책이나 읽을걸 - 고전 속에 박제된 그녀들과 너무나 주관적인 수다를 떠는 시간
유즈키 아사코 지음, 박제이 옮김 / 21세기북스 / 2019년 2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제인 에어>(“비판에서 협박으로 나아가며 대드는 방식”, “만족을 모르는 성미”)와 <주홍 글자>(“헤스터의 DIY 감각과 지혜”)를 재독하고 싶어졌고, 번역 안 된 다케다 유리코의 <후지 일기>가 너무 궁금해졌다. 상당히 주관적인 입장임을 대놓고 표방해서 더 신뢰할 수 있는 책 이야기.

댓글(0) 먼댓글(0) 좋아요(3)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