처음 처음 | 이전 이전 | 1 | 2 |다음 다음 | 마지막 마지막
맛있는 디자인 포토샵 & 일러스트레이터 CC 2021 - 누구나 쉽게 배워 제대로 써먹는 그래픽 입문서 맛있는 디자인 시리즈
빨간고래 (박정아).윤이사라 지음 / 한빛미디어 / 2021년 1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한빛미디어 <나는 리뷰어다> 활동을 위해서 책을 제공받아 작성된 서평입니다."


최근 사진을 찍는 취미를 얻으며 포토샵은 약간은 다루게 되었지만
어설프게 익힌 것도 있고, 일러스트레이터는 여러번 시도하였으나 아예 다룰 수가 없었다.
이번 기회에 이 책을 들어

포토샵은 내가 알고 있던 내용을 정리 + 어도비CC기반의 신기능들을 익히는데 집중하였고

일러스트레이터는 기초부터 배워보았다.

책은 파트1,2로 각각 포토샵과 일러스트레이터로 나누어져 있다.
각 파트의 시작은 툴의 메뉴나 도구바의 설명부터 하나하나 상세하게 짚어가며 설명이 시작된다.
예제 사진을 주고 따라하는 식으로 내용이 쭉 진행되는데, 어떤 메뉴를 선택하고 어딜 어떻게 클릭하라 라는식으로 매우매우 단순히 무지성으로 따라할 수 있어서 내 손에서도 이런식의 결과물이 나오는 구나 라고 감탄하며 따라했다.

그 동안 눌러도 무슨기능인지 몰라서 못 썻던 기능들을 하나하나 차이를 비교해가며 이럴 때 쓰는 기능이구나 라며 뒤늦게 깨달음 얻었는데, 이제서야 어도비 구독료를 보람차게 낼 수 있을 듯 한 느낌이 들었다.

일러스트레이터의 경우 직업적으로 간혹 날것 그대로의 ai파일이 나에게 던져지는 경우가 있었는데 원하는 부분만 export하는 것도 어려웠었다. 하..
그렇지만 역시 기본기부터 제대로 배우고나니 여지껏 왜 이걸 안배웠나 싶다.

다만 역시 동영상을 보며 따라하기보다는 포인트만 알려 주는 식 이다보니, 슬프게도 책에서 예제시작할 때 나오는 결과물과 참혹한 내 결과물에서의 갭은 어쩔수 없었다. 가령 어딜 밝게해라 지만, 몇초동안 어느방향으로 마우스를 눌러라 이렇게까진 나오진 않으니까..
좀 더 익숙해지면 나만의 작품 또는, 업무를 하는데에 있어 크게 도움이 되리라고 생각된다.


댓글(0) 먼댓글(0) 좋아요(0)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텐서플로 라이트를 활용한 안드로이드 딥러닝 - 더 작고, 더 가벼운, 모바일, 에지 기기용 머신러닝
임태규 지음 / 한빛미디어 / 2021년 8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이 글에는 스포일러가 포함되어 있습니다.

 "한빛미디어 <나는 리뷰어다> 활동을 위해서 책을 제공받아 작성된 서평입니다."




이전부터 텐서플로 라이트 프로젝트에 관심이 있었는데 알맞는 타이밍에 

본 책을 보게 되었다. (그야말로 지금의 나를 위해 나온 듯한 한 줄기 빛 같은 느낌...)

 

올해, OCR관련 프로젝트를 텐서플로로 진행을 시도하였으나 모바일에 구겨넣는 부분에서 원할하지 않았었다.

그 배경에는 네이티브 모바일개발과 웹 개발을 주로 해왔는데...인터넷에 떠도는 정돈되지 않은 지식을 바탕으로 급하게 기술을 습득한면이 당연히 가장 큰 이유가 되었으리라....

