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무도 기억하지 않았다
안재성 지음 / 창비 / 2018년 3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6.25사변 즉 한국전쟁의 다른 이름은 ‘잊혀진 전쟁(forgotten war)‘라고 한다.

그 전쟁의 시작과 끝을 직접 경험한 세대들이 점점 사라지고 있다....
우리 사회의 이념적 갈등과 분열이 그 전쟁
에서 비롯되었다는 사실을 어찌보면 무시
되고는 한다.


낙동강 전투의 처절한 아비규환의 지옥도!
수많은 젊은이들이 아니 우리 할아버지 세대들이 전쟁터에 내몰려 덧없이 쓰러져
갔다.


다시는 이런 아픔이 발생하지 않기를 바라
면서 ....



댓글(2) 먼댓글(0) 좋아요(11)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2019-08-19 17:32   URL
비밀 댓글입니다.

레삭매냐 2019-08-19 22:24   좋아요 1 | 댓글달기 | URL
미국이 개입한 전쟁 중에 처음으로
완승을 거두지 못한 전쟁이라 아마
그런 이름이 붙여진 것으로 알고
있습니다.

잊고 싶은 전쟁이었죠. 한국전에서
이기지 못하고, 베트남전에서는
처음으로 굴욕적인 패배를 기록
하게 되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