처음 처음 | 이전 이전 | 1 | 2 | 3 | 4 | 5 | 6 |다음 다음 | 마지막 마지막
알사탕 그림책이 참 좋아 39
백희나 글.그림 / 책읽는곰 / 2017년 3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백희나 작가님 꽃길만 걸으시길

댓글(0) 먼댓글(0) 좋아요(3)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어느 「고쿠라 일기」전 모비딕 마쓰모토 세이초 단편 미스터리 걸작선 3
마쓰모토 세이초 지음, 김경남 옮김 / 모비딕 / 2017년 11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마쓰모토 세이초의 책은 언제나 기다리고, 읽었던 책도 다시 읽고 또 기다립니다.
모든 글을 다 읽고 싶다는 소망입니다. 다음 책은 언제 나올지..
저도 출판사에 고맙다는 말씀드립니다.

댓글(0) 먼댓글(0) 좋아요(5)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환상의 빛
미야모토 테루 지음, 송태욱 옮김 / 바다출판사 / 2014년 12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읽는 동안 쓸쓸하다는 느낌이 소설을 읽는다는 걸 잊게 만들었다.
낯선 곳에서 살게되는 주인공의 마음이 바닷가 마을의 파도와 바람으로 절실히 느껴졌다.
짧은 소설이지만 짧지 않은 느낌의 읽고 또 읽고 몇번이나 읽게 만들고..
누구나 사는 동안 참 쓸쓸하게 사는게 아닐까 생각했다.

댓글(0) 먼댓글(0) 좋아요(0)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이야기가 있는 생활 자수 - 봄볕 아래 수를 놓다
김희진 지음 / 도도(도서출판) / 2014년 12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표지부터 마음에 드는 노란 꽃들이 밥처럼 담겨있는 데 자세히 보면 수를 놓은 것이다.

어떻게 이런 생각을 했을까 싶다. 노란 꽃들이 밥처럼..

책을 보고 있으면 봄볕 아래 있는 듯 따스하고 기분이 좋아 지는 책이다.

그냥 보아도 좋고  책을 보고서 수를 놓아도 좋은 책이라서

선물을 많이 했는데

그중 한 분은 너무나 기뻐하면서 아이가 요즘 수 놓은 재미에 빠졌는데

잘됐다고 해서 기분이 좋았는데

5학년 아들이라고 해서  많이 웃었다.

귀엽기도 하고 책 속에 수 놓은 로보트도 있고 자동차도 있어서

잘됐구나 생각했다.

내가 아는 사람들에게 책 한권은 꼭 선물하겠다고 생각하면서

여러사람들에게 많이 선물했지만 취향을 모르는 사람들에게는 책이 짐이 될 수도 있어서

선뜻 선물하기도 참 어렵다.

이 책을 받고서 무척이나 좋아하는 분이 있어서  정말 기뻤다.

여름이면 상추도 주시고 채소를 길러서 주시는 분인데 마음의 짐도 덜고 기분도 좋았다.

자수책이라 선물해도 될까 싶던 사람들도 모두들 좋아해서 선물한 보람이 있었다.

자수만 있는 것이 아니라  저자의 사는 모습에 힐링이 되는건가 싶다.


댓글(0) 먼댓글(0) 좋아요(1)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신과 함께 : 이승편 상.하 세트 - 전2권 신과 함께 시리즈
주호민 지음 / 애니북스 / 2011년 11월
평점 :
구판절판


요즘 심란해서 책이 읽히지 않는데 저승편이승편신화편까지다읽었다.감동적이고 정말좋았다.주호민작가님의 그림체가 참좋다.이덕춘과 동현이를 보면 애잔하지만 마음이 따뜻해진다.진기한이라는 캐릭터 참 매력있다.주호민이라는 작가의 책은 다 산다~

댓글(0) 먼댓글(0) 좋아요(0)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처음 처음 | 이전 이전 | 1 | 2 | 3 | 4 | 5 | 6 |다음 다음 | 마지막 마지막