처음 처음 | 이전 이전 | 1 | 2 | 3 | 4 |다음 다음 | 마지막 마지막



20대 초 어딘가 혼란스럽고 막막했을때 이 책을 읽으며 눈물을 쏟고 위로를 받았었어요. 인생을 살며 나에 대해 삶에 대해 고찰해볼 수 있답니다

댓글(0) 먼댓글(0) 좋아요(1)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광고관리 - 이론과 실제가 만나다, 제3판
안광호 외 지음 / 학현사 / 2014년 2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정맣 광범위한 내용이 잘 정리되어있다.
흥미로운 내용에 얼마나 눈 빤짝이며 읽었.. 배웠던지 .

아, 물론 외우느라 머리 빠개질뻔한건 안비밀

댓글(0) 먼댓글(0) 좋아요(1)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세상의 모든 질문 - 사소하지만 모두가 공감하는 양심의 소리에 답하기
라이너 에를링거 지음, 장혜경 옮김 / 라이프맵 / 2009년 4월
평점 :
절판


질문에 대한 나의 대답을 생각해 볼 수 있는점.
작가와 비교해볼 수 있는점.
또 내각 생각한 개념이 보다 그럴싸한 단어로 정리되는 장점을 지닌책.

하지만 분명하지 않고 ㅡ하는게 좋지 않을까? 라는 여지를 남긴 답은 읽다보니 허탈한 감이있다.
그냥 가볍게 이런 생각이있구나, 하고 읽어도 좋을책.
하지만, 이 책의 진가는 진득하고 깊숙하게 내 생각을 정리해 볼때 나오지 않을까.
나의 도덕적 윤리적 기준은 어디에 있는것인가

댓글(0) 먼댓글(0) 좋아요(1)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내 새끼 때문에 고민입니다만, - “내 새끼지만 내 맘대로 안 된다!”
서민수 지음 / SISO / 2019년 5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서평 도서증정 이벤트를 진행 중이기에 신청해 받은 책이다.
책을 좋아하기에
사실 어떤 책인지 보지도 않고
일단 신청하고 봤다 ㅋㅋ

청소년 상담에 관심이 있어
뒤늦게 본 제목에 흥미를 더 갖게되었다.
작가가 직접 겪었던 친구들 이야기를 엮은 사례집
이라고 생각하면 될 거같다.

쉽게 읽히는 글이다.
흥미를 가진 주제이기도 해서
금방 한 권을 다 읽었다.

책을 펼친지 얼마 되지않아
버거킹 창가에 앉아있던 나는 눈물을 글썽이기 시작했다.

아이들의 마음도
부모님들의 마음도
어딘가 공감되고 안타까웠다.
그리 행복하지 못했던 학창시절이 떠오르기도 했다.

별거 아닌 것같은
아이들의 사소한 시그널 하나하나가
사실은 얼마나 중요한 것인지
새삼 다시 느꼈다.

작가가 가진 생각이나 판단에
모두 동의하지는 않는다.
하지만 전반적인 생각의 결은 같다.

위기의 순간에
딱 한사람만이라도 아이의 옆에서
함께 견뎌준다면
그 아이가 무너져 내리지 않는 힘이 되어준다는 사실을
많은 사람이 알았으면 한다.

우리 모두는 청소년기를 겪었고,
경험하고 있거나,
겪게 될 거다.

모든 어른들이 주변 아이들에게
관심을 기울여야하는건 아니다.
의무는 아니니까.

하지만, 그것이 사회 구성원으로서의
하나의 도리가 아닐까 생각한다.


많은 사람이 한 번쯤은

이 책을, 또 비슷한 책들을 읽어봤음 한다.


---

이 책은 명쾌한 해답을 주지는 않는다.

작가가 겪었던 사례를 짧게 보여주며, 

느꼈던 것, 생각들이 적혀있다.



그 뒤의 접근이 궁금한데

보여주다가 끊기는 거같은 느낌이 들어

아쉽기도 했다.



그래도 읽으면서

내가 왜 상담가가 되고싶었고

청소년 문제에대해 관심을 가지게 되었는지,

다시 떠올랐다.

복합적인 감정이 뒤엉켜

목 밑에서,

또 가슴언저리에서

어딘가 묵직하게 들끓었다.




댓글(0) 먼댓글(0) 좋아요(2)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북커버 가지고싶습니당

댓글(0) 먼댓글(0) 좋아요(1)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처음 처음 | 이전 이전 | 1 | 2 | 3 | 4 |다음 다음 | 마지막 마지막