퀴즈쇼 - 2판 김영하 컬렉션
김영하 지음 / 문학동네 / 2010년 2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내가 이책을 만났을 때.. 주인공 민수는 나였고 동시에 나는 민수였다.. 지원은 민수가 아닌 나를 보듬고 안아주었다.. 왜 아름다운 것들은 자신의 아름다움에 무심할 때 더 아름다워보이는 걸까.. 이 한 문장은 영원히 간직하고 싶다..

댓글(0) 먼댓글(0) 좋아요(5)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