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울증 약이 우울증을 키운다
켈리 브로건 지음, 곽재은 옮김 / 쌤앤파커스 / 2020년 3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우울증 약이 우울증을 키운다, 켈리 브로건, 곽재은 옮김, 쌤앤파커스, 2020.


나는 우울증과 불안 관련 약물의 역할을 두고
지금껏 당신이 알고 있던 모든 신화를 깨뜨릴 예정이다.(13)


<우울증 약이 우울증을 키운다>여성 우울증 전문의인 켈리 브로건이 펴낸 책으로 우울증에 대해 우리가 잘못 알고 있는 상식을 바로잡고, 약물에 의존하지 않고, ‘생활의학을 통해 우울증을 완화할 수 있다고 이야기한다.


켈리 브로건은 우리가 우울증은 정신 질환으로 치료를 위해서는 약물 복용이 필요하다고 오해하고 있다고 한다. 우울증은 만성 염증 질환으로 몸의 질환이며, 우리의 면역 기능을 통해서 약물 없이 식단, 명상, 수면, 운동을 통한 생활 변화를 통해 치유할 수 있다고 이야기한다.


예방은 가능하다.
약물치료는 엄청난 대가를 요구한다.
약물치료로는 최선의 건강이 불가능하다.
내 건강은 내가 통제할 수 있다.
약과 관계없는 생활의학을 따르는 것은 몸에 안전하다는
신호를 보내는 효과적인 방법이다.(26)


우울증은 설명이 모호한 용어다.
간단히 말해 우울증은 삶의 속도를 잠시 멈추고
무엇 때문에 균형이 깨졌는지 알아내라는 신호다.
이 관점을 인정하는 또 다른 방법은 우울증은 기회라고 말하는 것이다.(52~53)


우울증은 단순한 뇌 장애가 아니다.
그런데 진단 없이 넘어가는 평범한 어떤 질환이
실제로는 전형적인 정신과 장애로 보이기도 한다.(138)


우선 우울증은 당뇨나 영양 결핍이 있거나, 갑상선 기능저하 등으로 인해 정신과 장애로 보인다고 한다. 또한 미용제품이나 위산분비억제제 같은 의약품에 의해서도 생겨난다고 한다. 호르몬의 영향으로 우울감이 생기는 데 현대 의학은 단순히 약물로 대증하고 있어 치료가 어렵다는 것이다. 즉 가시 박힌 손에 붕대만 감고 있는 꼴이라고 이야기한다.


우울증의 주요 유발인자가 무엇이냐는 질문을 받으면
나는 일반적으로 만나는 3가지 유형의 환자를 떠올린다.
당 함량은 높고 건강한 지방 함량은 낮은 식단 때문에
당뇨 문제와 영양 결핍이 있는 환자,
갑상선 기능부전으로 호르몬 관련 문제가 생기면서
정신건강까지 영향을 받은 환자,
약물이 유발한 우울증을 앓는 환자가 그들이다.(57)


갑상선 기능부전과 혈당장애는 일단 환자에게 우울증이라는 꼬리표가 붙으면
식별도, 해결도 하지 않은 채 넘어가는 정신질환을 가장한 두 사기꾼에 불과하다.
나머지 사기꾼은 우리가 구매하는 미용제품, 속 쓰림을 덜어내려 입에 털어 넣는
의약품 같은 외부 요인에서 생겨난다.(155)


그럼 우울증 해소를 위해서는 어떻게 해야 할까? 켈리 브로건은 4주간 균형 잡힌 식단, 명상, 수면, 운동 습관을 통해 우울증 약물을 중단하고 우울감도 완화할 수 있다고 이야기한다. 먼저 구석기식 유기농 식단으로 바꾸라고 이야기한다. 면역 반응을 일으킬 수 있는 글루텐과 유제품 함유 고가공 식품 섭취를 최소화하고, 뇌 건강과 혈당 안정에 도움이 되는 지방을 늘리고, 내분비 교란 물질이 포함된 GMO 식품을 피하기 위해 식품 조달과정을 중시하라고 이야기한다.


구석기식 유기농 식단이라고 해서 채식만을 이야기하지 않는다. ‘채식만으로는 충분한 영양소 섭취가 부족하기에 자연방목 육류, 자연산 생선, 자연산 달걀 등을 함께 섭취하는 균형 잡힌 육식주의를 권한다. 그리고 심호흡하기, 쿤달리니 요가 등의 명상과 좋은 수면 습관, 그리고 자연이 선물한 항우울제인 운동을 권한다.


현대 의학의 우울증 약물 치료의 작용 기전이나 갑상선 기능 부전에 작용하는 호르몬 영향 등은 쉽게 이해하기 어려운 부분도 있지만 우울증이 마음의 병, 정신 장애가 아닌 우리 몸에서 염증 반응하는 과정에서 유발된다는 점은 이해된다. 약물에만 의존해 치료하지만 결코 약물로 치료되지 않고, 우울증을 더 키울 수 있다는 주장은 설득력이 있다.


최근 코로나19 ‘팬더믹으로 면역과 위생에 대한 관심이 그 어느 때보다 크다. 결국 건강한 몸을 통해 건강한 면역력을 가질 때 코로나 든 우울증이든 이겨낼 수 있을 것이라 믿는다.


당신이 몸의 생명력을 존중했으면 한다.
우리 몸에는 타고난 욕구로 재조정, 재설정, 재충전하는 능력이 있다.
당신이 몸 안팎의 미생물군집, 섭취하는 음식의 의미, 우리가 생존뿐 아니라
성장하기 위해서도 존재한다는 사고방식과 가까워지길 소망한다.
당신이 증상 해결 차원에 그치지 않고 웰니스를 새로운 사고방식으로 받아들이는 한편
그런 의미의 웰니스를 매일 직접 경험하기를 바란다.(194)



댓글(0) 먼댓글(0) 좋아요(1)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