웰씽킹 WEALTHINKING (10만 부 기념 한정판 골드 에디션) - 부를 창조하는 생각의 뿌리
켈리 최 지음 / 다산북스 / 2021년 11월
평점 :
품절





웰씽킹

켈리 최 / 다산북스


놀라운 자기개발서를 만났다. 이 책으로 100일간 새벽필사를 하며 노력하는 사람들을 그동안 많이 봐 왔는데, 이제서야 책을 읽어보니 한번 읽고 허투루 지나갈 일이 아니라는 느낌이다.


나는 왜 하는 일마다 안될까? 언제쯤 나는 걱정 없이 살 수 있을까? 내 꿈은 이루어지기나 하는걸까? 라고 한번쯤 생각했던 적이 있다면 이 책은 꼭 읽어야 한다. 내가 생각하고 나아가야 할 새로운 길! 뭔가 희미한 불빛을 어둠속에서 헤매다 찾은 느낌을 받아 나 역시 필사하기로 실천하고자 한다.


성공할 때보다 실패할 때가 더 많아야 강해진다. 그러므로 실패 자체를 두려워 하지 않았으면 좋겠다. 오히려 실패가 두려워 시도조차 하지 않는 삶의 태도를 경계해야 한다. 무엇보다 그 무수한 실패가 쌓여야 언젠가 성공의 기회가 찾아온다는 사실을 당신이 잊지 않았으면 좋겠다.


해보지도 않고 그게 될까? 라는 생각은 일을 망치는 것과도 같다. 머리속에 생각해 온 일들을 실천 할 수 있는 삶. 참으로 용기가 필요한데 켈리 최는 무엇을 할지보다 무엇을 안할지를 고민하는 것이 나을만큼 많은 시도를 거듭하고 난 후에야 성공을 거머쥐었다고 한다. 실패에 대한 부담이 클수 밖에 없는것은 리스크가 따르기 때문인데 그 부담은 자본이 들어가기 때문이다. 읽으면서도 이 사람은 뭔가 평범하지 않은 느낌. 정말 쉬지 않고 도전하는것과 실패 그까잇거 와봐!!! 두려워 하지 않고 자신을 낯선 장소나 새로운 일에 막 내던지는 것 자체가 인생 뭐 있나! 한번 죽지 까짓거 해보자! 같은 마인드다.


부자가 되고자 한다면 멘토는 내 속에 잠재된 가능성을 볼 수 있도록 이끌어 주는 사람을 찾아야 한다. 그들에게서 조언을 구하고 , 그들의 성공방식을 이해하는게 부자가 되는 목표에 도달하는 지름길이다. 만약 당신이 부자가 되고 싶다면 진짜 멘토를 부자로 삼아야 하듯이 우리는 주변에서 멘토를 찾기에 그리 쉬운일은 아니다. 켈리최는 왜 꼭 사람을 만나야 멘토가 되는 것 인지. 세상에는 부자들이 많고 이러한 방법으로도 찾을 수 있음을 제시한다.


1. 책에서 스승을 찾아라.

2.스승의 행적을 팔로우하라.

3.스승처럼 생각하는 연습을 하라.-지속할 힘과 해결책을 얻기 위해서!

멘토를 찾는 방법


켈리 최는 자신이 부자가 되고자 하는 이유를 선한 영향력을 끼치고자 하는 것으로 말한다. 자신이 힘든 가운데에도 스스로에 대한 믿음을 가지고 노력해 부자가 되었듯이 자기 부를 통로삼아 타인에게 부의 길을 열어주려는, 선한 영향력을 전하고 싶어 하는 부자 말이다. 나 혼자 잘 되고자 내가 부자가 되고자 운을 끌어 당기려고 노력한다면 결과가 공허할 수도 있다. 나 혼자만의 이익과 행복을 추구하기보다 타인의 행복도 중요시하는 것이다. 켈리최 역시 자신처럼 어려운 일을 겪으며 탈출구를 찾지못해 헤매는 사람들을 위해 그 삶 속에서 벗어날 수 있는 이 시대의 진정한 희망전도사이다.