 

애초에 나의 포커스가 텐서플로라이트에 있어서,

안드로이드 쪽에 대한 내용은 기대도 하지 않았는데,

생각보다 꽤 깊이가 있으면서도 라이트하게(또는 적절하게) 잘 정리되어 있었다.

물론 전문적으로 안드로이드 앱을 만들기 위한 작업들,

UI나 애니메이션, 통신 등 이런 부분을 상세하지는 않으니해당 지식이 필요한 사람은 다른책도 곁들이기 바란다

 

메인 주제로 돌아와, 텐서플로를 통한 개발의 전반적인 흐름과 개념 등도 상세하게 설명되어 있어서

기존에 내 머리속에 난잡하게 들어있던 지식들이 깔끔하게 정리된 느낌이다.

또한 모바일에서 진행하는 프로젝트에서 가장 중요한것 중 하나가 퍼포먼스를 위한 코딩인데

해당 부분이 매우 상세하게 고려해야하는 포인트 및 방법등이 기술되어 있다.

 

평소에도 한빛미디어 책은 개발자인 나에게 있어, 정말 중요한 지식의 소스이지만

이 책은 적어도 올해 실질적으로 나에겐 최고로 고마운 책으로 뽑을 수 있을 것 같다.


댓글(0) 먼댓글(0) 좋아요(0)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러닝 리액트 - 최적의 리액트 코드를 작성하기 위한 모범 사례와 패턴, 2판
알렉스 뱅크스.이브 포셀로 지음, 오현석 옮김 / 한빛미디어 / 2021년 7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한빛미디어 <나는 리뷰어다> 활동을 위해서 책을 제공받아 작성된 서평입니다.

O'REILLY의 Learning React  2판 개정판

  • 저자 : 알렉스 뱅크스 , 이브 포셀로
  • 번역 : 오현석
  • 출간 : 2021-07-01 (2판, 번역판) / 초판 - 2018.02.13 (1판, 번역판)
  • 페이지 : 396 

👏 [좋았던 점]

1- 물 흐르는 듯이 읽히고 재미있게 보기 좋았다

챕터마다 단계적으로 빌드업이 잘 이어져 있어서 끝까지 술술 읽혔다. 
마치 강의 잘하시는 교수님은 수업 중 어쩌다 하는 가벼운 농담처럼, 유머들이 과하지 않고 내용과 연관되어 있었다.
( '기술서는 기술만 말해야 하지. 괜히 별 내용이 없이 책만 무거워 지는거 아닐까?'라는 편견을 내려 놓게 된다. ) 

2-리액트의 그동안의 변화와 앞으로를 예상 해 볼 수 있다

초기에 프로그래밍을 하다보면 왜 같은 역활인데 여러 개의 방식이 있나 혼란스러운데, 역사를 알면 받아들이기가 더 수월하다. 그리고 앞으로 어떤 것들이 사라지거나 대체 될지도 알아 두는게 실무를 하는데 몹시 도움이 될 수 있다. 그런 포인트들을 잘 짚어주는게 이 책의 가장 큰 장점이 될 수 있다.

특히 Ch9 Suspense 에서는 책 문구부터 "9장은 이 책에서 상대적으로 가장 덜 중요한 장이다."라고 시작한다. 이런 시원시원한 점이 이 책의 매력이 아닌가 싶다. (그러나, '덜 중요하니 쓰지 말아요.'가 아닌 '모든 내용이 나중에 달라질 수 있다.'라는 의미이다.)

📢 [주의사항]

- 리액트를 처음 접하기 위해 본다면, 자바스크립트의 객체, 배열, 함수 정도는 알고 있어야 한다.

ch2, ch3에서 ES6 이후의 자바스크립트(JS), 함수형 프로그래밍을 다루고 있는데 (~p91, 책1/4분량) 더 기초적인 JS 부분은 별도의 교재나 자료로 학습을 하고 진행하는게 책을 잘 활용할 수 있다.

