개구리 우산이 물었어 웅진 우리그림책 60
안효림 지음 / 웅진주니어 / 2020년 6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개구리 우산이 물었어

안효림 그림책

웅진주니어

 

팔짱을 끼고 뭔가 곰곰히 생각에 잠겨있는 개구리 우산의 표정

왜 이리 궁금증을 자아낼까요?

거기다 제목도 참 끌립니다

<개구리 우산이 물었어>

"엄마 개구리우산이 뭘 물었을까요?"

"글쎄 뭔가 엄청~~~궁금한게 많은 표정이긴 한데.."

요즘 그녀는 감정에 대해 마음에 대해 공부하고 있어요

표정이나 몸짓 글안에서 그림으로 어떤 마음일까하고 유추해보고

자신의 생각을 말해보는거죠^^

"궁금하다 뭐가 그리 궁금해 같이 생각하자"

라며 책장을 넘기는 그녀~!!

 

초록빛으로 가득하던 개구리 우산의 궁금증이 어느새 무지개빛깔로 바뀌며

물음에 대해 소중한 것들을 찾아나가는 과정들이 넘 사랑스럽게 담겨 있는

그림책입니다

2018년 볼로냐 라가치상을 수상한 안효림작가는

파스텔로 작업하며 이야기를 들려주는 작가입니다

와~~~파스텔을 뿌려낸 개구리우산의 궁금증은 철학적 의미를

아이들의 시각에 맞춰 세상에는 쓸모없는건 없어

 소중한것들을 찾고 오래오래 행복하면 된다란 이야기를 들려줍니다

책장을 넘기며 그녀는 초록세상이 무지개빛 세상으로 변화하며 펼쳐지는

일상속 그림들에 미소를 지읍니다

저 또한 요즘 그림책들을 만나면 행복합니다

그림책은 아이들만의 전유물이 아닌거 같아요 삶이 지치고 때로는 일상이 파괴된

요즘은 그림책이 주는 따스함을 공감하고 빠져들며 힐링되죠

같이 읽고 때로는 읽어주고 그녀가 읽어주는 음성에 젖어들다보면

이렇게 맑고 아름다운 그림책이 주는 감동은~~!!^^

 

 

개구리 우산의 질문이예요

"나는 왜 태어났을까?"

함께 질문해봅니다

왜 태어났을까???라구요

 

운율감있는 우리말의 아름다움들을 담아내며 맑은 빗방울이 톡 떨어지며 깨어난 개구리 우산의 질문

머리카락이 비맞지 말라고 옷이 젖으면 안되니깐?

에취 에취 비에 감기걸리면 안되니깐 아니면 멋을 부리려고 ^^

개구리 우산의 질문들은 책장을 넘기는 아이들에게도 물음을 주며

곰곰히 답해보게합니다

 

자신의 존재가치에 대해 의문을 품고 질문하던 개구리우산에게 무지개우산이 이야기를 들려줍니다

 

단순히 씌워주는 때로는 쓰는 우산 속 세상이 아니라

그안에 담긴 소중한 것들을 떠올리게 하는 장면들이예요

색색의 무지개빛깔 책장을 넘겨가며 펼쳐지는 이야기속에

빠져들죠 요 장면은 그녀가 참 좋아하던 장면입니다

자기 키만큼 쭈욱 뻗은 아이의 자그마한 손 그안에 엄마를 기다렸어 라며

쏘옥 함께하는 아가와 엄마와 모습


 

 

비가 내려 소중한 사람을 마중나간 기억을 간직하고 있나요?

우산이 하나지만 소중한 이가 있어 함께 우산을 쓰고 걷는 뒷모습은요?

소중한 친구가 떠오르지 않나요?

"나랑 같이 쓰자"며 건네는 우산 그안에서 비가 와도 걱정없는 아이들모습~!!

 

 

그래서 오래오래 행복하라고 태어난거야

사랑스럽죠 ^^

파스텔톤의 색들이 펼쳐내며 초록세상이 무지개빛세상으로 물들어가며

쓸모보다는 소중한 것을 찾아나가길 바라는 작가의 바램은 마지막에

우리는 다같이 오래오래 행복하겠네라며 이야기를 들려줍니다

소중한 것들 요렇게 우산을 펼쳐들고 잠들던 아이의 모습~!!

전 이장면 넘 공감되서 절로 행복한 웃음이 나왔어요

글귀들도 쭈욱 읽어내려가면 한편의 시처럼 입안에서 맴돌아요

요즘 엄마에게 책읽어주는걸 좋아하는 그녀는 읽고 또 읽고 자신의 생각주머니에

이렇게 적어줍니다

<다 같이 오래오래 행복하려고 태어났어요>라구요^^

개구리 우산의 물음에 친구들도 함께 답을 찾으며

여행을 떠나봐요~!친구들의 생각주머니도 궁금하네요^^



 


댓글(0) 먼댓글(0) 좋아요(0)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