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략가의 일류 영업 - 영업과 마케팅의 시작부터 끝까지!
김유상 지음 / 세종(세종서적) / 2020년 8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사례를 중심으로 풀어내는 마케팅 서적이다. 일류영업이라는 말은 어떤 분야에도 통용 될 수 있고, 이는 개인들에겐 새로운 기회를 제공하며 일정한 조직이나 기업의 입장에서도 활용도가 많고 전략적 모방이나 관리를 통해 더 나은 성과나 미래를 그려 볼 수 있을 것이다. 영업에 대한 부정적인 이미지가 존재하지만, 최근에는 영업력이 곧 능력이라는 말이 보편적 정서로 자리매김하고 있는 추세이다. 그렇다면 어떻게 고객관리나 서비스 마인드를 강화하며 실무적으로 유용한 전략을 사용 할 것인지 고민되는 부분이다.

책에서도 기본적인 마케팅이나 세일즈 기법을 말하지만 사람의 가치에 대해 주목하고 있다. 개인이 혼자서 모든 것을 관리 할 수도 없고, 업무적 성과에서 무조건 이긴다는 보장도 존재하지 않는다. 그렇다면 우리는 분업화나 협업의 가치를 통해 긍정적인 결과에 다가가야 한다. 사람들은 경쟁사회에 치여 개인주의적 성향이 강해졌고 자신 만의 계산법을 통해 이익에 몰입하는 경향이 있지만, 성공한 기업가나 경영인들은 그 반대적 상황을 주문하며 아날로그적 방식이라고 할 지라도, 실무적 활용도에서 효율성과 실용성을 굉장히 강조하고 있는 모습이다.

책의 말미에서 말하는 권위자들에게 듣는 지혜, 결국 타인의 경험을 빌려서 실패를 줄이며 성공을 향해 나아가는 배움의 과정이 중요함을 강조하고 있다. 어떤 분야에서 절대적인 전문성이나 독보적 역량을 갖고 있는 사람을 보라, 그들은 탁월한 경영기법이나 남들이 보지 못하거나 간과하는 부분에서 새로운 아이디어나 기술적 활용도를 얻으며 성장과 관리를 동시에 추구하는 경향이 있다. 영업도 비슷한 흐름으로 존재하며 절대적으로 중요한 고객가치, 서비스 마인드, 그리고 이를 통해 얻을 수 있는 부수적인 효과에 대해서도 상세히 말하고 있다.

무조건 열심히 하는 시대는 지났고, 코로나로 인해 우리의 일상은 많이 달라졌다. 결국 효율성을 높이며 전략적인 영업을 통해 부를 추구하거나, 더 높은 곳을 향해 나아가야 한다. 모든 분야를 막론하고 이런 가치는 계속해서 강조 될 것이며, 전략가가 말하는 일류 영업 마인드가 쉽게 와닿지 않을 지라도, 분명히 배우고 얻을 수 있는 메시지는 있을 것이다. 마케팅과 세일즈, 영업력과 협상력, 사람의 중요성과 필요성 등 비즈니스 상황에서 실무적으로 알아야 하거나 강화해야 하는 역량과 능력에 대한 종합적인 바이블, 이 책을 통해 배우며 개인의 역량강화와 기본적인 경영관리 기법에 대해서도 함께 판단해 보자.


댓글(0) 먼댓글(0) 좋아요(0)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