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하단에 타임 스탬프 있어요 ***

코로나 이전 시대를 떠올리면 가장 그리운 것, 여행
지금은 할 수 없기에 ‘그 좋았던 시간‘이라 명명되는
여행하던 시간에 대한 이야기를 김소연 시인과 요조 작가가 함께 나눕니다.

차 한잔을 위해 1년간의 여행 기록을 모조리 태워버리던 이야기부터
김소연 작가가 여행에 가면 꼭 사오는 것과
여행지에서 부동산에 들르는 꿀팁까지!

조곤조곤 즐거웠던 1시간, 함께하세요!

=============================================

06:40 마이크 on
09:47 방송 시작
11:45 얼마만에 나온 새 책인가요?
12:33 마지막 여행 산문집이라고 선언하셨던데...
14:26 1990년대부터 2019년까지, 여행의 질감 속에 있을 때 쓴 글들을 모은 책
15:25 사진을 너무 잘 찍으셔서 놀랐습니다.
17:10 지금과 같은 시대에 이 책을 만나서 속상하고 아픈 마음이 들었어요.
19:19 김소연 시인과 요조 작가의 인연도 여행 무크지로 시작되었는데...
20:43 책에 나온 지역명을 모두 적어보니 정말 많은 곳을 여행하셨더라고요. (김소연 시인의 앙심 선언 : 하지만 저는 여행을 딱히 좋아하지 않습니다.)
23:38 요조 작가가 좋아했던 이 책의 락앤롤적인 순간 낭독
28:45 여행 기록을 남기는 노하우나 메모 방법이 있을까요?
32:46 터키에서 말이 안 통해서 그림으로 의사소통을 하던 에피소드가 기억나요.
34:13 최고의 여행 순간은 언제였는지 궁금해요. 코로나가 잠잠해지면 다시 가고 싶은 곳도 궁금합니다.
38:39 두 분의 일기장이 궁금합니다.
43:43 시와 산문 두 글을 쓸 때 어떤 차이를 두나요? 각각의 매력이 있을까요?
46:57 어딘가로 떠나기에 어려워진 요즘 일상에서 소소한 여행을 할 수 있는 방법이 있을까요?
50:33 혼자 가는 여행과 누군가와 같이 가는 여행 중 어떤 것을 거 선호하시나요?
55:08 아름다운 국내 여행지 추천해주세요.
57:10 시인에게 여행이란 어떤 의미인지 궁금합니다.
59:17 김소연 시인이 직접 고른 구절 낭독
1:03:52 여행지에 가면 꼭 구입하는 게 있는지 궁금합니다.
1:05:33 여행지에서 때때로 부동산에 들르신다던데... (부동산에서 무시 당하지 않는 노하우는?)
1:09:18 낯선 곳에서 겪은 특별한 고마움 중 특별히 기억나는 것이 있나요?
1:12:15 기억에 남는 곳에 다녀오는 꿈을 꾼 적이 있는지, 어떤 것들을 경험하는 꿈을 꾸셨는지 궁금해요.
1:14:32 여행하면서 찍은 사진에 대한 이야기, 필카로도 타임랩스가 가능하다던데.
1:18:12 여행하며 찍은 사진으로 사진전을 열 계획은 없는지?
1:19:18 올 한 해의 마지막을 어떻게 마무리할 계획인가요?

댓글(0) 먼댓글(0) 좋아요(2)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