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도시 바로 알기 1 : 서부유럽.중부유럽
권용우 지음 / 박영사 / 2021년 3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세계도시 바로 알기' 는 책제목에서

알 수 있는 것처럼 세계의 여러 국가와

도시들에 대한 정보를 이해하기 쉽게 

설명하기 위한 강의를 바탕으로 구성된 책인데,


그 중에서도 1편은 서부유럽과 중부유럽에

속한 나라와 대표적인 도시들에 대해 설명한다.


유럽은 전 세계 여행객이 모여드는 곳으로

2017년 기준 한 해 1322만명이 방문할 만큼

많은 사람들이 유럽으로 여행을 떠난다.


과거에 비해 규모가 줄어들기는 했지만

우리나라 사람들이 처음 해외여행을 가려고

할 때 우선 지역으로 꼽는 곳이 바로 '유럽' 이다.


많이 여행을 가고 다양한 매체를 통해 

접하게 되면서 익숙하게 느껴지는 유럽이지만

각 국가와 도시가 어떤 곳인지에 대해서

자세히 모르고 있는 경우가 많다.


'세계도시 바로 알기 1' 은 서부유럽과

중부유럽으로 나누고 영국, 프랑스, 

네덜란드, 독일, 오스트리아, 스위스 등

유럽을 대표하는 6개 국가와 도시들만이

가지고 있는 특별함을 이야기하는데,


기존의 유럽 여행 관련 에세이나 여행 

가이드북에서는 알 수 없는 디테일한

정보를 알 수 있었고 유럽을 대표하는

도시들에 대해 자세히 알 수 있었다.


6개의 도시로 나누어서 설명하기 때문에

굳이 처음부터 읽지 않고 관심이 가는

국가와 도시부터 찾아서 읽을 수 있었고

좀 더 새로운 관점으로 이해할 수 있었다.


유럽의 각 지역에서 짧은 관광을 즐기고 나서

단순하게 설명하는 것이 아니라 저자가 34년동안 

60여 개국 수백개 도시를 직접 답사한 내용을

바탕으로 스토리텔링 형식으로 이야기 하기 때문에


기존의 다른 책에서 알 수 없었던 디테일한 

지식과 정보를 알 수 있었고 현실적인 도시의

모습들이 잘 드러나기 때문에 쉽게 따라가면서 읽을 수 있었다.

 

각 국가와 도시마다 다른 역사, 민족, 언어, 

문화, 자연환경, 종교, 볼거리 등에 대한 

다양한 정보를 통해 각 도시마다 다르게 

가지고 있는 특징에 대해 자세히 알 수 있었고 

각 국가와 도시들간의 관계와 영향력에 

대해서도 알 수 있어서 흥미로웠다. 


각 국가와 도시들이 주는 편안함과

여유로움을 제대로 느낄 수 있는

방법을 여러 장의 사진과 함께 설명하고 


소소하지만 알고 있으면 반드시 

도움이 되는 팁들과 그곳에 가보지 

않고서는 모르는 꼭 필요한 정보들을

친절하게 알려주기 때문에 도움이 됐다.


'세계도시 바로 알기' 를 통해 유럽을 대표하는

여러 도시들이 가지고 있는 다양한 특징을 

인문학적 관점에서 제대로 이해할 수 있었다.


책을 통해 알게 된 다양한 지식과 정보들을

바탕으로 안전하게 자유롭게 여행할 시기가 

온다면 각 도시들로 여행을 꼭 가보고 싶다. 



댓글(0) 먼댓글(0) 좋아요(0)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