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단 태어났으니 산다 - 열심히 살기는 귀찮지만 잘 살고는 싶은 나를 향한 위로의 한마디
해다홍 지음 / 놀(다산북스) / 2019년 5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내마음을 꼭 찌르기보다, 겉을 핥아준다.
창작의 노력과 기발한 생각이 느껴진다.

댓글(0) 먼댓글(0) 좋아요(5)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