더 차이나 - 중국이 꿈꾸는 반격의 기술을 파헤치다
박승찬 지음 / 한국능률협회컨설팅(KMAC) / 2020년 10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더 차이나' 는 중국을 새로운 관점으로 

이해하는데 도움을 주는 책이다.


우리나라는 지정학적으로 중국의 영토와 맞다아 있기 때문에,  

역사적으로 수 많은 일들이 있었고, 

문화적으로 많은 영향을 받기도 했다. 


현재 우리나라가 가장 많이 수출하는 국가 역시 중국으로

2018년 기준 1298억달러에 이른다.


그러다보니 많은 기업들이 국내 시장에서의 성장과 함께

해외 시장 진출을 추진 할 때 

먼저 떠올리는 나라가 바로 '중국' 이다.


넓은 영토와 세계에서 가장 많은 인구를 가진 나라이기 때문에

빠른 성장을 기대 할 수 있기 때문이다.


중국 시장에서의 성공을 위해 무엇보다 

중요한 것이 바로 중국을 제대로 이해하는 것이다. 


'더 차이나' 는 중국식 혁신, 반격의 서막, 중국식 혁신 현장을 가다,

중국이 꿈꾸는 반격의 기술, 한국 VS 중국 미래혁신의 승자로

주제를 나누어서 설명하기 때문에,


막대한 투자와 기술 발전을 통해 기존의 이념과 

성장방식에서 벗어나 혁신을 통해 빠르게 성장하고 있는 

중국에 대한 새로운 시각이 필요하다는점과

중국을 다양한 관점으로 이해하는데 도움이 됐다.


중국 시장을 넘어 전세계 시장을 지배하기 위해

치밀하게 준비하고 있는 혁신 전략과 어떻게 

미래 사회를 변화시키고 영향을 끼치게 될 것인지에 대해

자세히 알 수 있었고, 점차 전 세계에서 힘과 

영향력을 얻고 있는 모습이 위협적으로 느껴졌다.


2번의 세계대전으로 인해 유럽 경제 전체가 

약화 된 상태에서 미국이 새로운 강대국으로

급부상하게 되었고, 이후 미국식 자본주의가 

세계 경제에 막강한 영향을 끼치게 되면서

미국은 전세계 경제의 패권을 쥔 경제대국이 되었다.


그러나 중국의 경제성장과 세계 경제에 대한 

영향력이 확대되면서 중국이 미국이 가지고 있는 

세계 패권의 지위를 위협하고 있는 상황이 되었다.


트럼프 대통령의 정치적 전략과 

보호주의를 앞세운 새로운 무역정책,

중국의 경제적인 부상과 

현재도 진행중인 중국과 미국의 관계,


미국과 중국은 세계 경제 패권을 잡기위해,

자국에 더 많은 이익을 도모하기 위해 

치열한 무역전쟁까지 벌이면서 맞섰다.


그리고 미국과 중국. 두 나라 모두와 외교적, 

군사적, 경제적인 분야에서 긴밀한 관계를 

유지하고 있는 우리나라 입장에서는 

앞으로의 외교 전략과 방향이 중요해졌다.


'더 차이나' 를 통해 중국의 여러 지역에서

혁신이 이루어지고 있는 현재의 상황과 

그들이 꿈꾸는 미래의 방향,  

우리나라의 미래 성장을 위해 중국을 

어떤 관점으로 바라보고 협력해야하는지 알 수 있었다. 



댓글(0) 먼댓글(0) 좋아요(1)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