빈자도 단순히 돈이 없는 사람을 지칭하는게 아니다. 공헌할 마음이나 인격을 갖추지 못한 상태를 말한다. 지금은 비록 금전적인 어려움을 겪더라도 , 공헌하고 싶은 마음과 인격을 갖춘 인재라면 그 사람은 부자에 가깝다고 말 할 수 있다.

page097


비록 가진 것이 없더라도 성실하고 인간미 넘치는 사람을 돕고 싶어하는게 인지상정이라고 한다. 그런 사람은 반드시 기회를 얻는다. 켈리 최 처럼 선한 영향력을 나누고자 하는 부자를 만난다면 씨너지를 발휘하게 되는 것이다. 돈을 버는 것에 집착하기 보다 주어진 일에 성실하고 책임감 있게 일하면서 웰씽킹 하다보면 우주의 기운으로 좋은 인연을 만나게 되고 그 트랜스 써핑에 올라타게 되면 나 역시 선한 영향력을 끼칠수 있는 사람이 될 수 있다.


모든 것을 다 잃고 10억이라는 빚만 남았을때 언제 빚을 다 갚고 다시 일어설 수 있을 것이며 도대체 뭘 해서 돈을 벌 것 인가! 갑갑하기만 한 마음은 경험해 보지 않아도 충분히 상상이 된다. 다시 돈을 벌어들이기 시작했을 때 조금만 더하면 더 벌 수 있다는 생각으로 건강이고 삶이며 다 놓아버리고 미친듯이 돈을 긁어 모으려 할 것이다.


켈리 최의 남편인 제롬이 참으로 현명하고 지혜로운 사람으로 보인다. 그는 어느 정도 돈을 벌면 요트를 타고 가족과 함께 대서양을 횡단하는 꿈이 있었지만 그녀는 돈을 눈 앞에 두고 쉽게 떠나지를 못했고 아이의 교육도 문제였기에 남편의 뜻에도 쉽게 따를수 없었다. 켈리 최가 남편의 말을 따르지 않고 고집을 부렸다면 아마 지금의 그녀는 없었을 것이다. 돈만 죽어라 긁어 모으는 그냥 평범한 부자만 남아있겠지. 그녀가 요트여행을 하면서 느낀 것은...진정한 부는 돈을 얼마나 많이 갖고 있는지 그 크기에 따라 결정되는 것이 아니었다.


그녀가 나누는 선한 영향력으로 많은 사람들이 의지를 가지고 도전한다. 부자가 되는것도 중요하지만 부자의 의미를 바르게 이해하고 나 자신만 잘 살겠다는 다짐보다 부를 이루고 나를 통한 다른 사람들의 상생을 돕는 일이 진정한 부자가 되는 길이다.


원하는 것을 얻으려면

먼저 당신부터 귀하게 여겨라.

삶을 하찮게 여기는 순간,

사람은 그때 죽는다.


백년도 겨우 살아내는 삶, 좋은 것만 보고 좋은 것만 생각하자. 내 안에 잠재되어 있는 부정적인 생각들을 버리자. 상대가 미워도 그렇게 행동할만한 이유가 있겠지 하고 이해하려고 노력하면 내 안에 긍정이 미움을 이기는 것이다. 그리고 고요와 평화가 머무르고 운이 나를 좋은 길로 이끈다. 노력해보자! 열심히 주어진 삶에 충실하게 살아가며 타인을 위한 선한 영향력을 끼치는 사람이 되고자 염원한다면 긍정의 힘으로 우리는 충분히 부자로 우뚝 설 수 있을 듯 하다.



다산북스 협찬도서입니다.



댓글(0) 먼댓글(0) 좋아요(2)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