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는 선교하려고 교회를 개척했다 - 코로나 시대에 써내려간 사도행전 29장
유동효 지음 / 좋은땅 / 2022년 10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이 책은 유동효 목사님의 간증집이다.

코로나 시대에 써내려간 사도행전 29장이라는 제목이 딱 어울리는 목사님의 인생 스토리를 읽으며

하나님의 계획하심과 역사하심에 감탄하지 않을 수 없다.

유동효 목사님은 불교 집안에서 태어나 복음이라고는 들어볼 기회조차 없이 어린 시절을 보냈지만

하나님의 인도하심으로 중학교와 고등학교를 미션스쿨에 입학하며 자연스럽게 복음을 듣게 된다.

고등학교때 친구 따라 참석한 여름 수양회에서 하나님을 인격적으로 만났고

급기야 성령의 인도하심으로 목사가 되겠다는 서원기도까지 하게 된다.

그런데 어려운 가정형편과 불교인 집한 환경으로 신학교에 진학하진 못하고

교대를 입학해서 30여년의 세월동안 묵묵히 선생님의 길을 살아내셨다.

그러나 정년이 보장된 안정적인 인생을 저버리고 결국 서원기도를 이루기 위해 퇴직하시고

남은 인생은 목사의 길을 걷고 계신다.

하나님은 목사님의 마음에 아프리카 선교에 대한 마음을 주셨지만

선교사로서의 삶 대신 한국에서의 목회의 삶을 통해 그 마음을 실천하게 인도하셨다.

참으로 놀라운 것은 시골의 조그마한 개척교회를 통해 역사하시는 하나님이다.

설상가상으로 개척 후 6개월만에 코로나라는 큰 위기를 만났지만

코로나도 하나님의 사역 앞에서는 아무것도 아니라는 것을 

목사님의 끊임없는 사역 활동을 통해 깨닫게 된다.

사람의 생각으로는 전혀 불가능해 보이는 일들을

하나님의 은혜로 이루어내고 계시는 목사님의 삶이

많은 신앙인들에게 도전을 준다. 



#기독교 

#나는선교하려고교회를개척했다

출판사로부터 도서를 제공받아 작성한 리뷰입니다.




댓글(0) 먼댓글(0) 좋아요(2)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나는 선교하려고 교회를 개척했다 - 코로나 시대에 써내려간 사도행전 29장
유동효 지음 / 좋은땅 / 2022년 10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지금까지 그리고 앞으로도 쭉 목사님의 삶을 통해 이어나가실 하나님의 역사하심이 매우 기대된다.

댓글(0) 먼댓글(0) 좋아요(0)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화학의 눈으로 보면 녹색지구가 펼쳐진다 - 지구환경의 미래를 묻는 우리를 위한 화학 수업 내 멋대로 읽고 십대 7
원정현 지음 / 지상의책(갈매나무) / 2023년 1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요즘 전세계적으로 가장 핫한 이슈 중 하나를 꼽으라면 

빠질 수 없는 이슈가 바로 환경문제이다.

우리 사회에서도 환경 보호를 위해 일회용품 사용을 제한하는 등의 이야기를 

뉴스를 통해 쉽게 접할 수 있다. 

그러나 왜 환경이 이렇게 파괴되었는지, 근본적인 문제와 해결책은 무엇인지 

상세하게 알고 있는 사람들은 많지 않다. 

이 책은 괗학, 특히 화학의 관점에서 우리가 사는 지구를 보호하기 위한 방법들에 대해 살펴본다.

서문에서는 녹색 지구를 되찾기 위해서 왜 화학이 필요한가라는 문제제기로 시작된다. 

제1장에서는 우리가 편리함을 앞세워 무분별하게 사용했던 화학물질들을 살펴본다.

우리가 매일 머리 감을 때 사용하는 샴푸와 세수할 때 사용하는 비누에 포함되어 있는 

대표적인 화학물질인 계면활성제의 정체가 무엇인지 자세히 다룬다.

