매천야록 -상
이장희 지음 / 명문당 / 2008년 9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이 책의 사료적 가치와 역사적 평가는 논외로 하고, 당시 전라도 구석(구례) 고집센 천재 선비의 시각에서도 동학도가 동비로 지칭되는 도적떼에 불과하였다는 사실이 당시 양반들의 인식에 대한 한계를 느끼게 한다.

댓글(1) 먼댓글(0) 좋아요(4)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ㄹㄹㄹ 2019-09-15 18:41   좋아요 2 | 댓글달기 | 수정 | 삭제 | URL
글쎄요.. 당시 그걸 체험한 사람의 시각이 정확할까요 아니면 수백년 후에 정치적 시각이 덧씌워진 역사적 해석을 배운 사람의 시각이 정확할까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