처음 처음 | 이전 이전 | 1 | 2 | 3 |다음 다음 | 마지막 마지막
예술가란 무엇인가
레너드 코렌 지음, 박정훈 옮김 / 안그라픽스 / 2021년 5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평소 루틴대로의 출근길, 2호선 지옥철에서 을지로 지상으로 걸어나오면서 그런 생각이 들었습니다. 삶에 예술이 없다면 우리는 하루하루를 어떻게 버텨낼 수 있을까요-

레너드 코렌은 6명의 예술가를 통해 예술에 대해 이야기합니다. 예술의 정수를 이야기하는 이 책의 제목이 예술이란 무엇인가, 가 아닌 예술가란 무엇인가, 라는 점은 흥미롭습니다.

뒤샹으로 시작합니다. 구태의연하게 느껴질 수도 있습니다. 뒤샹은 어느새 모든 현대미술서의 서두를 장식하는 이제는 전혀 놀랍지 않은 그런 예술가가 되어버렸습니다.

케이지, 크리스토, 저드로 이어집니다. 고등학교 교과서에까지 등장하는 대중적으로 잘 알려진 작가들입니다. 작품에 대한 풍부한 묘사에도 불구하고 작품사진이 전혀 없는 이 책은 그런 면에서 아주 멋진 독서 경험을 선사합니다. 활자를 통해 우리는 그들의 작업들을 기억해내고 조심스레 기억을 더듬으며 그들을 만났던 시간 공기 질감 색채들과 조우합니다.

익숙한 이름들을 지나 만나는 가와라는 낯선 작가입니다. 활자를 통해 처음 만나는 그의 작품을 상상하는 동안 꽤 행복했습니다 - 레너드 코렌의 문장에서 느낀 그의 작품은 여행 그 자체였거든요. 하지만 책을 모두 읽고난 뒤 검색해본 그의 작품은 제게 충격과 공포였는데요, 이것도 예술인가 라는 21세기에 걸맞지않은 물음과 당혹감 때문에요-

레너드 코렌의 ‘파괴적인 결말’은 세라가 당첨입니다. 역시나 교과서에까지 나오는 익숙한 그의 작품이 그렇게나 분노에 가까운! 미움을 받았다는 비하인드가 있었다니 … 꽤 재밌습니다 :)

꾸준한 모든 시도는 역사가 됩니다. 6명의 예술가들은 모두의 갸웃거림 속에서도 꾸준한 작업을 통해 자신을 증명하고 증명하고 증명해냈습니다. (아아- 우리의 회사생활같지 않습니까 😭) 예술뿐만이 아닌 삶도 마찬가지 아닌가요, 모두가 부질없다 말함에도 꾸준한 우리의 시도들 처럼요-

예술가란 무엇인가는 이내 직업인이란 무엇인가, 사람이란 무엇인가 나아가 삶이란 무엇인가로 치환됩니다. 코로나 시대에 사는 우리는 삶에 대해 생각할 시간이 생겼고 피로함을 위로해줄 미술관이, 미술이 사무치게 필요합니다.

지난한 펜더믹이 잦아들고 열린 미술관과 열린 공연장으로 달려갈 날을 그려봅니다. 반드시 오고야 말 그날을 위해 오늘도 나의 몫을 묵묵히 해낼 밖에요.

시각노동자의 허기를 채워주는 책을 끊임없이 출간해주시는 안그라픽스에 늘 감사드립니다 🙏🏻 행복한독서였어요 :)

댓글(0) 먼댓글(0) 좋아요(0)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안부를 전합니다 - 코로나 시대의 사랑과 슬픔과 위안
제니퍼 하우프트 외 69인 지음, 김석희 옮김 / 열림원 / 2021년 3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코로나시대 70명의 작가가 전하는
사랑과 연대의 안부인사가 담겼어요.

5장 내외의 짧은 글들이지만
필력에서 느껴지는 관록에
책장을 쉬이 넘기기 힘들어요.

프리모레비의 이것이 인간인가, 책이 생각났습니다.
아우슈비츠에서 지성이 인간의 존엄을 지켜냈듯이
펜데믹을 살아가는 우리가 어떻게
인간의 존엄을 지키며 살아가야할지 곱씹게 돼요.
우리는 여행을 잃었지만
어쩌면 다시, 독서를 얻게 될까요 -

아껴읽고 싶은 책이에요,
또한 아끼는 사람께 선물하고픈 책입니다 🙏🏻

댓글(0) 먼댓글(0) 좋아요(0)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동쪽의 밥상 - 동쪽의 바다, 물고기, 사람에 관한 이야기
엄경선 지음 / 온다프레스 / 2020년 11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온다프레스의 동쪽의 밥상은 가자미에 대한 백석의 문장으로 시작한다. 식재료와 요리에 대한 설명 그리고 이내 강릉의 아름다운 호수 순포호로 이어진다. 이윽고 짭쪼롬하고 비릿한 바다내음이 책을 넘어 전해온다.

그런 책이다. 짠내 그윽한 식재료와 순박한 지명, 엄선된 문학이 버무려져있다.

동쪽에서 좋은 것들만 골라 보내온 선물같다. 산뜻한 일러스트와 공들인 사진, 단정한 서체까지 너무 좋다. 요즈음의 트랜디한 맛집 디렉토리에서는 느낄 수 없는 깊이 있는 접근이 따뜻하고 정겹다.

겨우내 아껴 읽고 싶은 책이다.

댓글(0) 먼댓글(0) 좋아요(0)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재택 HACKS - 새로운 시대 새로운 일을 위한 89가지 재택 기술
고야마 류스케 지음, 이정환 옮김 / 안그라픽스 / 2020년 10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20대 대기업 근무를 하고 30대가 되자마자 한강 조망의 작업실을 얻어 독립 후 꽤 오랫동안 재택근무를 했더랬다.

내 인생의 루틴이 회사에 의해 정해지는 것이 싫었고 삶의질이 저하되는 출퇴근시간의 대중교통이 끔찍했다.

일과 생활의 경계가 모호해지는 점, 주말에도 편히 쉬지 못한다는 점 등 처음 몇년간은 어려웠는데 몇 번의사이클을 거친 뒤 방법들을 터득했고 꽤 성공적인 재택근무의 성과들이 있었다. 지금은 재택을 하고 있진 않지만 이 책을 보면서 그 때가 떠올랐다.

경험해보는 것과 막연히 생각하는 것은 완전히 다른 법인데 이 책은 아주 구체적으로 재택근무자가 지켜야할 것들을 서술하고 있다. 내가 몇년의 시행착오 끝에 알아낸 것들이 쏙쏙 담겨있다.

포스트코로나시대, 언택트시대와 직업종말의 시대로 나아가는 요즈음, 재택근무는 누구나 생각해 보는 화두이다.

새로운 시대 새로운 일을 위한 89가지 재택기술이 담겼다.
뭐 이런것까지- 싶은 부분도 있겠지만 재택근무를 해본 사람으로서 하나하나 주옥같다. 상상과 실재는 전혀 다르다.

읽어보시길 -

댓글(0) 먼댓글(0) 좋아요(0)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우리가 사랑한 소설들 - 빨간책방에서 함께 읽고 나눈 이야기
이동진.김중혁 지음 / 예담 / 2014년 12월
평점 :
품절


겸손한 그의 글이 좋다.

댓글(0) 먼댓글(0) 좋아요(0)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처음 처음 | 이전 이전 | 1 | 2 | 3 |다음 다음 | 마지막 마지막