💣 [아쉬운 점]

ch10 TDD, ch12 서버에 관한 내용은 많이 다뤄지지 않아서 아쉬웠다. 어려운 부분인 만큼 물론, 상대적으로 많이 다룰 수도 없을 것 같긴 하다. 리액트와 관련되어 여러 전반적인 영역을 짚어주는 것에 의의를 두었다. 



댓글(0) 먼댓글(0) 좋아요(0)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모던 자바스크립트 핵심 가이드 - 자바스크립트 기초부터 타입스크립트, ES2021까지 핵심만 쏙쏙
알베르토 몬탈레시 지음, 임지순 외 옮김 / 한빛미디어 / 2021년 5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한빛미디어 <나는 리뷰어다> 활동을 위해서 책을 제공받아 작성된 서평입니다.

 ES2016~ES2021별 JS 새로운 기능, 타입스크립트의 기초를 담고 있다.

모던 자바스크립트 핵심 가이드


https://github.com/AlbertoMontalesi/The-complete-guide-to-modern-JavaScript

저자 : 알베르토 몬탈레시의 깃허브 (ebook)

https://www.educative.io/courses/complete-guide-to-modern-javascript

저자 : 알베르토 몬탈레시의 강의

👏 [좋았던 점]
- 모르면 실무에서 해매기 쉬운 내용을 상세하게 설명한다.
개발에 있어서 기본적인 내용을 모르면 결국 뱅뱅돌아 한참을 헤매고 난 뒤 스택오버플로우에서 답을 얻게 된다.
그러나 이 책은 가령 this에 대한 이해, 스코프의 범위, 또 여기서 더 나아가 arrow function에서 하기 쉬운 this에 대한 실수까지 상세하게 원리를 설명하여
이러한 기본기자체를 탄탄하게 함으로써 방대한 개발세계에서 헤매지 않고 다이렉트로 목표에 도달하게 하는데에 도움을 줄 수 있다고 생각한다.
- 단순히 자바스크립트를 웹의 도우미 정도로 생각하고 대충 개발하는 사람이 많은데, 이 책은 그런사람이 반드시 읽어야 한다. 
자바스크립트는 이미 몇 년 전의 자바스크립트와는 비교가 되지 않는 기능들을 수행한다. 이 책은 "약한 참조"에 대한 내용 등 가비지 컬렉션 등의 퍼포먼스를 생각하는 내용 또한 포함하고 있는데 이는 지극히 웹으로서의 개발 뿐만 아니라 node에서 서버프로그램으로 사용하기 위해 고려해야하는 최적화 등의 내용도 잘 담고 있다.

📢 [주의사항]
- 이 책을 쉽게 이해하기 위해서는 자바스크립트 또는 약간의 웹 프로그래밍의 경험이 필요할 수 있다.
변수의개념, 키워드의 설명 등을 이야기하지만 실제로 완전히 프로그래밍을 모르는 사람입장에서 보는 것으로 가정해보면 몇 단계를 건너 뛴체 설명한다. 가령 기본 툴링, 함수의 개념 자체에 대한 상세설명, HTML Element에 대한 설명은 생략되어 있다.
그렇다고해서 경험이 많이 필요한 것은 아니고, 딱 "경험해봤다" 정도면 충분히 이해할 수 있을 만한 내용이다.
- 이 책은 레퍼런스 북 같은 책이 아니다. 주요한 메서드나 개념등은 설명하지만 결국 실무적으로 모자란 부분은 MDN과 같은 곳에서 같은 주제로 검색하여 좀 더 보강하면서 공부하면 좋을 것이다.(애초에 이 책의 많은 부분에서 MDN을 레퍼런싱 하기도 한다.)

