해밀턴의 그리스 로마 신화 현대지성 클래식 13
이디스 해밀턴 지음, 서미석 옮김 / 현대지성 / 2022년 4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네이버독서카페 '리딩투데이'에서 지원받은 도서입니다.


어둠과 죽음으로부터 사랑이 태어났고, 사랑의 탄생과 함께 질서와 아름다움이 암흑의 혼돈을 몰아내기 시작했다. 역시 어둠이 있어야 빛도 있다는 것인가. 왜인지 기독교의 창조론 같기도하다...


그리스인 사람들은 인간이 탄생하기 전에는 괴물이 살았었다고 생각했다. 뭐, 과학이 발전하지않은 시기이니 자연환경을 설명할 방법이 없었겠지. 하지만 그래도 과거에 공룡 죽고나서는 거인족이 살았던 건 맞음. 거인족이 너무 추워서 죽고 소인족으로 진화한 거임. (제3인류)ㅋㅋㅋ


#해밀턴의그리스로마신화 #지성감천 #현대지성 #이디스해밀턴 #리딩투데이 #꽁치치치

 


댓글(0) 먼댓글(0) 좋아요(0)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