장서의 괴로움
오카자키 다케시 지음, 정수윤 옮김 / 정은문고 / 2014년 8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책을 사랑하는 사람이라면,
어떤 의미를 부여하지 않아도 될 그런 책.
읽을지 말지의 고민보다 본능적으로 손이 가는 책.

댓글(0) 먼댓글(0) 좋아요(1)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