신 요가를 배우는 것이 쉽지 않았지만

친구들을 구해야겠다는 목표를 가지고

쉬지 않고 열심히 배워나갔고,

결국 도전과 모험을 통해

좋은 결과를 얻을 수 있었어요.

 

아이도 꼬죽이처럼 진짜 변신술이 가능한

요가를 배우고 싶다고 했는데요~ㅋ

이 책은 다양한 요가 동작을 하며

변신 주문을 외치면 다른 동물로 변신하는

재미있는 설정이 있어서

더 재미있고 유쾌하게 볼 수 있는 그림책이었어요.

 

 

변신 요가는

여러 요가 동작도 따라 해보고

요가에 관심을 가지게 하는 책이라

더 즐겁게 볼 수 있는 책 같아요~^^

 

 

 


댓글(0) 먼댓글(0) 좋아요(0)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시르릉 삐쭉 할라뿡 이야기 속 지혜 쏙
이성실 지음, 김현수 그림 / 하루놀 / 2019년 8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이야기 속 지혜 쏙 시리즈 《시르릉 삐쭉 할라뿡》을 만나보았다. 이 책은 시르릉, 삐쭉, 할라뿡이란 단어를 들어본 적이 없어서 더 궁금해지는 내용이었는데 읽어보니 주인공 아이의 재치와 기발한 생각이 재미있어 더 즐겁게 볼 수 있는 전래동화였다.

 

 

옛날 어느 산골에 살았던 한 아이는 아버지가 시키는 공부나 농사일보다는 활쏘기를 좋아했다. 낮과 밤을 가리지 않고 날마다 활쏘기를 하는 아이는 실력이 출중해 날아가는 새들도 맞출 정도였는데 아이가 커서도 공부나 농사일을 하지 않자 아버지는 아들에게 집을 떠나 할 수 있는 일을 찾아보라고 한다. 그렇게 집을 떠난 아이는 길을 가던 중 우연히 만난 시르릉, 삐죽, 할라뿡 우는 새를 활을 쏘아 잡아먹고 잡은 새들의 신기한 깃털을 화살통에 꽂고 다시 길을 떠난다. 큰 마을에 도착한 아이는 대감댁 머슴살이를 시작하게 되는데 대감댁 아가씨를 좋아하게 되자 아이는 아가씨의 마음을 얻기 위해 신기한 깃털로 재미있는 일을 꾸민다.  

 

 

이 책의 글은 시르릉, 삐죽, 할라뿡 새와 깃털과 관련된 문장들이 계속 반복되는 구조로 되어있어 웃음이 절로 나는데 함께 읽던 아들도 같은 문장이 반복되니 재미있는지 웃음이 끊이질 않았다. ㅋㅋ 공부나 농사일은 잘 못했지만 자신이 잘하고 좋아하는 활쏘기로 예쁜 색시도 만나고 행복하게 산 주인공의 모습은 남들과 똑같은 일을 억지로 하기보다는 자기가 좋아하는 일을 하면 더 즐겁고 행복할 수 있다는 걸 보여주고 있었다. 이 책의 이야기처럼 아이가 원치 않은 걸 강요하기보다는 아이의 장점과 특색을 인정해주고 아이가 원하는 것을 좀 더 할 수 있는 기회를 주어야겠다는 생각이 들었다.

귀여운 그림과 재치 있고 재미있는 내용 때문에 이번 이야기 속 지혜 쏙 시리즈 《시르릉 삐쭉 할라뿡》도 아이가 너무 재미있게 잘 읽었다.


댓글(0) 먼댓글(0) 좋아요(0)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코믹 메이플 스토리 수학도둑 수학용어사전 1 코믹 메이플 스토리 수학도둑 수학용어사전 1
송도수 지음, 양선모 그림 / 서울문화사 / 2019년 8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수학을 잘하기 위해서는 우선 개념을 잘 알아야하는데 그 밑바탕에는 수학 용어의 이해가 반드시 필요하다. 수학 용어를 잘 이해하지 못하면 수학이 점점 어렵게 느껴지고 학년이 올라갈수록 수학과 멀어지게 되기 때문이다.

 

그런면에서 초등 수학 용어를 학습만화를 통해 재미있고 쉽게 배울 수 있는 "수학 용어 사전"이 출간되었다는 소식이 무척 반가웠다.



 

수학 용어 사전 시리즈는 총 10권으로 구성!

수학 교과서 집필진인 초등 교사의 감수로 1학년부터 6학년까지의 초등 수학 교과서 속 용어들을 선정하여 초등 수학 5개 영역(수와 연산, 도형, 측정, 규칙성, 자료와 가능성)에 해당하는 수학 용어 300개 이상을 습득할 수 있다고 한다.



 

아이와 만나 본 "수학 용어 사전 1권"에는 수(집합 수, 순서 수, 기수, 서수, 0), 모양, 계산, 연산(가르기와 모으기), 더하기, 빼기, 등호, 비교, 크기, 기준, 들이, 넓이... 등 초등 저학년에서 다루는 용어에 대해 다루고 있었다. 1권은 시리즈의 처음이라 쉬운 개념부터 소개되어 있는데 수학 용어 뜻과 실제 활용을 흥미진진한 만화를 통해 쉬운 수학 용어의 뜻부터 배울 수 있어서 수학을 배우기 시작한 아이, 수학에 흥미가 없는 아이, 또 수학을 좋아하는 아이까지 모두 다 재미있게 볼 수 있는 책인 것 같았다.

