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를 바로 세우는 하루 한 문장
왕멍 지음, 홍민경 옮김 / 정민미디어 / 2020년 11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살면서 어떤 일을 하게 되는지, 어떤 사람을 만나 성장하거나 타락하게 되는지, 우리는 개인사부터 성공을 향한 목표설정이나 성공한 사례나 사람들의 마인드, 마음가짐 등을 통해 성장하거나 배우려는 욕구를 갖고 있다. 이는 현대사회에서도 어쩔 수 없이 유효한 덕목이며 어떤 자리에 있든, 사람관계는 따라오며 처세를 잘해야 할 경우도 생기며 관계를 잘 조율해야 좋은 결과를 얻는 사례가 그 만큼 많아지고 있기 때문이다. 치열한 경쟁상태나 자본주의적 가치만을 쫓는 절대 다수의 사람들의 존재, 개인들로 하여금 어떻게 살아가야 하는지 혼란한 감정을 주기도 한다.


그래서 이 책을 통해 인생과 삶, 사람, 사회 등의 가치를 배우면서 판단해 보는 시간을 가져야 한다. 이 책도 고전을 통해 쉽게 배우는 의미해석이나 교훈적 메시지로 볼 수 있으며 아무리 예전의 글귀들이 많다곤 하지만 여전히 활용 할 수 있는 부분들이 절대적으로 존재한다. 가족에 대한 언급이나 사람에 대한 귀함과 존중심, 나를 위한 자기수양과 성찰, 그리고 발전을 통해 어떤 목적을 마음에 품고 살아가야 하는지 등을 종합적인 관점에서 알려주고 있다. 물론 맹자라는 유명한 학자가 했던 말이라 더욱 쉽게 와닿을 것이며 작은 습관이라도 내 것으로 만들어 보는 노력을 해보는 것도 괜찮은 대안이 될 것이다.


또한 나에게는 엄격하지만 타인에게는 관대한 사람일 수록 리더의 자리에 올라갈 확률이 크며 사람들에게 인정받거나 신망 높은 사람으로 불리며 따르는 자들이 많아질 것이다. 이는 리더십이나 경영관리, 철학 등을 공부해도 공통적으로 드러나는 결과물이다. 사람의 마음은 비슷한 점이 존재하며 결국 사람의 마음을 얻어야 큰 뜻을 펼칠 수가 있고 여러 사람들을 위해 희생하며 그 자리에서 권한을 부릴 수 있는 리더가 될 수 있는 것이다. 출세에 눈이 멀어 사리사욕만 채운다면 오래가지 못할 것이며 부당한 방법으로 재물을 탐했을 경우도 비슷할 것이다. 


인생은 돌고 도는 것과 같아서 아무리 아니라고 하지만 벗어나지 못하는 것들이 존재하며 부정하고 싶지만 부정되지 않는 존재들 또한 있는 법이다. 가족이 그렇고, 내가 태어난 곳이나 환경 등이 그렇다. 하지만 노력에 의해 누구나 얼마든지, 바꿀 수 있는 기회적 요소 또한 존재한다. 특히 현대사회에서는 이런 가치가 많이 희석되어 비교적 공정한 환경에서 내 꿈을 위해 도전 할 수는 있을 것이다. 포기하지 말고 고전에서 배우지만 이 같은 마인드나 정신수양적 자세를 현실에서도 적용하며 나를 변화시키면서 발전을 추구하고, 또한 성공까지 그려보는 방향으로 활용해 보자. 누구나 쉽게 읽을 수 있는 책이라 더욱 추천하고 싶고 나를 바로 세우는 하루 한 문장, 그게 무엇인지 주목해 보자. 


댓글(0) 먼댓글(0) 좋아요(0)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