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만 아는 해외 취업 시크릿
주진희 지음 / 플레이아카데미 / 2021년 4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취업에 대한 어려움, 요즘 세대들이 가장 쉽게 접하는 용어가 되었다. 이는 사회문제로도 귀결되어 여러 분야에 부정적인 영향을 미친다. 물론 개인의 부족으로 볼 수도 있지만 구조적, 사회적 문제도 무시할 수 없기에 새로운 대안을 찾는 것도 하나의 방법론이 될 수 있다. 하지만 책을 통해 무조건적으로 해외취업이 더 낫다, 무조건 해야 한다의 의미보다는 다른 나라의 취업시장에 대해 알면서 취업정보도 얻고 내 자신을 돌아보며 어떻게 취업전략을 세우고 활용해야 하는지, 책을 통해 판단해 볼 수 있을 것이다.


책에서는 우리가 알만한 주요 나라들을 소개하며 그들의 취업시장과 해당 정보, 채용공고나 필요한 역량이나 조건에 대해 자세히 알려주고 있다. 물론 우리와 비슷한 문화나 정서를 공유하는 나라도 있지만 전혀 다른 기준으로 인재를 선별해서 활용하는 나라들도 다수 존재한다. 또한 기본적인 의미에서 해외취업은 해당 나라의 언어능력, 즉 외국어 능력을 기본적으로 갖추고 있어야 도전해 볼 수 있다. 언어만 된다면 일에는 문제가 없고 오히려 더 쉽게 접근하며 취업 성공의 꿈을 이룰 수도 있을 것이다. 




이는 해외취업이 쉽다는 의미가 아니라 지금 국내에서 겪고 있는 취업문제로 인해 고통받는 취준생들이 많은데, 이들의 능력은 세계 어디에 가더라도 우수한 수준이지, 절대 부족해 보이지 않기 때문이다. 즉 언어문제만 해결할 수 있다면 일하는 방식이나 센스, 업무에 대한 이해나 노하우 등을 충분히 배우면서 더 많은 것을 얻거나 도전 자체로도 더 넓은 견문을 마주하며 자신의 성장이나 커리어 관리에도 활용하며 긍정적인 결과를 마주하게 될 것이다. 분야별로 어떤 인재를 원하고 있으며 채용트렌드나 해외취업은 어떤 방향성과 전략화가 필요한지, 이 책을 통해 배우며 활용해 보길 바란다. 


이미 많은 사람들이 해외취업에 도전해서 국내의 암울한 현실을 잊고 새로운 삶을 살아가고 있는 분들이 다수 존재한다. 즉 정보를 취합해 나에게 맞는 조건이나 내가 해보고 싶었던 일에 대한 도전, 나는 무조건 이 분야에서 일하고 싶다 등의 확고한 마인드나 주관이 있다면 책을 통해 관련 정보에 어떻게 접근하며 해외취업을 통해 기회를 잡거나 주도적으로 만들어 볼 것인지 판단했으면 한다. 성공사례, 사람의 분석을 통해 배운다는 느낌도 있지만 전체적인 구성이 기본적으로 알아야 되는 요건에 주목하고 있다. 책을 통해 취업시장에 대한 이해도와 트렌드를 배우며 나를 위해 활용하는 가이드북으로 사용해 보자. 해외 취업 관련 가이드북으로 추천하고 싶은 책이다. 






댓글(0) 먼댓글(0) 좋아요(0)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