 

 

9살인 아들은 그리스 로마 신화를 무척 좋아하는데 이야기 속 등장 인물들이 그리스 로마 신화에 나오는 신들을 캐릭터화해 신화와 연관된 이야기가 소재로 쓰이고 있어서 더 재미를 느끼며 읽을 수 있었다.

 

 

수학을 잘 하기 위해서는 수학 용어의 뜻을 제대로 알지 못한채 문제 풀이만 하기보다는 용어의 뜻을 정확히 이해하고 푸는 방법을 아이에게 알려주는 것이 더 중요하다고 생각한다. 재미있는 학습만화를 통해 수학에서 가장 기본이 되는 기초 용어부터 차근차근 배우다 보면 수학에 대한 이해도도 높아지고 더 흥미와 재미를 느낄 수 있을 것 같다.

 

 


댓글(0) 먼댓글(0) 좋아요(0)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괴짜 화가 앙리 루소의 환상 정글 걸작의 탄생 10
박수현 지음 / 국민서관 / 2019년 8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괴짜 화가 앙리 루소의 환상 정글은 미술 작품에 관심이 많은 첫째 아이와 읽어보고 싶어서 보게 된 그림책이에요.

책에는 루소의 유명한 작품들이 삽화로 나와 루소 작품을 찾아보고 실제 작품과 비교하며 보는 재미가 있었고, 루소라는 인물의 삶을 유아부터도 읽어볼 수 있도록 쉽게 만들어진 책이라 위인전을 읽는 것처럼 7살 아이도 잘 볼 수 있었어요.



 

루소는 정식으로 미술을 배운 적이 없었고 심지어 늦은 나이에 화가가 되었어요. 서툰 그림 실력 때문에 사람들에게 비웃음을 받고 조롱을 당해야 했지만 그는 포기하지 않고 자기가 하고 싶은 일을 묵묵히 하며 꿈을 향해 한 걸음씩 다가갔지요. 루소의 그림에 대한 열정은 결국 정글 그림으로 많은 사람들에게 인정받게 되고 현재까지도 초현실주의를 이끈 화가로 남게 되었어요.



 

앙리 루소는 많은 사람들의 무시와 만류에도 흔들리지 않고 뚝심 있게 자기가 그토록 원하는 것을 해왔기에 결국 꿈을 이뤄냈어요. 자신을 믿고 끈기 있게 자신의 길을 걸었던 앙리 루소의 모습에서 쉽게 포기하거나 좌절하지 않고 진정 원하는 것을 이루기 위해 도전하는 건 정말 멋진 일이라는 것을 배울 수 있었어요.

 

 

그리고 그림책 마지막 장에는 루소의 유명한 작품들도 감상할 수 있었는데 그림책의 삽화에 나온 루소의 작품을 찾아보고 작품 설명도 읽어보며 루소의 그림에 대해 배울 수 있는 시간도 가질 수 있어서 좋았어요.


댓글(0) 먼댓글(0) 좋아요(0)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용감한 똥돼지
박영옥 지음, 전명진 그림 / 자주보라 / 2019년 8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용감한 똥돼지는 옛날 뒷간에서 사람 똥을 받아먹는 똥돼지에 관한 재미있는 그림책이에요.



 

이번 책을 통해 전설처럼 남아있는 제주도 똥돼지에 대해 처음 알게 되었는데요, 똥돼지는 집 바깥에 만든 화장실 아래에서 키웠으며 사람이 볼 일을 보면 돼지가 왔다 갔다 하며 사람의 똥을 집어먹었다고 하더라구요. 똥돼지는 사람의 변을 치워주는 것은 물론 농사에 쓰일 천연비료가 되기도 하고 자식이 결혼할 땐 고기로도 쓰였다고 하니 가족에게는 없어서는 안 될 고마운 존재였을 것 같아요.



 

이 책에는 똥돼지를 키우는 할머니와 할아버지 부부가 나와요. 영양가 있는 걸 먹지 못해 콩 똥만 누게 되자 돼지에게 미안해하기도 하고, 동네잔치에서 배불리 먹고 와 똥돼지에게 좋은 똥을 누어 주려고 하는 모습에서 똥돼지를 가족처럼 생각하는 할머니와 할머니의 따뜻한 정을 느낄 수 있었어요.

 

 

 

그리고 늑대가 나타나자 노부부가 위험해질까 봐 가축들은 힘을 합해 늑대를 쫓으려 하고 할머니와 할아버지는 가축들을 지켜주려고 하는데 그 모습 또한 사람과 동물은 서로를 돕고 살아가는 가족과 같은 관계라는 걸 느낄 수 있었던 장면이었어요.

 

 

책에는 똥과 관련한 재미있게 표현한 의성어, 의태어가 많이 나와 아이가 더 재미있어하며 읽을 수 있었는데, 옛날 모습과 자연이 주는 고마움 그리고 따뜻한 정까지 느낄 수 있어서 마치 전래동화 한 편을 읽는 느낌이 들기도 했던 책이었어요 :-)


댓글(0) 먼댓글(0) 좋아요(0)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