💣 [아쉬운 점]
- 각 챕터에의 마지막에 퀴즈가 있는데 개인적으론 이것보단 좀 더 적극적으로 해볼 수 있도록 챕터마다 발전시키는 형태의 미니 프로젝트를 던져줬다면 어떨까 싶다.
또 예시가 아주 많지는 않으므로 위 주의사항에 후술하였지만 MDN에서 추가적으로 검색하여 참고하는 것이 좋다고 본다.

https://developer.mozilla.org/ko/docs/Web/JavaScript


댓글(0) 먼댓글(0) 좋아요(0)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스파크를 활용한 실시간 처리 - 실시간 데이터 처리를 위한 고수준 스트리밍 API 마스터하기
제러드 마스.프랑수아 가릴로 지음, 김인범 옮김 / 한빛미디어 / 2021년 4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 좋았던 점

1. 탄탄한 기초개념 설명부터 심화까지기초적인 개념부터 설명하는 부분이 있어서 상당히 좋았는데, 몇 년 전 스파크를 사용했던 경험을 떠올리며 대충 알고 사용했던 것들을 하나하나 고쳐잡아가며 읽을 수 있었다.


2. 개발자는 역시 에러 잡는 게 일
이 책에서 가장 마음에 드는 점은 단순히 베스트 시나리오만 정리되어 있는 게 아니라 실패했을 때에 대한 처리, 과정 등이 나타나 있는 부분이 좋았다.
물론 분산/배치 처리의 특성상 실패가 매우 큰 키워드이긴 하지만, 이것에 대해 시나리오를 예시로 들어 설명되어 이해하기가 편했다.

3. '설명서'에 가까운 책
개념 설명뿐 아니라 마치 레퍼런스 문서와 같은 옵션에 대한 상세한 설명이 함께 있어서 매우 큰 도움이 되었다. 실무적으로 일을 할 때에는 결국 자기 자신의 환경에 맞는 값을 찾아나가는게 큰 고난인데, 단순히 한 과정을 설명만 하는게 아니라 여러 옵션에 대해 나열하고 설명해주는 점이 좋았다.


📢 주의사항

1. 예제 코드가 스칼라로 되어있다. 
스칼라를 알고 있다면 당연히 문제 되지 않겠지만, 자바만 알고 있다거나 하는 경우에는 조금 낯설 수 있다. 코틀린 경험자의 경우 문법적으로 유사한 부분이 많기 때문에 문제 되지 않을 것이다. 개인적으론 좀 더 범용적으로 많이 사용되는 자바나 파이썬이 선택되었다면 더 좋았을 것이라고 생각한다.

2. 완전한 초보를 위한 책은 아니다. (중급용)
애초에 주제가 "스트림 처리"인 만큼 이 책을 검색하고 관심있어하는 사람은

당연히 경험이 있거나 또는 아주 관심이 큰 사람일 것으로 생각된다.
기술적으로 어려운 단어나 개념들이 꽤 많기 때문에 개발자로서 어느 정도의 기반 지식은 갖춘 사람에게 적합하다.
특히 후반부의 경우에는 머신러닝까지도 가볍게지만 훑고 가는데 뭐 어차피 단순히 작은 연산을 위한 배치 프로세싱 정도가 전부 라면 앞 장만으로도 충분하긴 할 것이다.
문장 자체가 말랑말랑한 느낌조차도 아니기 때문에 좀 더 어렵게 느껴질 수 있을 것 같다.

💣아쉬운 점

읽다 보면 자연스럽게 머리에 들어가지 않은 부분이 있었는데 이는 번역투라고 해야 할까, 자연스럽지 못한 문장들이 꽤 있는 것 같다.
번역서인 이 책을 오히려 반대로 단어를 영어로 번역해서 읽으면 아하 싶은 부분들이 있었다. 이 부분은 좀 아쉬운 것 같다.

※한빛미디어 <나는 리뷰어다> 활동을 위해서 책을 제공받아 작성된 서평입니다.


댓글(0) 먼댓글(0) 좋아요(0)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처음 처음 | 이전 이전 | 1 | 2 |다음 다음 | 마지막 마지막