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 이곳 저곳을 정리하고, 가장하고 싶은 것을 1순위로 배치하며 살지만 지루하고 답답하고 뭔가 이건 아니다 싶을 때 읽은 책.
이미 미니멀리즘에 대해 많이 알고 있다고 생각하고 망설였는데 읽기 잘했다. 생활과 생각을 정리하며 깨달은 것은 단순히 물건을 줄이는 게 중요하지 않고 내가 옳다고 생각하는 바, 살고 싶은 바를 면밀히 살피고 그에 맞게 주변을 정리하고 힘을 배분하는 것이라 생각했는데 저자의 생각과 맞닿아 있었다.



댓글(0) 먼댓글(0) 좋아요(1)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