곱세크
오노레 드 발자크 지음, 김인경 옮김 / 꿈꾼문고 / 2020년 5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명석했던 곱세크는 말로에 식료품에서 피어난 구더기 신세로 전락했다. 투기가 이렇게 무섭다.

댓글(0) 먼댓글(0) 좋아요(9)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