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네모네 봄날의책 한국시인선 1
성동혁 지음 / 봄날의책 / 2019년 9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플로럴 폼

커튼에 감겨 죽은 달은
어느 날 사 온 꽃 같다
홰에 올라앉아
청진기를 대고
사랑해라고 말해 보라 했다


댓글(0) 먼댓글(0) 좋아요(0)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