또한 우리가 아무 생각없이 사용하는 일회용품과 플라스틱의 위험성에 대해서도 살펴본다.

십대를 위한 책이니만큼 등교하기 위해 우리가 사용하는 플라스틱이 어떤 것들인지도 설명해준다.

제2장에서는 환경오염의 주범인 이산화탄소가 어디서 발생되며

환경에 어떤 영향을 미치는지 알아본다.

제3장에서는 지구 시스템과 생태계의 법칙을 통한 물질 순환에 대해 설명하고,

그 곳에서 녹색 지구를 살리기 위한 답을 찾아본다.

그리고 마지막 제4장에서는 이 책의 핵심인 화학과 녹색지구에 대해 이야기한다.

탄소중립을 위해 우리가 실생활에서 실천할 수 있는 것들도 이야기해준다.

나와는 상관없다고, 나 하나 실천한다고 얼마나 바뀔까라고 생각하기 보다는

나부터 실천하자는 생각의 변화와 실천이 필요한 때이다.



#자연과학 

#화학의눈으로보면녹색지구가펼쳐진다

출판사로부터 도서를 제공받아 작성한 리뷰입니다.




댓글(0) 먼댓글(0) 좋아요(3)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화학의 눈으로 보면 녹색지구가 펼쳐진다 - 지구환경의 미래를 묻는 우리를 위한 화학 수업 내 멋대로 읽고 십대 7
원정현 지음 / 지상의책(갈매나무) / 2023년 1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화학과 환경의 이야기를 십대가 읽고 이해하기 쉽게 잘 풀어 쓴 책

댓글(0) 먼댓글(0) 좋아요(0)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그 산의 미화원
장수정 지음 / 로에스미디어 / 2022년 12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이 책은 소설가 장수정님의 장편소설로,

형사를 남편으로 둔 30대 주부 이한주의 이야기이다.

이야기는 시작부터 흥미진진하다.

이한주는 바람을 피우다가 두 번째로 남편에게 들통났고,

저녁을 준비하다가 남편이 들이닥치자 신발도 신지 못하고 앞치마를 두른 채 줄행랑을 쳤다.

그리고 달리고 달리고 또 달렸다.

한주가 사는 소도시에 한주의 지인이라고는 국밥집을 운영하는 친구 뿐이지만

그곳도 남편에게 안전한 곳이 못되므로 빈털털이 신세인 한주는 길가에서 잠을 청한다.

함께 바람피던 내연남을 찾아가 도움을 청하지만, 그 남자도 한주를 모른체하고

결국 한주는 죽기로 결심하고 산에 오른다.

힘겹게 산 중턱에 다다랐지만 자살 도구로 구입한 빨랫줄마저 분실하여 죽지도 못하는 어처구니 없는 상황에서 만난 한 남자를 통해 한주는 그 산의 미화원으로 취직하게 된다는 설정이 매우 흥미롭다.

교육자인 아버지 밑에서 엄한 유교 교육을 받고 자랐지만 

어릴적부터 남달랐던 한주의 성적 욕구는 산에서도 좀처럼 줄어들 기미는 보이지 않고

한주는 그렇게 그 산의 미화원으로 동화되어 평온하게 살아가는 듯 했지만,

결국 남편에게 발각되고 남편은 한주에게 스스로 목숨을 끊을 것을 강요하고 권총 한자루를 건낸다.

과연 한주는 남편의 바람대로 스스로 목숨을 끊을 것인가.

어찌보면 바람 피우다 걸린 여자의 뻔한 이야기처럼 보이지만, 

한주라는 인물을 통해 묘사되는 인간의 욕망이 가볍지 않다.



#한국소설 

#그산의미화원

출판사로부터 도서를 제공받아 작성한 리뷰입니다.



댓글(0) 먼댓글(0) 좋아요(3)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