열두 달 나무 아이 그림책이 참 좋아 43
최숙희 글.그림 / 책읽는곰 / 2017년 10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믿고 듣는 강보민샘 특강 들으러 가는 날!

 

사실, 특강을 무작정 신청해놓고 관련 그림책이 최숙희 작가 그림책이라는 걸 알고는
못내 아쉬웠답니다.
3년 전 표절로 화자가 되었던 작가였고,
그 당시 표절을 인정하긴 했지만, 좀 씁쓸한 마음 가득이었기 때문이었죠.

하지만,
이런 생각들이 많은 아이들을 만나는 저에게는 도움이 안될꺼라는 생각이 더 강하게 들었어요. 
소나기에 젖은 바지는 물론 신발과 양말은 3시간동안 다 말랐고,
그림책 수업에  대한 생각은 더 촉촉해졌다고나 할까요?

            

--------------------------------------------------------------------

 

"열두 달 나무 아이"는 아이들마다 서로 다른 꿈을 꾸고,
그 꿈이 세상을 아름답게 한다는 걸 예쁜 그림으로 우리에게 말을 걸고 있어요.
이 책에는 열두 달에 맞는 나무와 그 달에 태어난 아이들 특징을 작가 특유의 섬세함으로 표현하고 있어요. 그림이 너무 예쁩니다.

엽서같아요.


8살 난 우리 둘째는 자기가 태어난 달의 장면을 유심히 보면서, 너무 좋아했어요.
다른 장면에서는
"와~ 나는 이 나무가 너무 좋다."하면서...
제가 한 번 읽어 주면서 그림에 대한 이야기를 많이 나눴구요.
다 읽고 나서는 혼자 다시 그림을 보더라구요.
앞으로, 수업에서 만난 아이들도 같이 이야기 나누고 싶다는 생각이 들었답니다.
               

 


댓글(0) 먼댓글(0) 좋아요(0)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1개의 상품이 있습니다.

Smelly Socks (Paperback)
로버트 먼치 지음, Michael Martchenko 그림 / Cartwheel Books / 2005년 1월
7,420원 → 6,080원(18%할인) / 마일리지 310원(5% 적립)
2013년 10월 17일에 저장
품절


1개의 상품이 있습니다.

댓글(0) 먼댓글(0) 좋아요(0)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