앨리스, 깨어나지 않는 영혼
수잔 손택 지음, 배정희 옮김 / 이후 / 2007년 7월
평점 :
품절


손택은 모든 것을 주의깊게 살피는 척 하지만 일정한 틀(욕망) 안에서 결코 벗어난 적이 없다. 그것이 인간이 가진 본능의 한 축이라고 주장한다면 할 말이 없지만 먹을 것을 잔뜩 차려놓고 죽음을 논했다는 이처럼 설득력은 상당히 떨어진다.

댓글(0) 먼댓글(0) 좋아요(0)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