난 세상에서 가장 대단한 예술가
마르타 알테스 글.그림, 노은정 옮김 / 사파리 / 2016년 6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난 세상에서 가장 대단한 예술가[사파리]
호기심 많고 엉뚱한 친구에게~
우리집 아이들? ㅋㅋ
모든 아이들은 호기심이 참 많은것 같아요.
그렇다 보니 엄마가 하지 말라는 것들만 하는 우리아이들
아직 글씨를 모르는 막둥이지만 책을 열심히 보고 있네요.
아마 그림의 상황과 표정으로 자유롭게 해석하며 책을 읽겠죠?
그림도 참 재밌게 그려져 있어요.
여자의 변신은 무죄라고 했던가요?
그렇다면 엄마의 변신은? ^^
엄마도 예술가...
다른 사람처럼 꾸미는 솜씨가 예술~
꾸미는 솜씨 뿐일까요?
목소리도 여러갈래로 바뀌죠~
상냥한 아가씨 목소리, 헐크 목소리, 얼음처럼 차가운 목소리 등등.
우리는 아이를 액자처럼 틀에 맞게 키우려해요.
그래야 엄마가 편하고 아이들은 사고를 치지 않는다고 생각하니까요~
하지만 그게 좋은것만은 아니라는걸 알면서도
그러고 있는 나를 발견하게 돼요.

 

이 책을 읽으면서 저도 많이 반성하게 되었어요.
아이의 관점에서 바라 보아야 하는데 내 관점에서 아이를 키우려 한 것은 아닌지...
외톨이 당근을 편식으로 바라보거나
세상과 통하는 문을 벽에 뚫린 구멍으로만 생각하는~
아이 생각엔 엄마가 기분이 별로 안좋은건 엄마를 신경 안써줘서 그렇다고 생각을 해요.
엄마의 기분이 좋아질 수 있게 아주 커다란 계획을 세우죠~
그리고 바로 그 계획을 실행해요.
어마어마하고 스펙 다클한 그런 계획을...
엄마가 깜짝 놀라게 몰래몰래 차근차근 준비합니다.
디즈니,드림웍스등 저리가라 할 정도의~
다 만든 뒤 제목을 짓는 주인공.
'엄마, 정말 정말 사랑해요!'
글밥이 많이 않지만 그림속에 많은 것들을 담고 있어요.
그래서 아이들이 읽으면서 자유롭게 생각도 하고 상상도 할 수 있는 좋은 그림책 같아요.
믿고 보는 사파리 출판사라 맘에 든 책~ ^^
 
 
 
 
 
 
 
 
 
 
 
 
 
 
 
 
 
 
 
 
 
 
 
 
 
 
 
 
 
 
 
 
 
 
 
 
 
 
 
 
 
 
 
 
 
 
 
 
 
 
 
 
 
 
 
 
 
 
 
 
 
 
 
 
 
 
 
 
 
 
 
 
 
 
 
 
 
 
 
 
 
 
 
 
 
 
 
 
 
 
 
 
 
 
 
 
 
 
 
 
 
 
 
 
 
 
 
 
 
 
 
 
 
 
 
 
 
 
 
 
 
 
 
 
 
 
 
 
 
 
 
 
 
 
 
 
 
 
 
 
 
 
 
 
 
 
 
 
 
 
 
 
 
 
 
 
 
 
 
 
 
 
 
 
 
 
 
 
 
 
 
 
 
 
 
 
 
 
 
 
 
 
 
 
 
 
 
 
 
 
 
 
 
 
 
 
 
 
 
 
 
 
 
 
 
 
 
 
 
 
 
 
 
 
 
 
 
 
 
 
 
 
 
 
 
 
 
 
 
 
 
 
 
 
 
 
 
 
 
 
 
 
 
 
 
 
 
 
 
 
 
 
 
 
 
 
 
 
 
 
 
 
 
 
 
 
 
 
 
 
 
 
 
 
 
 
 
 
 
 
 
 
 
 
 
 
 
 
 
 
 
 
 
 
 
 
 
 
 
 
 
 
 
 
 
 
 
 
 
 
 
 
 
 
 
 
 
 
 
 
 
 
 
 
 
 
 
 
 
 
 
 
 
 
 
 
 
 
 
 
 
 
 
 
 
 
 
 
 
 
 
 
 
 
 
 
 
 
 
 
 
 
 
 
 
 
 
 
 
 
 
 
 
 
 
 
 
 
 
 
 
 
 
 
 
 
 
 
 
 
 
 
 
 
 
 
 
 
 
 
 
 
 
 
 
 
 
 
 
 
 
 
 
 
 
 
 
 
 
 
 
 
 
 
 
 
 
 
 
 
 
 
 
 
 
 
 
 
 
 
 
 
 
 
 

 


댓글(0) 먼댓글(0) 좋아요(0)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