카시지 문학동네 세계문학전집 182
조이스 캐롤 오츠 지음, 공경희 옮김 / 문학동네 / 2019년 7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수치와 죄책감에 잠식 당한 이들과 메워질 수 없는 균열에 위태롭게 선 가족들.

댓글(0) 먼댓글(0) 좋아요(7)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